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말씀이 육신에서 나타남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

제92편 말씀

각 사람마다 나의 말에서, 나의 일처리 가운데서 나의 전능을 보게 되고 나의 지혜가 있는 부분을 보게 된다. 가는 곳마다 나의 사역이 있다. 나의 발자취는 중국에만 있는 것이 아니라 더 중요한 것은 세계 각국에도 있다. 그러나 먼저 이 이름을 받아들이는 나라는 단지 이전에 말한 7개국일 뿐이다. 왜냐하면 이것은 내가 사역하는 절차이기 때문이다. 머지않은 장래에 너희는 완전히 알고 철저히 깨달을 것이다. 지금 너희에게 알려 주면 아마 다수의 사람들이 모두 이로 인해 넘어질 것이다. 왜냐하면 나는 내가 너희의 분량에 따라 너희에게 말하고 너희에게 음성을 발한다고 말한 적이 있기 때문이다. 매번 한 가지 일을 할 때마다 나의 무궁무진한 지혜가 그중에 있는데 사람에게 있어서 하나도 투철히 측량할 수 없고 단지 내가 조금씩 너희에게 알려 주는 수밖에 없다. 반드시 알아야 한다! 나의 안중에 너희는 영원히 아이이다. 매번 한 걸음 걸을 때마다 내가 친히 인도하고 가르쳐야 한다. 사람은 나의 인도 아래에서라야 자신의 일생을 보낼 수 있다. 그렇지 않으면 아무도 살아나갈 수 없다. 온 우주 세계는 다 나의 손에 있다. 하지만 너는 결코 내가 서두르는 것을 볼 수 없으며, 반대로 나는 홀가분하고 유쾌하다. 사람은 모두 나의 전능을 알지 못하고 모두 나를 대신해 조급해하기를 원하는데, 그토록 자신을 모른다! 내 앞에서 또 자기의 하찮은 물건을 만지작거리며 자기 감상한다! 나는 일찍이 간파하였다. 내 앞에서 수단을 부리는데, 천한 놈이다! 어서 내 집에서 썩 꺼져라! 나는 이런 놈을 요구하지 않는다. 나의 나라에 한 사람도 없을지라도 나는 이런 천한 놈을 요구하지 않는다! 너는 내가 이미 네 몸에서 역사하지 않았음을 아는가, 모르느냐? 네가 지금 예전대로 밥을 먹고 옷을 입는다고 보지 말라! 하지만 너는 네가 사탄을 위해 살고 사탄을 위해 힘을 쓴다는 것을 아는가, 모르느냐? 그래도 내 앞에서 살 면목이 있는가, 정말로 수치를 모른다!

