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App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예수님의 재림을 기쁘게 맞이하자!

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어린양을 따르며 새 노래 부르네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마지막에 하나님께 얻어질 수 있는가는 개인의 추구에 달렸다

1 베드로가 추구한 것은 모두 하나님의 뜻에 맞고 하나님의 마음을 흡족하게 하는 것이었다. 설사 고통받고 화를 입는다 할지라도 하나님의 마음을 흡족하게 하고자 했다. 이것은 하나님을 믿는 사람이 추구해야 할 가장 훌륭한 목표다. 바울이 추구한 것에는 자신의 육체, 자신의 관념, 자신의 타산과 의도가 섞여 있었다. 그는 합당한 자격을 가진 피조물이 전혀 아니었고 하나님의 마음을 흡족게 하고자 구한 사람도 아니었다. 베드로는 하나님이 지배하는 대로 따르고자 했다. 비록 베드로가 큰 사역을 하지는 않았지만, 그가 추구한 마음가짐과 택한 길은 옳은 것이었다. 비록 사람을 많이 얻지는 못했지만 그는 진리의 도를 추구했다. 바로 이런 까닭에 그가 피조물로서 합격이라고 하는 것이다.

2 설령 네가 지금은 사역하는 사람이 아닐지라도 피조물의 본분을 이행할 수 있고, 무엇을 하든 하나님이 지배하는 대로 따를 수 있으며, 하나님이 어떻게 말씀하든 다 순종할 수 있어야 한다. 또 어떤 환난과 연단도 모두 겪을 수 있고, 비록 연약하지만 한결같이 하나님을 사랑할 수 있어야 한다. 자기 생명에 책임감이 있는 사람은 피조물의 본분을 이행하고자 하는 사람이다. 이런 사람은 추구하는 관점이 옳은 것이다. 하나님은 바로 이런 사람을 원한다. 네가 하는 사역이 적지 않고 다른 사람이 너에게서 가르침을 받았지만, 정작 너 자신은 변화가 없고 간증도 없으며 실질적인 체험도 전혀 없고, 죽기 전까지도 네가 하는 일에 간증이 조금도 없다면, 이것이 변화가 있는 사람이겠느냐? 이것이 진리를 추구하는 사람이겠느냐?

3 하나님나라 안에는 더러운 사람이 들어가는 것을 용납하지 않고, 더러운 사람이 거룩한 땅을 더럽히는 것을 용납하지 않는다. 네가 오랫동안 많은 사역을 했지만 마지막에 이르러서도 더럽기 짝이 없다면, 네가 내 나라에 들어가려는 것은 하늘의 이치로 용납할 수 없는 일이다! 창세부터 지금까지 나는 나에게 잘 보이려고 아첨하는 그 어떤 이에게도 특혜를 준 적이 없다. 이것은 아무도 깰 수 없는 하늘의 규칙이다! 너는 생명을 추구해야 한다. 오늘날 나는 베드로 같은 부류의 사람들을 온전케 하고자 한다. 그들은 성품 변화를 추구하는 사람들이고, 하나님을 증거하기를 원하고 피조물의 본분을 이행하기를 원하는 사람들이다. 이런 사람만이 온전케 될 수 있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성공 여부는 사람이 가는 길에 달려 있다> 중에서

이전:성공 여부는 사람이 가는 길에 달려 있다

다음:하나님 믿으며 생명 얻지 못한 자는 징벌받으리

관련 내용

  • 하나님의 구원 없었다면

    하나님의 구원 없었다면, 나 여전히 방황하고 죄 속에서 발버둥 치며 희망 없이 살았으리. 하나님의 구원 없었다면, 나 마귀에게 짓밟혀 죄악의 낙을 누리며 인생의 길 몰랐으리. 긍휼 베푸신 전능하신 하나님, 그의 부르심 듣고 보좌 앞으로 들림 받았네. 매일 말씀 먹고 마…

  • 하나님을 사랑하는 사람은 하나님께 축복받는 자라

    1. 진정 하나님을 사랑하는 사람은 하나님의 증인이고, 하나님의 축복과 약속을 받는 자라. 또한 하나님의 하나님의 지기이고, 하나님과 함께 복을 누리는 자라. 이런 사람은 영원히 살고, 영원히 하나님의 보호 아래서 사는 자라. 진정 하나님을 사랑하는 사람은 하나님의 증…

  • 사랑하는 이여 날 기다려 주소서

    악보 013 1. 나뭇가지에 걸린 달아 내 사랑하는 이처럼 아름답구나. 사랑하는 이여, 어디 계시나이까. 나의 흐느낌을 들으셨나이까. 당신 말고 누가 내게 사랑 주리오. 당신 말고 누가 날 걱정하리오. 누가 날 마음에 담아 주리오. 누가 내 생명 소중히 여겨 주리오.…

  • 당신만이 나의 구원

    악보-50 1.자신을 낮추고 사람과 고난을 함께하시는 하나님, 사람에게 영생의 길을 주시네. 사람을 자기 자녀처럼 사랑하는 하나님, 사랑받으심이 마땅하네. 기꺼이 고난 참으시며 자신의 생명도 돌보지 않고 사람에게 좋은 것만 주시네. 아름답고 선한 그 마음, 공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