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52 사람의 이성은 정말 형편없다

1 사람은 자신에게는 높은 요구를 하지 않으면서, 하나님에 대해서는 요구가 높다. 하나님은 특별한 은혜를 베풀어야 하고 인내하고 포용해야 한다고 요구한다. 사랑으로 아끼고 공급해 주면서 얼굴에는 늘 미소를 띠어야 하고, 다방면으로 보살펴 주되, 조금의 엄격함을 보이거나 자극을 주어서는 안 되며 매일 사람을 달래 주어야 한다고 요구한다. 사람의 이성은 정말 형편없구나! 사람이 무엇을 해야 하는지, 무엇을 이루어야 하는지, 어떤 관점을 지녀야 하는지, 어떤 위치에 서서 하나님을 섬겨야 하는지, 자신을 어떤 위치에 두어야 적합한지 등에 대해 사람들은 잘 알지 못한다. 지위가 있는 사람도 자신을 매우 높게 보고, 지위가 없는 사람도 자신을 매우 높게 본다. 사람은 항상 자신을 잘 모른다.

2 지금 너희의 요구는 너무 많고 지나치다. 사람의 뜻이 너무 많다는 것은 네가 옳지 않은 지위, 너무 높은 지위에 서 있음을 의미한다. 자신을 너무 존귀하게 여긴 나머지 하나님보다 그저 약간 낮다고 여기고 있음을 의미한다. 그렇다면 너라는 사람을 다루기가 여간 어렵지 않다. 그것이 바로 사탄의 본성이다. 하나님을 믿으면서 너희는 하나님이 너희에게 뭐라고 하더라도, 아무리 너희에게 엄하고 너희를 거들떠보지 않더라도 하나님을 따를 수 있고 원망 없이 여전히 본분을 이행해야 한다. 그러면 비로소 성숙해지고, 참으로 분량이 생기고 정상인의 이성을 조금이나마 갖추게 되어 하나님께 요구하지 않게 된다. 사치스러운 욕망도 사라지고, 자신의 기호대로 남에게 요구하거나 하나님에게 요구하지 않게 된다. 이것이 바로 사람의 모습을 조금이나마 갖춘 것이다.

―≪그리스도의 좌담 기록≫ 중에서

이전: 사람은 왜 늘 하나님께 요구할까

다음: 하나님께 요구하는 자는 쉬이 하나님을 대적한다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하나님께 얻어진 인류는 영원한 복을 누린다

하나님은 세상과 인류를 전부 멸하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께 철저히 정복된, 하나님을 사랑하는 사람들로 번성케 하는 것이고, 율법 아래의 이스라엘 백성처럼 하나님이 베풀어 주는 풍부함을 얻게 하는 것이다. 이런 인류는 하나님과 더불어 영원히 존재할...

진리 있는 삶

1. 하나님 믿으며 말씀 속에 살아야만 무미건조한 삶 벗어나네. 말씀에 밝은 빛이 있고 말씀 떠나면 세상 속에서 늘 방황하네. 하나님 앞에 살려면 말씀을 많이 보고 나누며 어려움 앞에 기도로 구하니 성령 함께해 즐겁네. 그리스도 인도와 말씀의 인도가...

영원히 새로운 하나님나라

1 동방의 하늘땅 사이는 아침 노을에 물들었네. 구세주는 일찍이 인간 세상에 돌아오셨네. 하나님나라 삶이 시작되고, 만물은 생기를 회복했네. 여명의 빛이 밝아 오네. 눈앞에 빛이 비치네. 2천년의 소망 결국 이루어졌고, 고통스럽고 처량한 시절...

인류를 아끼시는 하나님

‘아끼다’를 글자대로 이해하면 사람마다 해석이 다르다. 그 뜻은 보살피고 불쌍히 여기며 깊이 사랑하는 의미도 있지만 한마디로 사랑하고 소중히 여기며 내버리지 못한다는 뜻이다. 한마디로 매우 사랑하고 소중히 여기며 내버리지 못한다는 뜻이다. 이는...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