내가 이전에 “대재난이 곧 임하고 대재난이 이미 내 손에서 쏟아졌다”라고 늘 말했는데, ‘대재난’이 무엇을 가리켜 말하고 ‘쏟아졌다’는 또 어떻게 해석하느냐? 너희는 대재난이 가리키는 것은 사람의 영ㆍ혼ㆍ체를 상하게 하는 재난이고 사람이 벗어날 수 없는 것이라고 여길 뿐만 아니라 내가 말한 ‘지진ㆍ기근ㆍ온역’이 바로 대재난이라고 여긴다. 너희는 너희가 이미 나의 말을 그릇되게 해석했음을 모른다. 그러면서도 ‘쏟아졌다’는 것이 바로 대재난이 시작된 것이라고 여기는데, 가소롭다! 온통 이런 이해인데, 너희의 해석을 들으니 나는 정말 화가 난다. 역세역대에 사람이 푼 적이 없는 심오한 비밀이면서도(가장 은밀한 한 조목이다) 역세역대에 사람이 그릇되게 해석한 것이 가장 심한 한 조목이다. 게다가 이 하나의 심오한 비밀은 누구도 직접 경험한 적이 없는 것이다(이 한 조목은 말세에서만 집행하기 때문에 마지막 시대에서라야 사람이 볼 수 있지만 사람은 결코 알지 못한다). 이 하나의 심오한 비밀은 내가 가장 엄밀히 봉했기 때문에 사람에게 있어서 조금도 꿰뚫어 볼 수 없다(설령 최소한 조금이라 해도 안 된다). 나의 사역이 이 단계에까지 운행된 이상, 나는 사역의 필요에 따라 너희에게 계시한다. 그렇지 않으면 사람은 깨달을 수가 없다. 지금 내가 교통하기 시작하겠으니 사람마다 주의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장자를 포함해 누가 만약 신중하지 않는다면 모두 나의 심판을 받을 것이고 엄중한 자는 내 손의 격살을 당한다(다 그 영ㆍ혼ㆍ체를 취하는 것을 가리켜 말한 것이다). 대재난은 나의 나라 행정의 매 한 조목에 비추어 말한 것이다. 나의 행정은 다 대재난의 일부분이다(나의 행정을 아직 너희에게 완전히 나타낸 것은 아니다. 하지만 속을 끓이지 말라. 어떤 것은 너희가 너무 일찍이 알면 너희에 대해 유익한 점이 적다. 기억하라! 나는 지혜로운 하나님이다). 그러면 다른 한 부분은 무엇을 가리켜 말한 것이냐? 대재난은 나의 행정과 나의 진노 두 부분을 포함하는데, 대재난이 쏟아질 때는 즉 내가 노를 발하며 나의 행정을 시행하기 시작할 때이다. 내가 여기서 뭇 장자에게 알리는데, 절대 이로 인해 타락하지 말라. 설마 너는 만사만물이 다 나의 예정 속에 있음을 잊었단 말이냐? 내 아들아! 두려워하지 말라. 내가 꼭 너를 보호하여 나와 함께 아름다운 복을 영원히 누리게 하고 나와 영원히 함께 있게 할 것이다. 너는 내가 사랑하는 자이기에 나는 절대 너를 포기하지 않을 것이다. 왜냐하면 나는 어리석은 일을 하지 않기 때문이다. 간신히 이룬 일을 내가 다시 엉망으로 하면 어찌 스스로 자신의 뺨을 때리는 것이 아니겠느냐? 나는 너의 마음속에서 생각하는 것이 무엇인지를 알고 있다. 기억했느냐? 또 내가 어떻게 말하라는 말이냐? 다음으로 나는 또 대재난을 말하겠다. 대재난이 쏟아지면 가장 사람을 두렵게 하고 가장 사람의 추한 몰골을 파헤친다. 가지각색의 귀신 몰골이 다 나의 얼굴 빛 가운데서 드러나는데 조금도 감춰진 것이 없고 조금도 가려진 것이 없으며 완전히 폭로된다. 대재난이 이루게 되는 효과는 내가 선택 예정하지 않은 모든 사람으로 하여금 다 내 앞에 무릎 꿇고 용서를 빌면서 슬피 울며 이를 갈게 하는 것인데, 이것은 사탄에 대한 나의 심판이고 나의 진노의 심판이다. 지금 나는 바로 이 사역을 하고 있다. 아마도 어떤 사람은 여전히 끼어들어 숫자만 채우려 하고 속임수를 써서 고비를 넘기려 할 것인데, 이렇게 할수록 사탄이 더욱 그의 몸에서 역사하게 되고 한 지경에 이르면 그의 원형이 드러나게 된다.

