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App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예수님의 재림을 기쁘게 맞이하자!

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첫째 날, 인류의 낮과 밤은 하나님의 권병으로 인해 생기고 세워졌다

147

먼저 첫 번째 단락을 보자. “하나님이 가라사대 빛이 있으라 하시매 빛이 있었고 그 빛이 하나님의 보시기에 좋았더라 하나님이 빛과 어두움을 나누사 빛을 낮이라 칭하시고 어두움을 밤이라 칭하시니라 저녁이 되며 아침이 되니 이는 첫째 날이니라”(창 1:3~5). 이 단락에는 하나님이 세상을 창조하기 시작하면서 행한 첫 번째 일이자 하나님이 보낸, 저녁이 있고 아침이 있었던 첫 번째 하루가 기록되어 있다. 그러나 그것은 극히 평범하지 않은 하루이다. 하나님은 만물을 위해 빛을 예비하였을 뿐만 아니라 빛과 어두움을 나누었다. 이날 하나님은 말씀하기 시작했다. 그의 말씀과 권능은 공존한다. 그의 권능은 만물 가운데서 나타나기 시작했고, 그의 능력은 그의 말씀으로 말미암아 만물 가운데서 펼쳐졌다. 이날부터 만물은 하나님의 말씀과 권능, 그리고 하나님의 능력으로 말미암아 세워지고 이루어졌으며, 하나님의 말씀과 권능, 그리고 하나님의 능력으로 말미암아 운행되기 시작했다. “빛이 있으라”는 하나님의 말씀이 있자 ‘빛’이 생겼다. 하나님은 어떠한 공사도 벌이지 않았지만, ‘빛’이 하나님의 말씀으로 말미암아 생겼다. 그것은 오늘날에도 여전히 사람이 의지하며 살아가고 있는, 하나님에 의해 낮이라 명명된 ‘빛’이다. 하나님의 결정으로 말미암아 그것은 자신의 본질과 가치를 바꾼 적이 없고, 또한 사라진 적도 없다. 그것의 존재는 하나님의 권능과 능력을 나타내고 있고, 또한 창조주의 존재를 알리고 있으며, 반복적으로 창조주의 신분과 지위를 입증하고 있다. 그것은 허무맹랑한 것이 아니라 사람들이 진짜로 볼 수 있는 빛이다. 이로부터 ‘땅이 혼돈하고 공허하며 흑암이 깊음 위에 있던’ 텅 빈 이 세계에 첫 번째 물질이 생겨난 것이다. 그것은 하나님의 말씀에서 온 것이며, 하나님의 권능으로 인해, 하나님의 음성을 통해 만물이 만들어지는 제1막에 출현하였다. 이어서 하나님은 빛과 어두움을 나누었다. 이 모든 것은 하나님의 말씀으로 인해 변화하고 이루어졌다. 하나님은 ‘빛’을 ‘낮’이라 명명하고 ‘어두움’을 ‘밤’이라 칭하였다. 이로부터 하나님이 만들고자 한 세계의 첫 번째 저녁과 첫 번째 아침이 생겼으며, 하나님은 이날을 첫째 날이라 칭하였다. 이날은 창조주가 만물을 창조한 첫째 날이며, 또한 만물 창조의 시작이고, 창조주의 권능과 능력이 그가 만든 이 세계에 첫 번째로 나타난 날이다.

(이지미 출처: Fotolia)

이 단락의 말씀은 사람들에게 하나님의 권능을 보여 주고, 하나님 말씀의 권능과 하나님의 능력을 보여 준다. 하나님만이 그러한 능력을 지녔으므로, 하나님만이 그러한 권능을 지니고 있다. 하나님이 그러한 권능을 지녔기에 하나님만이 그러한 능력을 지니고 있다. 그 누가, 그 어떤 것이 그러한 권능과 능력을 갖출 수 있겠느냐? 너희 마음속에 이에 대한 답이 있느냐? 하나님 외에 피조물이나 비피조물이 그러한 권능을 가지고 있느냐? 너희는 어떤 책이나 간행물에서 이러한 사례를 본 적이 있느냐? 유사 이래로 누가 만물을 창조했다는 기록이 있느냐? 그것은 책이나 어떠한 기록에도 없으며, 성경에서도 물론 그것은 유일한 기록이다. 그것은 하나님의 세상 창조에 관한, 위세가 드높고 권능과 위력을 지닌 일부 말씀인데, 이 부분은 하나님의 유일무이한 권능을 대변하며, 하나님의 유일무이한 신분을 대변한다. 그러한 권능과 능력은 하나님의 유일무이한 신분의 상징이라고 말할 수 있지 않으냐? 하나님 자신만이 가지고 있는 것이라 말할 수 있지 않으냐? 그것은 하나님 자신만이 지닌 권능과 능력이라고 자신 있게 말할 수 있다. 그 권능과 능력은 그 어떤 피조물과 비피조물도 갖추지 못한 것이며 대체할 수도 없는 것이다! 이것은 유일무이한 하나님 자신만의 특징이 아니냐? 너희는 이것을 보았느냐? 이 부분의 말씀을 통해 아주 빠르고 명확하게 하나님이 유일무이한 권능과 유일무이한 능력을 가졌고, 지극히 높은 신분과 지위를 가졌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 이상의 교제를 통해, 너희가 믿는 하나님이 바로 유일무이한 하나님 자신이라고 말할 수 있지 않으냐?

—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 중에서

관련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