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App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예수님의 재림을 기쁘게 맞이하자!

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제10편

너는 아무것도 두려워하지 말고 온갖 고난이 찾아와도 내 앞에서 안정을 찾을 수 있어야 한다. 또한 그 무엇에도 방해받지 않고 내 뜻이 순탄하게 이루어지게 해야 한다. 이것이 바로 너의 본분이다. 그러지 않으면 나는 너에게 분노할 것이고 내 손으로…. 그러면 너는 계속 괴로울 것이다. 너는 모든 것을 인내하고, 나를 위해 기꺼이 모든 것을 버리고 목숨 걸고 따르며, 모든 대가를 치러야 한다. 너를 검증하는 이때에 너는 충성을 다할 수 있느냐? 충성심으로 끝까지 나를 따를 수 있느냐? 두려움을 떨쳐 버려라. 내가 네 뒤에서 호위하는데 누가 너의 길을 가로막을 수 있겠느냐? 명심해라! 명심해라! 모든 일에는 나의 아름다운 뜻이 있고, 나는 그 속에서 너의 모든 언행이 내 말에 부합하는지, 불의 시험이 임할 때 네가 무릎 꿇고 외치는지, 아니면 위축되어 앞으로 나아가지 못하는지 모두 감찰하고 있다.

네 안에 내 담력이 더해져야 하고, 믿지 않는 가족 앞에서도 원칙이 있어야 한다. 하지만 너는 또 나를 위해 모든 흑암 세력에 굴복하지 말고 내 지혜에 의지해 완전한 길을 행하며 사탄의 음모가 달성되지 못하게 해야 한다. 네 온갖 노력을 다해 네 마음을 내 앞에 내놓는다면 나는 반드시 너를 위로해 평안함과 기쁨을 얻게 할 것이다. 사람들 앞에서 잘 보이려고 하지 말라. 나를 만족게 하는 것이 더욱 가치 있고 중요한 일이 아니겠느냐? 더욱이 평생 영원히 기쁘고 평안하지 않겠느냐? 지금의 고통은 네 앞날의 형용할 수 없는 커다란 축복을 의미한다. 너는 네가 얼마나 큰 축복을 받을 수 있는지 알지 못한다. 꿈에도 생각하지 못한다. 오늘은 이렇게 현실적이다. 너무도 현실적이다! 그것은 또 그리 머지않아 맞이할 일인데 네 눈으로 볼 수 있겠느냐? 이 일체의 모든 것은 내 안에 있다. 앞날이 얼마나 밝으냐! 눈물을 닦고 더 이상 비통해하거나 고통스러워하지 말라. 내 손이 일체의 모든 것을 지배하고 있다. 하루빨리 너희를 이기는 자로 만들어 나와 함께 영광에 들어가게 하는 것이 나의 목적이다. 너는 너에게 닥치는 모든 일에 마땅히 감사하고 찬미하여 내 마음을 만족게 해야 한다.

그리스도의 초월적인 생명이 이미 나타났으니 너는 두려울 것이 없다. 사탄이 우리 발아래 있고 그것들의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다. 어서 깨어나 이 음란한 땅과 죽음의 심연에서 벗어나라. 무슨 일이 닥치든 나에게 충성을 다하고 용감하게 앞으로 나아가야 한다. 내가 바로 너의 견고한 반석이니 나에게 의지하라!

이전:제9편

다음:제11편

관련 내용

  • 하나님과 하나님의 사역을 아는 사람만이 하나님을 흡족게 할 수 있다

    하나님이 성육신하여 행한 사역에는 두 부분이 있다. 처음 성육신하였을 때, 사람은 믿지도 않고 알지도 못하여 예수를 십자가에 못 박았다. 두 번째 성육신하였을 때도 사람은 믿지도 않고 알지도 못해 그리스도를 다시 십자가에 못 박았다. 사람은 전부 하나님의 원수가 아니냐…

  • 베드로의 인생에 관하여

    베드로는 하나님이 사람에게 소개해 준 본보기로서, 널리 알려진 화제의 인물이다. 하나님이 왜 이렇게 눈에 띄지 않는 사람을 본보기로 세우고 후세 사람들이 칭송하게 하였을까? 물론 이는 하나님을 사랑한 베드로의 행위, 그리고 하나님을 사랑하겠다는 그의 의지와 관련이 있다…

  • 온전케 된 사람만이 의미 있는 인생을 살 수 있다

    지금 하고 있는 사역은 사실 사람이 사탄을 저버리고 조상을 저버리도록 하는 것이다. 말씀의 심판은 사람의 패괴 성품을 들추어내고 사람에게 인생의 본질을 알게 하기 위한 것이다. 한 차례 또 한 차례 계속되는 심판이 사람의 마음을 찌른다. 모든 심판은 사람의 운명에 직접…

  • 진정한 ‘사람’은 어떤 사람인가

    사람을 경영하는 것은 내 본연의 사역이고, 사람을 정복하는 것은 내가 창세 때 이미 정해 놓은 것이다. 사람은 내가 말세에 사람을 철저히 정복할 것이란 사실을 모르고, 또한 내가 사탄을 물리친 증거가 바로 인류 중의 패역자를 정복하는 것임을 전혀 모르고 있다. 그럴지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