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이 올 때 누가 하나님을 알 수 있는가

1 내 마음속에 사람은 만물의 영장이다. 나는 사람에게 큰 권병을 주어 산속의 초목, 숲속의 동물, 수중의 물고기 등 지상 만물을 다스리게 했으나 사람은 이를 기뻐하지 않고 오히려 늘 근심으로 가득했다. 사람의 일생은 한없이 서글프고, 한없이 분주하며, 또 공허와 기쁨이 뒤섞여 있다. 그리고 사람의 일생에 새로운 ‘발명과 창조’는 없다. 공허한 삶에서 벗어날 수 있는 사람은 없고, 유의미한 인생을 발견했던 사람도 없으며 ‘실질적인 인생’을 체험했던 사람도 없었다.

2 오늘날의 사람들이 나의 빛 아래 살아간다고는 하지만 하늘에서의 생활이 무엇인지는 알지 못한다. 만약 내가 긍휼을 베풀지 않고, 내가 인류를 구원하지 않는다면 모든 사람은 헛되이 이 땅에 와서 무의미하게 살다 사라질 것이다. 여기에는 과장된 말이 없다. 각 종교, 각 분야, 각 나라, 각 교파의 사람들은 모두 땅의 공허함을 알고 나를 찾으며, 내가 다시 올 것을 기다리고 있지만, 내가 올 때 누가 나를 알 수 있겠느냐?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하나님이 전 우주를 향해 한 말씀ㆍ제25편> 중에서

이전: 하나님이 인간 세상의 고통을 체험하다

다음: 사람은 하나님의 구원 알지 못한다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시련 속에서 믿음이 있어야 한다

1. 사람은 시련에서 연약하고 소극적이고 하나님 뜻이나 실행 길 알지 못해도 하나님 사역에 대한 믿음 있어야 한다. 욥은 연약하여 생일을 저주해도 주신 이도 여호와시요 거두신 이도 여호와이심을 부인하지 않았다. 하나님이 사람에게 어떠한 연단을 주시든...

사람을 향한 하나님 사랑이 얼마나 중요한가

1 성경 속의 한 장면 ‘아담에 대한 하나님의 당부’는 감동적이고 따뜻하다. 그림에 하나님과 사람만 담겨 있지만, 그 관계는 너무나 친밀하고 사람의 부러움을 자아낸다. 2 넘치는 하나님의 사랑, 값없이 사람에게 주어진다. 순진무구하고 얽매일 근심이...

149 하나님 자신의 신분과 지위

1 하나님 그분은 창조주, 주재자 모든 만물 중 유일무이하신 분 인류와 영계의 어떤 피조물도 그분의 지위를 대신할 수 없으리 만물 중에서 이런 신분과 권병 만물을 주재하는 능력은 오직 한 분께만 있으며 그분은 유일하신 우리의 하나님 만물을 주재하고...

형벌과 심판이 사랑임을 알라

1. 형벌과 심판은 연단과 모진 폭로이고, 사람의 죄와 육에 대한 징벌이지만, 이 사역은 사람의 육을 정죄하거나 멸하려는 것이 아니다. 말씀의 엄한 폭로는 참된 길을 찾게 한다. 정복 사역의 의미를 알아야 한다. 지금 분명히 보아라. 정복 사역의...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