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App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예수님의 재림을 기쁘게 맞이하자!

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제10편

너는 아무것도 두려워하지 말고 온갖 고난이 찾아와도 내 앞에서 안정을 찾을 수 있어야 한다. 또한 그 무엇에도 방해받지 않고 내 뜻이 순탄하게 이루어지게 해야 한다. 이것이 바로 너의 본분이다. 그러지 않으면 나는 너에게 분노할 것이고 내 손으로…. 그러면 너는 계속 괴로울 것이다. 너는 모든 것을 인내하고, 나를 위해 기꺼이 모든 것을 버리고 목숨 걸고 따르며, 모든 대가를 치러야 한다. 너를 검증하는 이때에 너는 충성을 다할 수 있느냐? 충성심으로 끝까지 나를 따를 수 있느냐? 두려움을 떨쳐 버려라. 내가 네 뒤에서 호위하는데 누가 너의 길을 가로막을 수 있겠느냐? 명심해라! 명심해라! 모든 일에는 나의 아름다운 뜻이 있고, 나는 그 속에서 너의 모든 언행이 내 말에 부합하는지, 불의 시험이 임할 때 네가 무릎 꿇고 외치는지, 아니면 위축되어 앞으로 나아가지 못하는지 모두 감찰하고 있다.

네 안에 내 담력이 더해져야 하고, 믿지 않는 가족 앞에서도 원칙이 있어야 한다. 하지만 너는 또 나를 위해 모든 흑암 세력에 굴복하지 말고 내 지혜에 의지해 완전한 도를 행하며 사탄의 음모가 달성되지 못하게 해야 한다. 네 온갖 노력을 다해 네 마음을 내 앞에 내놓는다면 나는 반드시 너를 위로해 평안함과 기쁨을 얻게 할 것이다. 사람들 앞에서 잘 보이려고 하지 말라. 나를 만족게 하는 것이 더욱 가치 있고 중요한 일이 아니겠느냐? 더욱이 평생 영원히 기쁘고 평안하지 않겠느냐? 지금의 고통은 네 앞날의 형용할 수 없는 커다란 축복을 의미한다. 너는 네가 얼마나 큰 축복을 받을 수 있는지 알지 못한다. 꿈에도 생각하지 못한다. 오늘은 이렇게 현실적이다. 너무도 현실적이다! 그것은 또 그리 머지않아 맞이할 일인데 네 눈으로 볼 수 있겠느냐? 이 일체의 모든 것은 내 안에 있다. 앞날이 얼마나 밝으냐! 눈물을 닦고 더 이상 비통해하거나 고통스러워하지 말라. 내 손이 일체의 모든 것을 지배하고 있다. 하루빨리 너희를 이기는 자로 만들어 나와 함께 영광에 들어가게 하는 것이 나의 목적이다. 너는 너에게 닥치는 모든 일에 마땅히 감사하고 찬미하여 내 마음을 만족게 해야 한다.

그리스도의 초월적인 생명이 이미 나타났으니 너는 두려울 것이 없다. 사탄이 우리 발아래 있고 그것들의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다. 어서 깨어나 이 음란한 땅과 죽음의 심연에서 벗어나라. 무슨 일이 닥치든 나에게 충성을 다하고 용감하게 앞으로 나아가야 한다. 내가 바로 너의 견고한 반석이니 나에게 의지하라!

이전:제9편

다음:제11편

관련 내용

  • 말씀이 모든 것을 이룬다

    하나님이 하는 말씀과 사역은 모두 시대에 따라 다르다. 시대가 달라지면 하나님이 하는 말씀도 달라진다. 하나님은 규례를 지키지 않고, 같은 사역을 반복하지 않으며, 지나간 일에는 미련을 두지 않는다. 또한, 그는 항상 새로운 하나님이기에 날마다 새 말씀을 한다. 너는 …

  • 길 … 5

    과거, 사람들은 모두 성령을 알지 못했고, 성령이 가는 길이 무엇인지는 더더욱 알지 못했다. 그래서 사람들은 하나님 앞에서 스스로를 농락하곤 했다. 하나님을 믿는 사람 중 100%에 가까운 사람들이 영을 알지 못하고 흐리멍덩하게 믿고 있다고 할 수 있다. 이를 통해 사…

  • 성육신의 비밀 2

    예수가 유대에서 사역할 당시에는 공개적이었지만 지금 너희들 가운데서 사역하고 말씀하는 것은 은밀한 것이어서 이방인들은 전혀 모르고 있다. 너희들 가운데서 하는 사역은 폐쇄적인 것이다. 이 말씀, 이 형벌과 심판은 너희만 알고 있을 뿐 다른 이들은 모른다. 이 사역은 너…

  • 하나님을 사랑하는 사람은 영원히 하나님의 빛 속에서 살 것이다

    대부분의 사람들이 하나님을 믿는 본질은 종교적 신앙이라 결코 하나님을 사랑할 수 없다. 사람은 그저 로봇처럼 하나님을 뒤따를 줄만 알 뿐, 하나님을 진실로 흠모하거나 사모하지는 못한다. 다만 묵묵히 하나님을 따를 뿐이다. 하나님을 믿는 사람은 많고 많지만, 하나님을 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