나는 역사함에 결코 조급해하지 않고 나는 각 사람을 친히 지배하고(그에 대한 풍자인데 그가 큰 붉은 용의 후대이니 그에 대해 결코 중요시하지 않음을 증명한다. 그러므로 ‘지배’를 쓴 것은 결코 지나치지 않다), 매 한 가지 일을 친히 한다. 나에게 있어서 모든 것이 다 성공인데 매우 온당한 성공이다. 내가 일을 함에 한 단계씩 다 이미 안배해 놓았다. 나는 나의 뜻을, 나의 부담을 너희에게 조금씩 알려 준다. 이로부터 나의 말이 만국만민을 향해 나타나기 시작하는데, 그것은 나의 뭇 장자가 이미 만들어졌고(말하는 중점은 뭇 아들과 자민들을 겨냥해 말한다) 나의 사역 방식이 또 바뀌기 시작하기 때문이다. 확실히 알았느냐? 내가 요 며칠 말하는 말투를 너희는 찾았느냐? 나는 나의 뭇 장자에 대해 걸음마다 위로한다. 하지만 이후부터(왜냐하면 나의 뭇 장자가 이미 만들어졌기 때문이다) 나의 손에 칼을 들고(가장 엄한 말씀을 가리킨다) 누가 만약 잠시라도 내 눈에 들지 않으면(예정 선택하지 않은 자를 가리키므로 결코 모순적이지 않다) 나는 그가 나를 위해 힘쓰는 자이든지 아니면 어떤 다른 놈이든지 즉시 그를 폐기한다. 내가 전능하신 하나님이어서 나는 모든 사람으로 하여금 나를 위해 힘쓰게 할 수 있다. 이런 사람을 나는 조금도 연연해하지 않고 필요치 않다고 하면 필요치 않다. 현재 바로 이때가 되었으니 내가 보기에 그가 눈에 거슬리기만 하면 나는 즉시 그를 폐기하고 결코 깊이 관찰하지 않는다. 왜냐하면 나는 말한 대로 하는 하나님이기 때문이다. 네가 얼마나 좋든지 간에 아무튼 내가 예정해 힘쓰게 한 자이고, 네가 나를 대적하는 일을 했든지 하지 않았든지 내가 보기에 네가 눈에 거슬리면 나는 너를 차 버린다. 나는 결코 후환이 남아 있을까 걱정하지 않는다. 나는 나의 행정이 있으며, 나는 말한 대로 하고 하는 대로 이룬다. 내가 또한 사탄을 요구할 수 있겠느냐? 이 사람들은 들으라! 너희는 두려워하지도 말라. 내가 언제 너에게 꺼져라고 하면 너는 꺼지고 나와 이유를 따지지 말라. 나는 너와 할 말이 없다! 왜냐하면 나는 한 지경에 이르기까지 인내하다가 나의 행정을 시행하기 시작하는 때가 되었고 또한 너희의 말일이 이르렀기 때문이다. 몇천 년 동안 너희가 줄곧 방탕하고 줄곧 자기의 성미대로 일을 처리하였지만 나는 줄곧 인내하였다(나에게 도량이 있기에 네가 한 지경에까지 타락되도록 내버려 두었다). 하지만 오늘은 내가 너희를 느슨하게 하는 기한이 다 되었고 또 너희가 (귀신이) 들려 유황불 못에 내려가는 것이 마땅하니 어서 내게서 썩 꺼져라. 나는 정식으로 나의 심판을 시행하기 시작하고 나의 진노를 나타내기 시작하였다.

세계 각 나라 각 지역에 지진ㆍ기근ㆍ온역과 각종 흉년은 이미 빈번하다. 내가 각 나라 각 지역에서 크게 역사할 때 이런 흉년은 창세 이래의 어느 때보다도 더 심하게 일어날 것이다. 이것은 내가 만민을 심판하는 시작이다. 하지만 내 아들아 안심하여라. 모든 재앙이 반드시 너희에게 임하지 않을 것이며, 내가 너희를 보호할 것이다(가리키는 것은 너희가 이후에 육체에서 사는 것이 아니라 몸에서 산다는 것이다. 그러므로 각종 재난의 고통을 당하지 않는다). 너희는 오로지 나와 함께 왕권을 잡고 만국만민을 심판하고 나와 더불어 우주 땅끝에서 아름다운 복을 영원히 누리기만 한다. 이런 말은 모두 응할 것이고 또한 눈앞에서 당장 성취될 것이다. 나는 시일을 끌지 않는다. 내가 일을 하는 데는 매우 빠르다. 조급해하지 말라. 내가 너에게 준 복은 아무도 뺏어갈 수 없다. 이것은 나의 행정이다. 모든 사람들은 다 나의 모든 행사로 인하여 내게 순복할 것이며, 끊임없이 환호할 뿐만 아니라 쉼없이 뛰어오를 것이다.

이전 말씀:제91편 말씀

다음 말씀:제93편 말씀

추천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