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제1부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

제59편 말씀

너에게 임한 환경에서 나의 뜻을 많이 찾으면 꼭 나의 칭찬을 받을 수 있다. 네가 기꺼이 찾으려 할 뿐만 아니라 나를 경외하는 마음을 품기만 하면 나는 너에게 결핍한 모든 것을 베풀어 줄 것이다. 현재는 교회가 정식적인 훈련에 진입하고 모든 것이 정상 궤도에 진입하여 더 이상 이전의 미리 맛보는 것이 아니다. 너희는 더 이상 어리석고 분별이 없어서는 안 된다. 무엇 때문에 너희에게 모든 것을 실제에 진입하라고 요구하겠느냐? 너는 진정으로 체험했느냐? 내가 너희에게 요구한 것에서 너희는 정말 내가 너희를 만족시킨 것처럼 나를 만족게 할 수 있느냐? 간사를 부리지 말라! 단지 내가 너희에 대해 거듭 관용해 줄 뿐이다. 그러나 너희는 오히려 거듭 좋고 나쁨을 모르고 호의를 모른다!

나의 공의, 나의 위엄, 나의 심판, 나의 사랑, 나의 이런 전체의 모든 *어떠함을 너는 진정으로 맛보았느냐? 그렇게 데면데면하고 그렇게 나의 마음을 세심히 살피지 않는다. 내가 거듭 너희에게 차려놓은 잔치를 직접 맛보아야 한다고 알려 주었지만 너희가 거듭 뒤집어엎고 좋고 나쁜 환경, 어떤 것이 스스로 초래한 것인지, 어떤 것이 내 손의 안배인지를 확실히 분간할 수 없다. 스스로 자신을 위해 변호하지 말라! 모든 것을 나는 다 분명히 본다. 단지 네가 구하지 않았을 뿐이다. 이런 것을 내가 또 어떻게 말하라는 말이냐?

나의 뜻을 세심히 살피는 자를 나는 시시로 위로하여 그로 하여금 고통받지 않고 피해를 입지 않게 한다. 현재의 관건은 바로 나의 뜻에 따라 일을 처리할 수 있는 것이다. 이런 사람은 반드시 나의 축복을 받을 것이고 반드시 나의 보호를 받을 것이다. 어느 누가 전적으로 나를 위해 헌신하고 전적으로 나를 위해 바칠 수 있느냐? 모두가 딴 마음을 품고, 앞뒤를 생각하고, 가정을 고려하고, 세상을 고려하고, 먹고 입는 것을 고려한다. 네가 지금 나를 위해 내 앞에서 일을 하지만 마음속으로는 여전히 아내, 자식, 부모를 생각하고 있는데, 설마 그런 것이 다 너의 기업이란 말이냐? 왜 그런 것을 내 손에 맡기지 않느냐? 나를 믿지 못하기 때문이냐? 아니면 내가 너에게 부적절하게 안배할까 봐 두렵기 때문이냐? 어찌하여 계속 가정을 걱정하느냐? 다른 사람을 걱정하는구나! 네 마음에 내 자리가 있긴 한 것이냐? 그럼에도 나에게 네 안에서 주권을 잡고 너의 전인(全人)을 차지하라고 말하는데, 다 거짓된 말이다! 교회만을 위해 마음을 쓰는 자가 누가 있느냐? 또 자신을 생각지 않고 오늘의 하나님 나라만을 위해 생각하는 자가 누가 있느냐? 혼자 잘 생각해 보아라.

너희가 나를 일정한 정도로 협박해 내가 오직 나의 손으로 너희를 때려서 가게 하는 수밖에 없고 더 이상 너희를 달래서 가게 하지 않는다. 내가 지혜로운 하나님이기에 서로 다른 사람을 나도 서로 방법으로 대하는데, 너희가 어떻게 나를 위해 충성하는가에 달렸다. 내가 전능하신 하나님인데, 누가 감히 앞으로 나아가는 나의 발걸음을 가로막을 수 있겠느냐? 누가 감히 나에게 충성하지 않는다면 나의 행정의 손이 지금부터 시작해 반드시 그를 떠나지 않고 그에게 나의 전능을 인식하게 할 것이다. 내가 원하는 것은 인원수의 많음이 아니라 인원의 완벽함이다. 누가 충성하지 않고 진솔하지 않고 교활과 간사를 부리면 내가 그를 저버리고 또한 그를 징벌한다. 더 이상 내가 긍휼이고 내가 자비라고 여기지 말라. 이것은 다 너 자신에 대한 양보이다. 나는 너에 대해 양보할수록 네가 더욱 소극적이고 피동적이며 자신을 버리기 싫어한다는 것을 알고 있다. 사람은 일정한 정도로 상대하기 어려워 항상 때려서 가게 하고 끌어서 가게 하는 수밖에 없다. 확실히 인식하라! 지금부터 시작해 나는 곧 심판의 하나님이고 더 이상 사람이 상상한 자비 긍휼의 하나님이 아니다!

─────────

* 어떠하심: 원문은 所有所是, 하나님의 생명 성품이 포함된 각종 실제.

이전 말씀:제58편 말씀

다음 말씀:제60편 말씀

추천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