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App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예수님의 재림을 기쁘게 맞이하자!

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어린양을 따르며 새 노래 부르네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본분 지키지 못하면 하나님께 버림받으리

1 나는 온갖 모진 시련과 고난, 그리고 인간 세상의 모든 우여곡절을 겪었고, 사람들 가운데서 오가며 여러 해를 사람과 함께 생활했다. 하지만 사람의 성품은 얼마 변화된 것 같지 않다. 또한 옛 성품이 사람의 내면에 뿌리내려 싹트기라도 한 듯 사람의 옛 성품은 여전히 변화되지 않았고, 그저 원래 상태보다 조금 나아졌을 뿐이다. 사람들이 말하는 것처럼 본질은 바뀌지 않고 방식만 많이 바뀌었다. 사람은 모두 나의 눈을 어지럽게 함으로 어물쩍 넘어가 나의 기쁨을 사려고 나를 속이는 것 같았다.

2 사람은 모두 자신을 소중하게 여기지 않는 천박한 존재이므로 본인조차 자신을 아끼지 않는다. 그런데도 내가 또다시 긍휼과 자비를 베풀어야 한단 말이냐? 사람은 모두 자신을 알지 못하고, 자신의 무게가 얼마나 되는지도 모르고 있으니, 저울에 달아 보아야 한다. 나의 백성이 된 너희 역시 이런 상황이 아니더냐? 내 앞에서 다짐을 했다가 폐하지 않은 자가 누가 있느냐? 그 누가 내 앞에서 잦은 다짐을 하지 않고 세웠던 다짐을 변함없이 오래 지키느냐? 사람은 상황이 순조로울 때는 내 앞에서 다짐을 세우지만, 역경에 처할 때는 그것을 백지화했다가 그 일이 지나고 나면 다짐을 다시 주워 내 앞에 내놓는다.

3 설마 내가 사람이 쓰레기 더미에서 주워 온 폐품을 마구 받아들일 정도로 그렇게나 천하단 말이냐? 사람들 중에 자신의 다짐과 정절을 지키는 자는 매우 적고, 자신의 가장 소중한 것을 내게 제물로 바치는 자도 매우 드물다. 너희 또한 이러하지 않으냐? 하나님나라 백성의 일원으로서 자신의 본분을 지키지 못한다면 내게 미움받고 버림받을 것이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하나님이 전 우주를 향해 한 말씀ㆍ제14편> 중에서

이전:육을 저버리는 것은 진리 실행이다

다음:사람의 본분은 반드시 지켜야 한다

관련 내용

  • 하나님의 구원 없었다면

    하나님의 구원 없었다면, 나 여전히 방황하고 죄 속에서 발버둥 치며 희망 없이 살았으리. 하나님의 구원 없었다면, 나 마귀에게 짓밟혀 죄악의 낙을 누리며 인생의 길 몰랐으리. 긍휼 베푸신 전능하신 하나님, 그의 부르심 듣고 보좌 앞으로 들림 받았네. 매일 말씀 먹고 마…

  • 하나님의 사랑은 영원히 인류 곁에

    1 평범하고 보잘것없는 사람이 패역한 내 마음 정복하시네. 육신에서 일으키신 경이로운 기적. 온 땅은 당신 생명으로 반짝이네. 무자비한 심판은 당신의 사랑. 말씀에서 당신 쓰라린 마음 보네. 모든 굴욕을 견디시고 사심 없이 희생하시는 당신. 당신 사랑 항상 내 곁에, …

  • 진실한 기도

    1. 진실한 기도는 하나님께 마음속 말을 하는 거예요. 하나님의 뜻을 더듬으며 말씀으로 교제하면 하나님이 아주 가까이 바로 앞에 있다고 느껴지죠. 진실한 기도는 마음이 환해지고 하나님께 할 말이 있고 하나님이 사랑스럽게 느껴지며 특별히 격려받게 되죠. 기도는 과정을 거…

  • 하나님을 알게 되어 도달하는 효과

    1. 어느 날, 창조주가 더 이상 수수께끼가 아니고 지금까지 너를 향해 숨긴 적이 없고 얼굴을 가린 적도 없으며 너와 멀리 떨어져 있지 않고 창조주는 더 이상 네가 밤낮으로 생각만 하고 느낄 수 없는 분이 아니라 분명하게 너의 곁을 지키며 생명을 공급하고 운명을 주관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