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성뿐 아니라 더욱이 신성 지니신 성육신 하나님

1 성육신이란 하나님이 육신으로 나타난 것을 일컫는다. 즉, 하나님이 육신의 형상으로 자신이 만든 사람들 가운데서 사역하는 것이다. 그러므로 성육신이라고 한 이상, 무엇보다 먼저 육신, 특히 정상 인성을 갖춘 육신이 필요하다. 이것은 최소한으로 갖춰야 할 조건이다. 사실, 하나님이 입은 육신의 함의는 육신으로 사역하고 육신으로 생활하는 하나님이라는 것이다. 즉, 하나님의 본질이 육신이 되고 사람이 된 것이다.

2 성육신 하나님의 인성은 육신의 본질을 위해 존재한다고 하는 것이다. 인성이 없는 육신은 존재하지 않고, 인성이 없는 사람은 비인간에 속한다. 이렇듯, 육신의 인성은 하나님이 입은 육신의 고유한 속성이 된다. 만약 누군가가 “성육신 하나님께는 신성만 있을 뿐, 인성은 없어요.”라고 말한다면 그것은 모독이다. 이는 근본적으로 없는 것을 말하는 것이고, 성육신의 원칙과도 위배되는 말이기 때문이다.

3 인성 안에 있는 신성으로 사역하는 것이다. 즉, 신성으로 사역하는 것이지 인성으로 사역하는 것이 아니다. 이 신성은 인성에 가려져 있지만 그 본질은 인성이 아닌 완전한 신성으로 사역하는 것이다. 단, 이 육신으로 사역하는데, 이 육신을 사람이라고도, 하나님이라고도 할 수 있다. 하나님이 육신에 거하고 있는 하나님이 되고, 사람의 외형과 본질뿐만 아니라 하나님의 본질도 지니고 있기 때문이다. 그는 하나님의 본질을 지닌 사람이기에 창조된 그 어떤 사람보다도 지극히 높고, 하나님의 일을 할 수 있는 그 어떤 사람보다도 지극히 높다.

4 그러므로 그와 같은 외형을 지닌 사람들 가운데, 즉 인성을 지닌 모든 사람 가운데 오직 그만이 성육신한 하나님 자신이며, 그 외에는 모두 창조된 인류인 것이다. 똑같이 인성을 갖추고 있지만, 창조된 사람은 인성 말고는 다른 것을 가지고 있지 않다. 하지만 성육신 하나님은 다르다. 그의 육신에는 인성 말고도 무엇보다 중요한 신성이 있기 때문이다. 하나님이 성육신하였으니 그의 본질은 인성과 신성의 결합체이다. 이 결합체를 하나님 자신이자 땅의 하나님 자신이라고 할 수 있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하나님이 거하고 있는 ‘육신’의 본질> 중에서

이전: 피조물은 모두 창조주의 권세 아래로 돌아와야 하리

다음: 성육신의 의의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누가 하나님을 더 잘 증거하는가

1 전능하신 하나님 사랑합니다. 우린 찬미의 노래 부르며 경쾌한 기쁨의 춤을 전능하신 하나님께 바치네. 보좌 앞에 들림 받은 건 하나님의 높여 주심과 은혜. 말씀으로 우릴 정복하신 하나님, 온 마음 다해 찬양합니다. 형제자매여, 어서 춤추자. 모두...

공의롭고, 전능하고, 실제적인 하나님

1 영원하신 참 하나님, 말씀으로 만물 창조하셨네. 말씀하신 대로 이뤄졌네. 진흙이 사람 되었네. 모든 생물 자양하사 하늘땅에 생기를 채워 주셨네. 율법 반포하고 기적 행하셨네. 삶을 인도하고 사람 돌보셨네. 악을 행하는 타락한 인류, 그 더러움...

사람을 최대한 구원하시려는 하나님

1 하나님의 구원 사역 동안에 한 사람도 버리지 않으시고, 구원받을 수 있는 사람들을 최대한 모두 구원하시네. 하지만 성품이 바뀌지 못하거나 완전히 순종치 못하는 자는 모두 징벌의 대상이 된다네. 말씀의 정복을 받아들이는 모든 자는 구원의 기회를...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