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App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예수님의 재림을 기쁘게 맞이하자!

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말씀이 육신에서 나타남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

길 … (3)

나는 생활 속에서 늘 몸과 마음을 완전히 하나님께 바치기를 원하는데, 그래야 양심에 가책을 받지 않고 조금이나마 평안을 느낄 것이다. 생명을 추구하는 사람으로서 먼저 반드시 마음을 하나님께 완전히 바쳐야 하는데, 이것은 선결 조건이다. 나는 형제자매들이 나와 함께 기도하기를 바란다. “하나님, 하늘에 계신 당신의 영이 땅에 있는 사람에게 은혜를 베푸사 저의 마음을 전부 당신께 돌려 드리게 해 주시고, 저의 영이 당신께 감동받아 마음과 영으로 당신의 사랑스러움을 볼 수 있게 해 주시고, 땅의 사람에게 당신의 아름다움을 볼 복이 있게 해 주시기 원합니다. 하나님, 당신의 영이 재차 우리의 영을 감동시키사 우리의 사랑이 영원히 계속되고 영구불변하게 해 주시기 바랍니다!” 하나님이 우리 모든 사람들에게 하시는 것은 다 먼저 우리의 마음을 검증하는 것이다. 우리가 마음을 전부 그분께 기울일 때 하나님은 우리의 영을 감동시키시기 시작한다. 오직 영 안에서라야 하나님의 사랑스러움과 지고함과 위대함을 볼 수 있는데, 이는 성령이 사람들에게서 역사하시는(직역: 가시는) 길이다. 너에게는 이러한 생활이 있었는가? 너는 성령의 삶을 체험한 적이 있는가? 너의 영은 하나님께 감동받았는가? 너는 성령이 사람에게서 어떻게 하시는지를 보았는가? 너는 마음을 전부 하나님께 돌려 드렸는가? 네가 마음을 전부 하나님께 맡길 때 성령의 삶을 직접 체험할 수 있고, 또한 성령의 사역이 부단히 너에게 나타날 것이다. 그때면 너는 성령께 쓰임받는 사람이 될 것이다. 너는 이런 사람이 되기를 원하는가? 나의 기억 속에, 내가 성령의 감동을 받고 처음으로 마음을 하나님께 맡겼을 때 나는 하나님 앞에 부복하여 큰 소리로 부르짖었다. “하나님, 당신이 저의 두 눈을 열어 당신의 구원을 알게 하셨습니다. 저는 마음을 전부 당신께 맡기길 원합니다. 저는 오로지 당신의 뜻이 이루어지기를 바라고 저의 마음이 당신 앞에서 인정을 받기 원하며 당신의 뜻이 이루어지게 하기를 원합니다.” 이 한 차례의 기도가 나로 가장 잊기 어렵게 하고 깊은 감동을 받게 하여 나는 하나님 앞에서 눈물을 흘리며 통곡하였다. 이는 나, 곧 하나님께 구원받은 한 사람이 하나님 앞에서 처음으로 성공한 기도이자 나의 첫 염원이었다. 그 후의 날들에서 나는 항상 성령의 감동을 받았다. 너에게는 이러한 체험이 있었는가? 성령이 너에게는 어떻게 하셨는가? 내 생각엔, 하나님 사랑하기를 추구하는 사람으로서 모두 이런 체험이 다소 있었을 텐데 사람이 모두 잊어버렸을 뿐이다. 만일 어떤 사람이 이런 체험이 없었다고 말한다면 그 사람은 아직 구원받지 못했고 여전히 사탄의 권세 아래에 있음을 증명한다. 성령이 모든 사람들에게 공통적으로 하시는 사역은 성령이 가는 길이자 하나님을 믿고 하나님을 추구하는 사람이 가는 길이다. 성령이 사람에게 하시는 첫 단계 사역은 사람의 영을 감동시키는 것이다. 그 후에 사람은 하나님을 사랑하고 생명을 추구하기 시작한다. 이런 노정을 걷는 자라면 다 성령의 흐름 속에 있는 사람이다. 이것은 하나님이 중화 대륙에서만이 아니라 전 우주에서 사역하는 동태인데, 모든 사람에게 다 이렇게 하신다. 만일 어떤 사람이 한 번도 감동받은 적이 없다면 그 부류의 사람은 회복류 외의 사람임을 증명한다. 나는 마음속으로 계속 하나님께 기도하여 하나님이 모든 사람을 감동시켜 하늘 아래의 사람이 다 하나님께 감동받아 이 길을 가게 하시기를 원한다. 어쩌면 이것이 하나님에 대한 나의 조그마한 요구인지는 모르겠지만 나는 하나님이 꼭 그렇게 하시리라고 믿는다. 나는 형제자매들이 모두 이를 위해 기도하기를 바란다. 나는 하늘에 계신 하나님의 영이 안식을 얻으실 수 있도록 하나님의 뜻이 이루어지기를 바라고 하나님의 사역이 하루빨리 끝나기를 바란다. 이는 나의 조그마한 염원이다.

