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8편

교회를 건축하는 것은 확실히 쉽지 않은 일이다! 내가 한결같은 마음으로 교회를 건축하려 하면, 사탄 또한 온 힘을 다해 허물려 한다. 건축되고 싶다면 반드시 이상(異象)이 있어야 하고, 나를 의지해 살면서 그리스도를 증거하고 높여야 하며, 내게 충성해야 한다. 또한, 어떠한 이유도 따지지 않고 무조건적으로 순종하며, 모든 시련을 견디고, 나에게서 비롯된 모든 것을 받아들여야 한다. 성령이 인도하는 대로 따르고, 영적으로 예민하고 분별력이 있어야 하며, 사람을 알아 맹목적으로 다른 사람을 따르지 말아야 한다. 또한 시시각각 영안(靈眼)을 밝게 하여 모든 것을 확실히 분별해야 한다. 마음과 뜻이 하나 되어 나를 위해 굳게 서서 증거하고, 사탄과 끝까지 결전을 벌이며, 건축하면서 싸운다면, 내가 너희 가운데 함께하며 너희의 견고한 요새이자 피난처가 될 것이다.

무엇보다 먼저 자기 자신을 정결케 하여 변화한 사람이 되어야 한다. 성품이 안정적이고, 어떤 환경에서든 늘 나에게 의지해 살아야 하며, 가정은 물론 어디에 있든 사람과 일, 사물에 흔들리지 말아야 한다. 주관을 갖고 변함없이 그리스도를 살아 내면서 하나님 자신을 나타내야 한다. 또한, 정상적으로 자신의 역할과 본분을 다해야 한다. 이는 하루 이틀 행하고 끝나는 것이 아니라 계속 유지해 나가야 하는 일이다. 나와 한마음 한뜻이 되고 전체를 고려하는 한편, 그리스도를 나타내야 한다. 또한, 협력하여 섬기고, 성령 역사의 발걸음을 따라 성령의 구원 방식 안으로 들어가며, 자신을 비우고 순수하게 마음을 털어놓는 사람이 되어야 한다. 형제자매 간에 정상적으로 교제하고 왕래하며, 영 안에서 행하고, 서로 사랑하면서 좋은 점은 취하고 부족한 점은 보완해야 한다. 교회에서 건축되기를 추구해야만 진정으로 하나님나라에 분깃이 있을 것이다.

이전: 제17편

다음: 제19편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Messenger로 연락하기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

관련 콘텐츠

하나님의 사역 절차에 관하여

겉으로 보면, 하나님의 이번 사역 절차는 이미 끝난 것 같다. 사람은 모두 하나님 말씀의 심판과 형벌, 매질, 연단을 겪었으며 봉사자의 시련과 형벌 시대의 연단, 죽음의 시련, 부각물의 시련, 하나님을 사랑하는 시대 등등의 절차를 거쳤다. 사람들은...

육에 속한 자는 누구도 그 분노의 날을 피할 수 없다

오늘 나의 이러한 경고는 너희의 생존을 위한 것이자 나의 사역을 순조롭게 펼치기 위한 것이다. 또한 온 우주의 시작 사역을 더 적절하고 완벽하게 행하는 한편, 열국과 열방 사람에게 나의 말과 권병, 위엄, 심판을 보여 주기 위한 것이다. 너희...

너는 온 인류가 어떻게 지금에 이르렀는지 알아야 한다

6천 년의 전체 사역은 시대가 바뀜에 따라 변화해 왔다. 사역의 변화는 전 세계의 상황에 따라, 그리고 온 인류의 발전 양상에 따라 이뤄지며, 그렇기에 경영 사역도 점차 바뀌는 것이지, 창세가 시작될 때부터 미리 계획된 것은 아니다. 창세 이전 또는...

베드로의 체험 ― 형벌과 심판에 대한 인식

베드로는 형벌 속에서 이렇게 기도할 수 있었다. “하나님, 저의 육은 패역한 것이니 저를 형벌하고 심판하여 주시옵소서. 저는 당신의 형벌과 심판을 기쁨으로 여기나이다. 당신께서 저를 원하지 않는다고 해도 저는 당신의 심판 속에서 당신의 거룩하고...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