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젠(福建)성에서 전능하신 하나님을 대적하여 징벌받은 대표적인 사례

(3 사례만 발췌)

283 푸칭(福淸)시 깡터우(港頭)진 여○○(남, 45세), 로지방교회의 작은 인솔자. 1997년 5월, 그 교회의 어떤 형제자매들이 하나님의 말세 역사를 받아들이자 그는 사람 4명을 데리고 하나님의 말세 역사를 받아들인 한 자매님 집에 가서 방해하면서 “예수님이 한번 십자가에 못 박히심으로 구속 사역을 완성하셨어요. 하나님께서 절대 두 번째로 말씀이 육신 되실 리가 없어요. 더구나 여자 그리스도라고 하는데 이것은 거짓 선지자이고 거짓 그리스도이며 악령이 사람을 미혹하는 거에요.”라고 말하였다. 전능하신 하나님을 믿는 한 형제님이 “알지도 못하면서 무작정 모독하거나 정죄해선 안 돼요. 성령을 모독한 죄는 이 세상과 오는 세상에서도 사함을 얻지 못해요.”라고 말하자 여○○는 “날 겁주지 마. 난 두렵지 않아. 당신들의 하나님이 나를 어떻게 하는지 보겠어.”라고 말하였다. 1998년 6월, 여○○는 장암에 걸렸는데, 병세가 날로 악화되어 잠을 잘 수가 없었다. 수술하여 항문을 잘라 내고 플라스틱 배관으로 대소변을 해결하였다. 장기간 침대에 누워 등이 다 썩어 집 안에 악취가 진동했고 가까이할 수가 없었다. 그 후 1999년 2월 16일(정월 초하루)에 죽었다. 이 사람이 하나님을 모독하다가 끝내 큰 재앙을 초래하였다!

284 싼밍(三明)시 엽○○(남, 41세). 그의 아내가 2007년 말에 하나님의 새 역사를 받아들였는데, 엽○○는 알고 난 후 아내를 미행하고 죽도록 때렸다. 심지어 자식에게 밥을 먹지 못하게 하는 등의 수단으로 아내를 협박하고 하나님을 믿는 것을 포기하도록 핍박하였다. 엽○○는 목적을 달성하지 못하자 뜻밖에 “나는 하나님이 있음을 전혀 믿지 않아, 그러니 당신도 더는 믿지 마. 만약 이 세상에 정말로 하나님이 있다면 나를 백일 내로 죽게 해보라지. 만일 내가 죽으면 하나님이 있다는 것을 증명하니 당신이 계속 믿어도 되지만 만약 내가 죽지 않는다면 당신도 더 이상 하나님을 믿을 생각 하지 마!”라고 큰소리쳤다. 2008년 3월, 엽○○가 아내의 복음전도 CD를 훔치고는 “내가 이미 하나님을 믿는 그 자료를 강에 던져버렸어. 당신이 계속 믿는다면 내가 CD를 복사해서 온 싼밍시에 퍼뜨려놓을 거야. 또 여기저기 다니면서 사람들에게 들려주어 모든 사람들이 다 당신이 하나님을 믿는 것을 알게 하고 공안국에서 전능신을 믿는 당신네 사람들을 모조리 감옥에 처넣게 하겠어.”라고 위협하였다. 그해 8월, 엽○○는 본래보다 더 심하게 아내를 핍박하기 시작하였다. 아내가 집회하러 간 것만 알면 집으로 돌아오기를 기다렸다가 죽도록 때렸고, 또 손가락을 아내의 입에 쑤셔넣어 목구멍을 뚫어 아내를 사지에 몰아넣으려 한 동시에 계속 하나님을 모독하였다. 그리고 또 전화로 형제자매들(엽○○가 아는 고향 사람)에게 경고하여 더는 자기 아내와 접촉하지 말라고 하였고 게다가 형제자매들을 고발하겠다고 큰소리쳤고 그들을 저주하기까지 하였다. 그 기간에 비록 엽○○가 하나님의 여러 번의 징계와 아내의 경고를 받았지만 깨닫지 못하고 죽어도 회개하려 하지 않았다. 나중에는 스스로 나쁜 짓을 하여 살 수가 없었다. 2008년 8월 2일 오후 2시, 그가 오토바이를 몰고 집으로 돌아오는 길에 뒤에서 흙을 싣고 달려오던 큰 화물차에 치어 죽었다. 온몸의 뼈와 힘줄이 다 끊어졌고 한쪽 다리의 살이 전부 깔려 문드러졌으며 발목의 가죽만이 붙어있었다. 그 죽은 모습이 매우 무서웠고 주위의 지나가던 사람들도 “이 사람이 이렇게 흉측하게 죽은 걸 보니 하느님의 노여움을 사서 보응을 받은 게 틀림없어……”라고 말하였다. 하지만 엽○○는 죽어서도 눈을 감지 못하였다. 냉동관에 20여 일을 넣고 가족들이 아무리 그의 눈을 감게 하려 해도 그렇게 하지 못했다. 화장을 하는 날에 그의 아내가 그에게 “이 모든 것이 다 당신 자업자득이지, 하나님은 공의로운 분이에요. 하나님께서 당신의 모든 행위와 소원대로 당신을 징벌하셨는데, 아직도 뭘 불복해요?”라고 말해서야 그가 눈을 감았다. 여기서 보다시피, 하나님의 성품은 사람이 거스를 수 없고, 무릇 하나님을 모독하고 하나님의 역사를 대적하고 가로막는 사람이라면 꼭 징벌받아 제거될 것이다. 바로 하나님의 말씀이 응한 것이다. 『그 악의 보응에서 능히 벗어날 사람은 하나도 없고, 그 악행을 감추어 멸망의 고통에서 능히 벗어날 사람은 하나도 없다.