나는 하나님이 하나의 귀신 성에서 자신의 사역을 전개하실 수 있는 이상, 꼭 전 우주의 무수한 귀신 성에서 자신의 사역을 전개하실 것이고, 마지막 시대의 우리 이 무리 사람들이 꼭 하나님이 영광을 얻으시는 그날을 볼 것이라고 믿는다. 이것을 “끝까지 따르는 자는 구원을 얻으리라”라고 하는 것이다. 하나님의 이 단계 사역은 아무도 대신하지 못하고 오직 하나님 자신이 하신다. 왜냐하면 이 단계 사역은 보통 일이 아니라 정복의 사역이기 때문이다. 사람은 사람을 정복할 수 없고, 오직 하나님이 친히 음성을 발하고 친히 일을 하셔야만 사람이 정복될 수 있다. 하나님은 전 우주 아래의 큰 붉은 용 국가를 테스트 장소로 하고 나중에는 전 우주 아래에서도 이 사역을 전개하신다. 그러므로 하나님은 전 우주에서 더 큰 사역을 하실 것이며, 전 우주 아래의 사람은 모두 하나님의 정복 사역을 받아들이게 될 것이다. 각 종교와 각 교파의 사람들도 이 단계 사역을 받아들이게 될 것인데, 이것은 꼭 거쳐 가야 할 길이니 아무도 피할 수 없다. 너는 하나님의 이 부탁을 받아들이기 원하는가? 나는 늘 성령의 부탁을 받아들이는 것은 영광스러운 일이라고 생각한다. 나는 이것이 사람에 대한 하나님의 가장 큰 부탁이라고 본다. 형제자매들이 나와 함께 노력하여 하나님의 이 부탁을 받아들여 하나님으로 하여금 전 우주 위아래에서 모두 영광을 얻으시게 하고, 우리의 일생을 헛되이 보내지 않게 하며, 반드시 하나님을 위해 뭔가 좀 하거나 한 가지 약속을 하기 바란다. 사람이 하나님을 믿어도 추구 목표가 없다면 한평생 헛살게 될 것이고, 죽을 때는 다만 푸른 하늘과 잿빛 땅을 볼 수밖에 없는데, 이렇게 살면 무슨 의의가 있겠는가? 만일 네가 살아 있는 동안 하나님의 요구를 만족게 할 수 있다면 얼마나 흐뭇하겠는가? 구태여 늘 스스로 번뇌를 찾고 우울해할 필요가 있겠는가? 그렇게 하여 하나님에게서 무엇을 얻었는가? 하나님은 또 너에게서 무엇을 얻으실 수 있겠는가? 하나님과 세운 나의 약속은 오직 마음으로 세운 것이지 입으로 대충 한 것이 아니다. 나는 그런 짓은 할 수 없다. 나는 오로지 사랑하는 하나님을 마음으로 위로하여 하늘에 계신 하나님의 영이 위로를 받으실 수 있게 하기만을 원한다. 물론 마음도 소중하지만 사랑은 더욱 소중하다. 나는 마음속의 가장 소중한 사랑을 하나님께 드려 하나님으로 나의 모든 아름다운 것을 누리시게 하기를 원하고 내가 바친 사랑으로 만족하실 수 있기를 원한다. 너는 너의 사랑을 하나님께 드려 감상케 하기를 원하는가? 너는 이것을 생존의 자본으로 하기를 원하는가? 나의 체험에서 보다시피, 하나님께 사랑을 드릴수록 더욱 삶의 기쁨을 느끼고 또한 무궁무진한 힘이 생겨 몸과 마음을 완전히 바치기를 원할 뿐만 아니라 늘 하나님을 다 사랑하지 못함을 느낀다. 그러면 너의 사랑은 보잘것없는 것인가, 아니면 한량없는 것인가? 네가 참으로 하나님을 사랑하려고 한다면 언제나 더 많은 사랑으로 하나님께 갚으려고 할 것이다. 그러면 그 어떤 사람, 그 어떤 일이 네가 하나님을 사랑하는 것을 가로막을 수 있겠는가?

