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어린양을 따르며 새 노래 부르네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너는 누구에게 충실한 사람인가

1 지금 너희 각자 앞에 돈을 얼마 놓아두고서 너희가 어떤 선택을 해도 정죄하지 않는다고 한다면, 너희 가운데 많은 자가 진리를 버리고 돈을 선택할 것이다. 그보다 좀 나은 자는 돈을 버리고 마지못해 진리를 선택할 것이고, 그 두 부류 사이에 있는 자는 한 손으로는 돈을 쥐고, 다른 한 손으로는 진리를 붙들고 있을 것이다. 그렇다면 너희의 진면목이 어떠할지 말할 필요도 없지 않겠느냐? 너희는 자신이 충실히 대하는 모든 것과 진리 사이에서 다 이렇게 선택할 것이고, 너희 태도 또한 여전히 이럴 것이다. 너희 가운데 많은 자가 옳고 그름 사이에서 망설이지 않았느냐? 가정과 하나님, 자녀와 하나님, 화목과 파탄, 부와 빈곤, 지위와 평범함, 지지받는 것과 버림받는 것과 같은 모든 정(正)과 반(反), 흑과 백의 싸움에서 너희가 무엇을 선택하였는지를 모를 리 없지 않겠느냐?

2 가정의 화목과 파탄 사이에서 화목을 선택하는 데에 조금의 망설임도 없었으며, 금전과 본분 사이에서 또 금전을 선택하는데, 심지어 뉘우치고 바른길로 돌아서려는 의지조차 없었다. 사치와 빈곤 사이에서는 사치를, 자녀와 아내와 남편과 나 사이에서는 자녀와 아내와 남편을, 고정 관념과 진리 사이에서는 고정 관념을 선택하였다. 너희의 온갖 악행에 나는 너무 놀랐고, 너희에 대한 믿음을 완전히 잃었으며, 너희의 마음이 그렇게도 누그러지지 않을 줄은 생각도 못 했다.

3 그토록 오랜 세월 심혈을 기울여 얻은 결과는 너희가 나를 포기하거나 막무가내로 대한 것이다. 그럼에도 나의 모든 날들을 이미 너희 앞에 펼쳐 보였기 때문에 너희에 대한 기대는 오히려 날로 커지고 있다. 하지만 너희는 지금도 어둡고 사악한 것을 추구하며 놓으려 하지 않는다. 그렇다면 너희의 최후가 어찌 될지 진지하게 생각해 본 적이 있느냐? 다시 한번 선택의 기회를 준다면 이번에는 어떤 태도를 보이겠느냐? 그래도 앞의 것을 택하겠느냐? 나에게 여전히 실망스럽고 고통스러운 슬픔을 안겨 주겠느냐? 너희의 온화한 마음이란 것이 그렇게도 작은 것이더냐? 어떻게 해야 나의 마음을 위로할 수 있을지 아직도 모르겠느냐?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너는 도대체 누구에게 충실한 사람인가?> 중에서

이전:하나님 말씀의 참뜻 아는 자 없었다

다음:이것이 너희의 믿음인가

관련 내용

  • 하나님만이 생명의 도이다

    1. 생명의 도(道)는 아무나 갖출 수 있는 것이 아니고 사람마다 쉽게 얻을 수 있는 것이 아니다. 생명은 오직 하나님에게서 오고 오직 하나님만이 생명의 근원이고 끊임없이 솟아오르는 생명수의 원천이다. 창세후 하나님은 많은 생명 활력이 있는 사역을 하였고 사람에게 생명…

  • 이긴 자의 노래

    1. 하나님 나라는 사람들 가운데서 확장되고, 형성되며, 사람들 가운데서 세워지는데, 어떤 세력도 하나님의 하나님 나라를 무너뜨릴 수 없네. 오늘, 하나님 나라 자민(子民)중의 어느 누가 사람 중의 일원이 아니었던가? 어느 누가 사람의 정형(情形)이 아니었던가? 하나님…

  • 진리 있는 삶

    1. 하나님 믿으며 말씀 속에 살아야만 무미건조한 삶 벗어나네. 말씀에 밝은 빛이 있고 말씀 떠나면 세상 속에서 늘 방황하네. 하나님 앞에 살려면 말씀을 많이 보고 나누며 어려움 앞에 기도로 구하니 성령 함께해 즐겁네. 그리스도 인도와 말씀의 인도가 있으니 참된 진리를…

  • 사람은 하나님의 말씀 사역으로 하나님을 알아 간다

    1. 말세에 하나님은 주로 말씀으로 사람을 온전케 하신다. 표적과 기사로 사람을 제압하여 탄복하게 하는 것이 아니다. 그러면 하나님의 능력을 나타낼 수 없다. 표적과 기사만 나타낸다면 하나님의 실제를 나타낼 수 없고, 사람을 온전케 할 수도 없다. 하나님은 이적으로 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