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3 참회

애쓰신 마음, 말세의 충고는

긴 잠에 빠진 사람을 깨우고

지울 수 없는 흔적, 아픈 기억은

내 양심을 두드리네요

아득한 방황 속에서 떨리는 기도

가슴에 손을 얹고 깊이 참회해요

가식으로 당신의 선한 마음 기만했으나

추악한 영혼, 뉘우칠 줄 모르네요

죄악 속에서 유유자적하며

당신 마음 외면한 채

당신의 축복만 바랐어요

자기 연민에 빠진 불안감

후회와 미련이 남네요

스스로 기만했음을 숨길 수 없고

당신의 신실함과 공의를 모른채

마음 다해 내 살 길만 찾았어요

대세가 지나갔는데

누가 당신을 돌이킬 수 있을까요

깊은 탄식만 남았네요

패괴된 그림자 눈앞에 감돌고

죄책감은 가슴을 옥죄이네

절절한 음성 귓가에 맴도니

비열한 자신을 증오하네요

텅 빈 두손으로 당신 말씀 맞이하니

부끄러워 당신 뵐 면목 없어요

대세가 지나갔는데

누가 당신을 돌이킬 수 있을까요

깊은 탄식만 남았네요

이전: 172 지금까지 사역하셨는데 어찌 깨닫지 못하나

다음: 174 그리스도는 영원한 진리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진리 있는 삶

1. 하나님 믿으며 말씀 속에 살아야만 무미건조한 삶 벗어나네. 말씀에 밝은 빛이 있고 말씀 떠나면 세상 속에서 늘 방황하네. 하나님 앞에 살려면 말씀을 많이 보고 나누며 어려움 앞에 기도로 구하니 성령 함께해 즐겁네. 그리스도 인도와 말씀의 인도가...

끝까지 하나님께 충성하리라

1웃음 띤 얼굴로 손 흔들며 떠나시던 하나님의 그 모습, 눈물을 머금고 당신을 보내드렸죠. 많은 교회가 당신을 원하니 차마 붙잡지 못하고, 당신의 부탁을 가슴에 새겼습니다. 2 나 연약해질 때 하나님의 희생을 생각해요. 진실한 사랑과 능력의...

하나님은 사람을 가장 가까운 존재로 생각한다

하나님은 자신이 창조한 인류가 패괴됐든, 하나님을 따를 수 있든 자신과 가장 가까운 존재로 여겼지 장난감으로 여기지 않았다. 창조주와 피조물 사이에 신분의 차이가 있지만 하나님이 인류를 위해 행한 것은 그 관계를 뛰어넘었다. God loves...

이천 년의 그리움

1. 하나님이 성육신한 것은 각 교파와 교단을 뒤흔들었고, 하나님의 나타남을 간절히 사모하는 사람들의 마음을 뒤흔들었어요. 누가 하나님을 앙모하지 않을까요! 누가 하나님을 만나길 갈망하지 않을까요! 하나님이 인간 세상에 임한 지 여러 해가 되었어도...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