하나님은 사람의 사랑을 다 소중히 여기신다. 하나님을 사랑하는 자라면 하나님은 갑절로 축복하신다. 왜냐하면 사람의 사랑은 너무나 얻기 어렵고 또한 너무나 적어 거의 찾아볼 수 없기 때문이다. 하나님은 전 우주 아래에서 시험 삼아 사람에게 요구하여 하나님께 사랑을 돌려 드리게 하신 적이 있지만 역대로부터 오늘까지 하나님께 진실한 사랑을 돌려 드린 사람은 매우 적어 손꼽을 정도이다. 내 기억에 베드로가 그중의 하나이다. 이 하나 역시 예수가 친히 인도해서야 그가 죽을 때에 모든 사랑을 하나님께 바치고 일생을 마치게 되었던 것이다. 그러므로 이런 열악한 조건하에 하나님은 전 우주의 사역을 한 범위 내로 축소하셨는데, 바로 큰 붉은 용 국가를 시범 장소로 하여 모든 정력과 심혈을 다 한곳에 집중한 것이다. 그러면 사역 효과에 더욱 유리하고 그의 증거에 더욱 유리하다. 이 두 조건하에 하나님은 비로소 전 우주의 사역 항목을 소질이 가장 낮은 중화 대륙의 이 무리 사람들에게 옮겨 와 그의 사랑의 정복 사역을 시작하셨다. 이 사람들이 모두 그를 사랑할 수 있게 한 후 계속 다음 단계 사역을 하시는데, 이것이 하나님의 계획이다. 이렇게 하면 효과가 가장 좋고, 사역 범위에 중심도 있을 뿐만 아니라 범위의 제한도 있게 된다. 보다시피, 하나님이 우리 이 사람들에게 사역을 전개하여 아주 큰 대가를 치르고 많은 심혈을 들이셔서야 오늘 우리에게 곤경에서 벗어날 날이 있게 되었는데, 이것은 우리의 복이다. 그러므로 사람의 관념에 부합되지 않는 것은 서양인들도 우리가 태어난 곳이 괜찮다고 부러워하는데 우리가 오히려 스스로 비천하다고 여기는 것이다. 이것은 하나님이 높여주신 것이 아닌가? 줄곧 사람에게 짓밟히던 큰 붉은 용 자손들이 서양인들에게 다르게 보일 수 있는 것은 정말 우리의 복이다. 여기까지 생각하니 나는 더욱 하나님의 친절함을 느끼고 친근함을 느끼게 된다. 이로부터 보다시피, 하나님이 하시는 것은 다 사람의 관념에 부합되지 않는다. 비록 이 사람들이 모두 저주를 받았지만, 그는 율법의 통제를 받지 않고 일부러 사역의 중심을 이 땅으로 옮겨 왔다. 여기에서 나는 기쁨과 위안을 느끼고 더없는 즐거움을 느낀다. 사역의 주역을 맡은 자로서 이스라엘 사람 중의 대제사장과 같이 내가 직접 영의 사역을 하고, 직접 하나님의 영을 섬길 수 있는 것은 나의 복이다. 누가 감히 이와 같은 일들을 생각할 수 있겠는가? 하지만 오늘날 부지중에 우리에게 임하였는데, 이는 참으로 엄청나게 큰 경사이니 우리가 축하할 만하다. 나는 하나님께서 계속 우리를 축복하고 높여주셔서 거름 더미 속에 있는 우리 이 무리 사람들이 하나님께 크게 쓰임받음으로 하나님의 사랑에 보답할 수 있게 해 주시기를 원한다.