285 푸칭시 자오후이의 작은 인솔자, 정○○(남, 46세). 1997년 하반기, 전능하신 하나님을 믿는 형제님이 그에게 6번 교통하였다. 그는 처음에는 아주 좋은 반응을 보였고 참 도임을 시인하였다. 후에 그가 그 파별의 지도자에게 물어보았는데, 지도자가 정죄하고 모독하자 그는 흔들리다가 부인하였다. 그 후 그는 악을 행하기 시작하였는데, 이미 하나님의 말세 역사를 받아들인 형제자매를 방해하면서 “이 도는 틀렸으니 더 이상 따르지 마세요. 속아 넘어갔어요. 이것은 악령 역사에요……”라고 말하였다. 줄곧 건강하던 정○○는 1998년 3월에 갑자기 감기에 걸렸는데, 고열이 내리지 않아 푸칭병원에 가서 치료해도 효과가 없어 또 푸저우(福州) 93병원에 가서 검사해도 발병 원인을 밝혀내지 못하였다. 고열이 계속 내리지 않아 시종 얼음덩어리를 몸에 올려놓고 1개월 동안 견지하다가 그해 4월에 황천길로 가고 말았다. 정○○는 정말로 악한 종의 노예이고 사탄에게 속하는 종류이다!

이전: 저장(浙江)성에서 전능하신 하나님을 대적하여 징벌받은 대표적인 사례

다음: 쓰촨(四川)성에서 전능하신 하나님을 대적하여 징벌받은 대표적인 사례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29 박해와 고난을 겪고 난 뒤 사랑과 미움이 더욱 분명해지다

허베이성 자오즈제 이름은 자오즈이고, 올해 52세입니다. 전능하신 하나님을 따른 지 벌써 14년이 되었습니다. 하나님을 믿기 전에는 세상에서 사업을 했는데, 뇌물을 바치고 향응을 제공하느라 노래방이나 카지노 같은 유흥 장소를 하루가 멀다 하고...

32. 마음의 자유와 해방

스페인 미부『사람이 살아가는 동안 정결케 되고 성품이 변화되며 의미 있는 삶을 살고 피조물의 본분을 이행하려면, 하나님의 형벌과 심판을 받아들이고 하나님의 징계와 매가 떠나지 않게 함으로써 사탄의 지배와 권세에서 벗어나 하나님의 빛 속에서 살아야...

45. 하나님 앞에서 사는 삶

한국 융쑤이전능하신 하나님께서 말씀하셨습니다. 『실제에 진입하려면 모든 것을 실생활로 향해야 한다. 사람이 하나님을 믿으면서도 실생활에 진입해 자신을 인식하지 못하고, 실생활 속에서 정상 인성으로 살지 못한다면 이런 사람은 실패자가 될 것이다....

1. 어두운 마귀 감옥에서 하나님의 사랑과 함께하다

그 순간 저의 눈물이 딱 멈추었습니다. 그리스도께서 받으신 고통은 어떠한 피조물도 비할 수 없는 것이자 역시 어떠한 피조물도 감당할 수 없는 것입니다. 그러나 저는 요만한 고통을 받고도 억울하다고 여기고 하나님이 공의롭지 못하다고 원망했는데 어디 양심 이지가 있습니까?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