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App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예수님의 재림을 기쁘게 맞이하자!

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말씀이 육신에서 나타남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

계명을 지키는 것과 진리를 실행하는 것

실행 중에서 진리를 실행하는 것과 계명을 결부시켜 계명을 지키는 동시에 진리를 실행하고, 진리를 실행할 때에 계명의 원칙을 어기지 말고 계명을 범하지 말라. 하나님이 너에게 어떻게 하라고 요구하면 그렇게 하여라. 진리를 실행하는 것과 계명을 지키는 것은 서로 연관되는 것이지 모순되는 것이 아니다. 네가 진리를 실행할수록 더욱 계명의 실질을 지킬 수 있고, 진리를 실행할수록 계명 속에 있는 하나님의 말씀을 더욱 밝히 깨달을 수 있다. 진리를 실행하는 것과 계명을 지키는 것은 모순되지 않고 서로 연관된다. 최초에 사람은 계명을 잘 지킨 후에야 진리를 실행해 낼 수 있었고, 성령의 깨우침을 받을 수 있었는데, 그것은 하나님의 원뜻이 아니다. 하나님은 너에게 마음으로 하나님을 경배하라는 것이지 좋은 행위만 있으라는 것이 아니다. 그러나 너는 최소한 겉면으로도 계명을 잘 지켜야 한다. 차츰차츰 체험하는 가운데서 하나님에 대해 더 분명한 인식이 있게 되어 하나님을 거역하지 않고, 하나님을 대적하지 않고, 하나님의 사역을 의심하지 않아야만 계명의 실질을 지킬 수 있다. 그러므로 계명만 지키고 진리를 실행하지 않으면 여전히 효과에 도달할 수 없고, 진실하게 하나님을 경배하는 것이 아니라고 한다. 왜냐하면 너에게 실제 분량이 없기 때문이다. 네가 진리가 없이 계명만 지키는 것은 규례를 고집스레 지키는 것이다. 이렇게 실행하면 계명은 너에게 율법이 되어 너의 생명이 자라도록 도와줄 수 없고, 반대로 너에게 짐이 된다. 마치 구약 율법처럼 너를 단단하게 묶어 성령의 함께함을 잃게 한다. 그러므로 진리를 실행해야만 계명을 잘 지킬 수 있고, 계명을 잘 지키는 것은 진리를 실행하기 위한 것이다. 계명을 지키는 가운데 더 많은 진리를 실행하게 되고, 진리를 실행할 때에 계명에 내포된 실제 뜻을 더욱 깨닫게 된다. 하나님이 사람에게 계명을 지키라고 하는 목적과 의의는 사람이 상상한 것처럼 규례를 지키는 것이 아니다. 그것은 사람의 생명 진입에 관계된다. 너의 생명이 어느 정도까지 자라면 계명을 지키는 것도 그 정도에 이르게 된다. 비록 계명은 사람에게 ‘지키라’고 한 것이지만 계명의 실질은 오직 사람의 생명 체험을 통해야만 밝히 깨달을 수 있다. 많은 사람들은 계명을 잘 지키기만 하면 만사가 갖추어졌으니 들림받는 일만 남았다고 여긴다. 이런 생각은 사치한 생각이지 하나님의 뜻이 아니다. 이는 향상하려고 하지 않는 사람이 하는 말이고, 육체를 탐내는 사람이 하는 말이며, 그릇된 논리이다! 실제에 부합되지 않는다! 진리만 실행하고 실제적으로 계명을 지키지 않는 것은 하나님의 뜻이 아니다. 그런 사람은 불구자인데, 마치 한쪽 다리가 없는 사람과 같다. 계명만 지키고 계명만 붙잡고 억지로 먹어도 진리가 없으면 여전히 하나님의 마음을 만족게 할 수 없다. 마치 한쪽 눈이 없는 사람처럼 역시 불구자이다. 네가 계명을 잘 지켜 실제 하나님에 대해 철저히 알게 되면 너에게 진리가 있게 된다고 말할 수 있다. 상대적으로 말하면 너에게 실제 분량이 있게 되는 것이다. 네가 진리를 실행해 내면 동시에 계명도 지키게 된 것이니 서로 모순되지 않는다. 진리 실행과 계명 준수는 두 가지 큰 계통이며, 사람의 생명 체험에서 없어서는 안 되는 두 부분이다. 사람은 체험할 때 계명을 지키는 것과 진리를 실행하는 것을 일체(一體)로 융합시켜야지 분리시켜서는 안 된다. 이 양자 사이에는 구별도 있고 연관도 있다.

