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60 티 없이 순수한 사랑

1

‘사랑’은 마음으로 느끼며 헤아리는 티 없이 순수한 감정.

‘사랑’에는 조건도 장벽도 거리도 없느니라.

의심도 간교도 없고 기만도 없느니라.

어떠한 거래도, 어떠한 불순함도 없는 감정이라.

사랑하면 기만 않고, 원망, 배반, 거역 하지 않으며,

무엇을 달라고 하거나 아무런 대가도 바라지 않느니라.

2

‘사랑’은 마음으로 느끼며 헤아리는 티 없이 순수한 감정.

‘사랑’에는 조건도 장벽도 거리도 없느니라.

의심도 간교도 없고 기만도 없느니라.

어떠한 거래도, 어떠한 불순함도 없는 감정이라.

사랑한다면 봉헌하리, 고난받고 하나님과 합하리.

그 위해 모든 것 다 버리고,

가정과 앞날 포기하고, 청춘과 결혼 포기하리.

그렇지 않다면, 너의 사랑은 기만이고 배반이라!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청함을 받은 자는 많되 택함을 입은 자는 적다> 중에서

이전: 759 하나님 향한 참된 사랑을 추구하라

다음: 761 너는 진실로 하나님을 사랑하는가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1024 정결케 된 사람만이 안식에 들어간다

1이후의 인류도 여전히 아담과 하와의 후손이지만사탄 권세하에 사는 인류가 아니라구원받고 정결해진 인류이다.심판을 받고 정결케 된 인류이므로아담 하와와 다른 부류이다.이들은 사탄에게 패괴된 사람들 중에서 택함 받고 마지막에 심판에서 굳게 선...

301 영원히 내 마음에 머물게 할래요

사계절 내내 함께해 주시는 하나님, 외로움 서려 있는 당신 얼굴 보니 가슴이 아려 오네요. 당신의 외로움과 슬픔 살피지 못했어요. 간곡한 말씀 앞에서도 깨닫지 못하고, 실망과 상처만 안겨 드리다 당신의 채찍질에 겨우 깨달았어요. 당신께 기대기만...

68 아름다운 가나안 땅의 기쁨

1. 하나님 집에 돌아오니 기쁘고 감격스럽네. 실제의 하나님 보았으니 오랜 바람 이루어졌네. 사람을 하나님나라시대로 인도하는 전능하신 하나님의 말씀, 그 말씀 대조해 보니 행할 길 생기고, 사람 되는 길 깨닫네. 생명수의 공급 얻고 하나님과 마주하니...

956 사람을 향한 하나님의 태도

1. 사람이 악을 행하여 하나님의 노여움을 사면 하나님은 사람에게 진노하지만, 사람이 참된 회개를 하면 하나님은 마음을 되돌려 진노를 거둔다. 그러나 사람이 완고하게 하나님께 계속 대항하면 하나님은 사람을 멸할 때까지 노를 멈추지 않는데, 하나님의...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