지금은 하나님의 사랑에 보답하는 것이 내가 가고 있는 길이다. 하지만 그것은 하나님의 뜻이 아닌 것 같고, 또한 내가 가야 할 길이 아니라는 생각이 계속 들면서 하나님께 크게 쓰임받는 것이 하나님의 뜻이고 성령의 길이라고 느껴진다. 아마 나의 착각일지는 몰라도 나는 이것이 내가 가야 할 길이라고 생각한다. 왜냐하면 나는 이미 하나님께 심지를 세우며, 되도록 빨리 내가 가야 할 길에 들어서고, 되도록 빨리 하나님의 뜻을 만족게 할 수 있게 이끌어 달라고 했기 때문이다. 다른 사람의 생각이 어떠하든, 나는 하나님의 뜻이 이루어지게 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보는데, 내 평생의 가장 큰일이며, 아무도 나의 이 권리를 박탈할 수 없다고 생각한다. 이것은 나만의 견해이다. 아마 이 뜻을 이해하지 못하는 사람이 있겠지만 나는 이것을 누구에게도 설명할 필요 없이 내가 가야 할 길을 가기만 하면 된다고 생각하는데, 확정을 지었다면 후회 없이 계속 가야 한다고 본다. 그러므로 나는 여전히 “하나님의 뜻이 이루어지게 하려고 굳게 결심했다.”라는 이 말을 하고 싶다. 형제자매들에게 나에 대한 다른 견해가 있을 리야 없겠지! 어쨌든, 나 자신이 보기에 다른 사람이 나에 대해 말하는 것은 그 사람의 일이다. 하지만 나는 하나님의 뜻이 이루어지게 하는 것이 긴요하고 이 일에 통제를 받아서는 안 된다고 늘 느낀다. 하나님의 뜻이 이루어지게 하는 것이 설마 틀리지는 않겠지! 그것이 개인의 이익을 타산하는 것은 아니겠지! 나는 하나님이 이미 내 마음을 살펴보셨으리라고 믿는다! 너는 이 일에 대해 어떻게 인식할 것인가? 너는 하나님께 자신을 드리기를 원하는가? 너는 하나님께 쓰임받기를 원하는가? 너의 심지는 하나님의 뜻이 이루어지게 하기 위해 세운 것인가? 나는 형제자매들이 모두 나의 말에서 어느 정도 도움을 받을 수 있기 바란다. 비록 나의 깨달음이 매우 얕지만, 나는 그래도 얘기하려고 한다. 우리 사이에 모두 아무 간격이 없이 다 마음을 털어놓으며 이야기를 나눌 수 있고 하나님이 우리 가운데 영존하시도록 말이다. 이것이 내 마음속 말이다. 됐다! 오늘은 마음속 말을 여기까지만 하겠다. 나는 형제자매들이 계속 노력하기를 바라고, 하나님의 영이 항상 우리를 보살펴 주시기를 원한다!

이전 말씀:길 … (2)

다음 말씀:길 … (4)

추천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