새 시대의 계명이 반포된 것은 이 흐름 속에 있는 사람들, 하나님이 오늘날 발하는 음성을 들은 사람들이 모두 새로운 시대에 진입하였음을 증명하는데, 이것은 하나님의 역사에서 새로운 기점이자, 하나님의 6천년 경영 계획 중의 마지막 한 부분 사역의 시작이기도 하다. 새 시대의 계명은 하나님이 사람과 함께 새 하늘과 새 땅의 경지에 들어갔음을 상징하고, 여호와가 이스라엘 백성 가운데서 역사한 것과 같이, 또 예수가 유대 백성 가운데서 역사한 것과 같이 하나님이 땅에서 더 실제적인 사역을 하려 하고, 더 많고 더 큰 사역을 하려고 한다는 것을 상징한다. 또한 이 무리 사람들이 하나님의 더 많고 더 큰 부탁을 받게 되고, 하나님의 실제적인 공급, 양육, 돌봄, 보살핌, 보호를 받게 되며, 하나님의 더 실제적인 훈련과 말씀의 훈계와 깨뜨림, 나아가 연단까지 받게 된다는 것을 상징한다. 새 시대 계명의 의의는 실로 너무나 깊은데, 이는 하나님이 땅에서 실제적으로 나타날 것을 예시하고, 하나님이 땅에서 전 우주를 정복하려 하고 육신에서 자신의 모든 영광을 나타내려 한다는 것을 예시하며, 또한 실제의 하나님이 땅에서 더 실제적인 사역을 하여 하나님이 택한 대상을 온전케 하려고 할 뿐만 아니라 하나님이 땅에서 말씀으로 모든 것을 성취하여 “성육신 하나님이 지극히 높이 올라 크게 높임받게 되고 만국만민이 무릎 꿇고 크게 높임받으실 분, 하나님께 경배한다”라는 이 사실을 이루려고 한다는 것을 예시한다. 비록 새 시대의 계명은 사람이 지켜야 할 것이고, 사람의 본분이며, 사람이 마땅히 해내야 할 것이라고 할지라도 그것이 대표하는 의의는 실로 너무나 깊어 한두 마디로 완전하게 표현할 수 있는 것이 아니다. 새 시대의 계명은 여호와가 반포한 구약 율법과 예수가 반포한 신약 규례를 대체하였다. 이것은 더 깊은 공과이지 사람이 상상한 것처럼 그렇게 간단한 것이 아니다. 새 시대의 계명은 그 실제적인 의의(意義)의 일면이 있고, 은혜시대에서 하나님나라시대의 연결점이다. 새 시대의 계명은 옛 시대의 모든 행실과 규례를 끝마쳤고 예수 시대 및 그 이전의 모든 행실을 끝마쳤으며, 사람을 모두 더 실제적인 하나님 앞에 이끌어 와서 하나님의 친히 온전케 함을 받아들이기 시작하게 하였다. 이는 사람이 온전케 되는 길로 진입하는 출발점이다. 그러므로 너희는 새 시대의 계명에 대해 정확한 태도를 가져야지 대충 대해서는 안 되고 경시해서도 안 된다. 새 시대의 계명은 중점적으로 하나를 강조하여 사람으로 하여금 모두 오늘날의 실제의 하나님 자신을 경배하게 하는데, 바로 더 실제적으로 영의 실질에 순복하게 하는 것이다. 또한 하나님이 공의로운 해로 나타날 때 사람을 죄로 정하는지 아니면 의로 정하는지 하는 원칙도 강조하였다. 계명은 인식하기는 쉽지만 실행하기는 어렵다. 여기에서 하나님이 한 사람을 온전케 하려면 반드시 하나님의 말씀과 하나님의 직접적인 인도로 해야지 사람의 선천적인 총명과 영리함으로 이를 수 있는 것이 아님을 알 수 있다. 사람이 새 시대의 계명을 지킬 수 있을지는 사람이 실제 하나님을 아는 것에 관련된다. 그러므로 계명은 네가 하루 이틀에 지켜 낼 수 있는 것이 아니다. 이것은 깊은 공과이다.

