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제48편

나의 마음은 급하지만 너희 중에 나와 같은 마음과 생각을 가진 사람이 몇이나 되느냐? 내 말은 거들떠보지도 않고, 조금도 신경 쓰거나 주의를 기울이지 않으면서, 오직 자신의 겉모습에만 관심을 갖는다. 내 심혈을 폐품 취급 하고도 양심에 거리낌이 없더냐? 우매하고 무지하며 이성이 없는 자는 전부 어리석은 자들이다. 그들은 조금도 내 마음을 흡족게 하지 못한다. 나는 오롯이 너희를 위하는데, 너희는 나를 얼마나 위하느냐? 내 마음을 오해하니 그야말로 눈이 멀어 상황 파악이 안 되는 꼴이다. 계속 너희를 걱정하게 만들고 너희를 위해 시간을 쏟게 만드는데, 너희는 지금 나를 위해 얼마나 헌신하고 있느냐? 응당 자신에게 많이 물어봐야 할 것이다.

너희는 정녕 내 마음이 너희에게 있음을 알고 있느냐? 정말 알고 있다면 진작에 내 마음을 느끼고, 내 부담을 생각했을 것이다. 더 이상은 건성으로 넘기지 말라. 그랬다간 성령의 역사가 너희에게 임하지 않을 것이며, 너희의 영은 죽음을 맞아 음부로 떨어질 것이다. 너희에게 이것은 극도로 두려운 일이 아니냐? 내가 다시금 일깨워 줄 필요도 없을 것이다. 스스로 가슴에 손을 얹고 물어보아라. 내가 너희에게 잘못한 것이냐, 아니면 너희가 내게 너무 많이 빚진 것이냐? 옳고 그름을 혼동하지 말고 사리 분별을 해야 할 것이다! 지금은 이권을 다투고 암투를 벌일 때가 아니다. 생명에 해를 끼치는 그런 것들은 속히 내려놓고 실제에 진입해야 하거늘, 그렇게 하지 않으니 참으로 경솔하구나! 내 마음을 헤아리지 못하고, 내 뜻을 생각하지 못한다. 사실 내가 말하는 많은 것들은 굳이 말할 필요가 없는 것들이다. 어리석은 너희가 깨닫지 못하기에 어쩔 수 없이 한번 또 한번 말해 줄 뿐이다. 그런데도 불구하고 너희는 여전히 내 마음을 흡족게 하지 못하는구나.

하나하나 세어 보아라. 진정 내 마음을 헤아리는 자가 몇이나 되느냐?

이전:제47편

다음:제49편

관련 내용

  • 하나님에 대한 참된 사랑은 자발적인 것이다

    사람은 모두 하나님의 말씀으로 말미암아 연단을 받게 되었다. 그러나 이런 고통받는 복 또한 하나님이 성육신하지 않았다면 사람이 받지 못했을 것이다. 하나님 말씀의 시련을 받을 수 있는 모든 이는 복이 있는 사람이라고 할 수도 있다. 사람의 본래 자질, 사람의 모든 행위…

  • 유일무이한 하나님 자신 2

    하나님의 공의로운 성품 앞서 하나님의 권병에 대해 이야기하였으니 이에 대해 어느 정도 알게 됐으리라 믿는다. 너희가 얼마나 받아들일 수 있는지, 얼마나 이해할 수 있는지, 얼마나 알 수 있는지는 너희의 노력에 달려 있으니, 건성으로 대하지 말고 진지하게 임할 수 있길 …

  • 하나님을 아는 것이 하나님을 경외하며 악에서 떠나는 길이다

    사람마다 하나님을 믿어 온 자신의 생애를 다시 살펴보아야 한다. 하나님을 따르는 과정에서 하나님을 진정으로 알고 이해하고 인식하고 있었는지, 각 부류의 사람들에 대한 하나님의 태도를 진정으로 알고 있었는지, 하나님이 너에게 한 사역과 너의 모든 행위에 대해 내린 정의를…

  • 하나님을 사랑하는 사람은 영원히 하나님의 빛 속에서 살 것이다

    대부분의 사람이 하나님을 믿는 본질은 종교적인 신앙이며, 하나님을 사랑하지는 못한다. 사람은 그저 로봇처럼 하나님을 따를 줄만 알 뿐, 하나님을 진실로 흠모하거나 사모하는 마음을 갖지 못한다. 그저 묵묵히 하나님을 따를 뿐이다. 하나님을 믿는 사람은 많고 많지만, 하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