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은 하나님을 하나님으로 대하지 않는다

1 모든 사람은 마음속으로 늘 이렇게 계산하고, 저의와 야심을 품고, 또한 하나님과 거래하는 마음을 품고 하나님으로부터 뭘 얻어 내려고 한다. 다시 말해, 사람의 마음은 끊임없이 하나님을 시험하며, 끊임없이 하나님을 상대로 계산하고, 자신의 결말을 두고 끊임없이 하나님과 ‘이치를 따지며 논쟁한다’. 그리고 자신이 원하는 것을 달라며 하나님께 구두 증거를 구걸한다. 사람은 하나님을 추구하면서도 하나님을 하나님으로 대하지 않는다. 처음부터 끝까지 하나님과 거래를 하며, 끊임없이 하나님에게서 뭔가를 얻어 내려고만 한다. 심지어는 갈수록 더 심해지고 욕심이 한도 끝도 없다.

2 사람들은 하나님과 거래를 하는 동시에, 또 끊임없이 하나님과 논쟁한다. 심지어 어떤 사람들은 시련이 임하거나 어떤 환경에 처하면 늘 나약해지고 일을 태만히 하며, 하나님에 대한 원망이 가득하다. 하나님을 믿기 시작하면서부터 사람들은 하나님을 화수분이나 만물 상자로 삼고, 자신을 하나님의 가장 큰 채권자로 간주한다. 하나님으로부터 복과 약속을 얻어 내는 것이 생득적 권리이자 책무라고 생각하고, 반면에 사람을 보호하고 보살피며 사람에게 뭔가를 제공하는 것은 하나님이 해야 할 책임이라 여긴다. 이것이 하나님을 믿는 모든 자들의 ‘하나님을 믿는다’는 표현에 대한 가장 기본적인 이해이자, ‘하나님을 믿는다’는 개념에 대한 가장 깊은 이해이기도 하다.

3 사람의 본성과 본질로부터 사람의 주관적인 추구에 이르기까지, ‘하나님을 경외하는’ 것과 관련된 것은 하나도 없다. 사람이 하나님을 믿는 목적을 ‘하나님께 경배한다’는 것과는 아예 관련시킬 수도 없다. 다시 말해, 사람은 하나님을 믿으면서 하나님을 경외하고 경배하려는 생각이 전혀 없고, 그래야 한다는 것도 알지 못한다는 것이다. 사람의 마음씨가 악독하고 음험하고 간사하며, 공평과 공의를 좋아하지 않고 긍정적인 것을 좋아하지 않으며, 게다가 비열하고 탐욕스럽다는 것이다. 또한 사람들이 하나님께 마음을 닫고, 하나님께 자신의 마음을 드리지 않는 것이다. 그래서 하나님은 여태껏 사람의 진심을 보지 못했으며, 사람의 경배를 받지 못했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하나님의 사역과 하나님의 성품, 하나님 자신 2> 중에서

이전: 사람은 그리스도 향한 진실된 믿음이 없다

다음: 이것이 진실한 믿음인가

우리는 어떻게 주님의 나타나심을 맞이하고 하나님의 발걸음을 따라갈 수 있을까요? 이에 대해 함께 탐구하며 이야기 나눠 보아요.
Messenger로 연락하기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

관련 콘텐츠

하나님은 심판을 지니고 강림하셨다

오늘날 하나님이 큰 붉은 용 국가에 강림했고, 또 전 우주를 향하니 온 궁창이 다 진동한다. 온 궁창이 다 진동한다. 하나님의 심판이 없는 곳 어디 있으랴? 재난이 쏟아지지 않는 곳 어디 있으랴? 가는 곳마다 온갖 ‘재난의 씨앗’을 뿌려 놓았다....

누가 하나님을 더 잘 증거하는가

1 전능하신 하나님 사랑합니다. 우린 찬미의 노래 부르며 경쾌한 기쁨의 춤을 전능하신 하나님께 바치네. 보좌 앞에 들림 받은 건 하나님의 높여 주심과 은혜. 말씀으로 우릴 정복하신 하나님, 온 마음 다해 찬양합니다. 형제자매여, 어서 춤추자. 모두...

하나님을 알아야만 그를 경외하고 악에서 떠날 수 있으리

1 악에서 떠나려면 하나님을 하나님을 경외해야 하리. 하나님을 경외하려면 그에 대해 알아야 하리. 하나님을 알려면 그의 말씀을 실천하고, 심판과 징계를 체험해야 하리. 2 하나님의 말씀을 체험하려면 하나님과 그의 말씀을 마주해야 하리. 하나님의...

보좌 앞에서 춤추세

1 말세 그리스도 오시니 하나님 나라 임하였네 전능하신 하나님이 보좌에서 미소 지으시네 열방에게 말씀을 하시며 위엄을 발하시네! 하늘땅이 환호하며 만국 만민이 기뻐 뛰네 하나님 영광받으셨도다! 소리 높여 찬양하세, 모두 즐겁게! 보좌 앞에서 춤추세...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