진리를 실행하는 것은 사람의 생명이 자라는 경로이다. 너희가 진리를 실행하지 않는다면 이론만 있고 실제 생명은 없는 것이다. 진리는 사람 분량의 표징이다. 너에게 진리 실행이 있는지 없는지는 너에게 실제 분량이 있는지 없는지에 관련된다. 네가 진리를 실행할 수 없고 일을 처리함에 있어 공의롭지 못하고 감정으로 하고 육체를 생각한다면 계명을 지킨다고 말할 수 없다. 이것은 가장 깊은 공과이다. 시대마다 사람이 진입해야 할 많은 진리가 있고, 인식해야 할 많은 진리가 있다. 그러나 시대마다 진리에 따른 서로 다른 계명도 있다. 사람이 실행하는 진리는 시대와 관계 있고 지키는 계명도 시대와 관계 있으며, 시대마다 실행해야 할 진리가 있고 더욱이 지켜야 할 계명도 있다. 그러나 하나님이 반포한 계명에 따라, 즉 시대가 다름에 따라 사람이 진리를 실행하여 도달하는 목적이나 효과도 같지 않다. 다시 말해, 계명은 진리를 위해 봉사하는 것이고 진리는 계명을 수호하기 위한 것이다. 진리만 있다면 하나님의 역사가 바뀌는 것을 말할 수 없다. 그러나 계명에 결부시켜 말한다면 성령 역사의 동태가 어느 정도에 이르렀는지를 발견할 수 있고, 또한 사람은 하나님의 역사가 어느 시대에 이르렀는지도 파악할 수 있다. 많은 종교인들도 율법시대의 사람들이 실행했던 많은 진리를 실행할 수 있지만, 그들이 새 시대의 계명을 얻지 못하고 또 새 시대의 계명을 지킬 수 없다면 여전히 낡은 방식에 머물러 있으므로 원시 인류인 것이다. 그들에게 새로운 역사 방식이 따르지 않고, 새 시대의 계명이 보이지 않으면, 하나님의 역사가 없는 것이다. 그것은 사람이 빈 계란 껍질만 지켜보고 있는 것과 같은데, 병아리가 나오지 않는다는 것은 영이 없다는 것이다. 더 정확하게 말하면 생명이 없다는 것이다. 그런 사람은 새로운 시대에 진입하지 못하여 한참 뒤떨어졌다. 그러므로 옛 시대의 진리만 있고 새 시대의 계명이 없다면 역시 헛된 것이라고 한다. 너희들 중 많은 사람들은 오늘날의 진리는 실행하지만 오늘날의 계명은 지키지 않는다. 이런 사람은 헛수고하여 아무것도 얻지 못하고, 실행한 진리는 가치 없고 의의 없어 하나님의 인정을 받지 못한다. 진리를 실행하는 것은 반드시 성령의 오늘날 역사 방식 내에서 실행해야 하고, 오늘날의 실제 하나님이 발하는 음성에 따라 실행해야 한다. 여기에서 벗어나면 모든 것이 끝인데, 밑 빠진 독에 물 붓는 것처럼 헛수고하는 것이다. 이것 역시 새 시대의 계명이 반포된 실제 의의이다. 네가 성령의 오늘날 역사를 밝히 인식하고 오늘날의 역사 방식에 들어간다면 자연히 계명을 지키는 이 일에 대해서도 꿰뚫어 볼 수 있을 것이다. 어느 날에 이르러 네가 새 시대의 계명의 실질을 참으로 꿰뚫어 보고 또한 지키게 되었다면, 그때는 네가 온전케 된 것이다. 그것이 진리를 실행하고 계명을 지키는 실제 의의이다. 진리를 실행할 수 있는지는 네가 새 시대의 계명의 실질을 어떻게 보는지에 달렸다. 성령의 역사는 끊임없이 사람에게 나타나고, 하나님의 요구는 점차 높아진다. 그러므로 사람에게 실제적으로 실행하게 해야 할 진리도 갈수록 많아지고 높아지며, 계명을 지켜 있게 되는 효과도 갈수록 높아진다. 그러므로 너희는 마땅히 진리를 실행하는 것과 계명을 지키는 것을 동시에 실행해야 한다고 하는 것이다. 아무도 이 일을 소홀히 하지 말라. 새로운 시대에 새로운 진리와 새로운 계명이 동시에 앞으로 나아가게 하여라.

─────────

① 본분(本分): 피조물이 수행해야 할 의무와 천직.

이전 말씀:실제를 많이 말하여라

다음 말씀:실제 하나님이 하나님 자신임을 알아야 한다

추천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