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말세 그리스도의 말씀 (선집)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실제’에 대해 어떻게 인식해야 하는가

재생 속도

`

‘실제’에 대해 어떻게 인식해야 하는가

하나님은 실제의 하나님이다. 그의 모든 역사는 실제적이고, 하나님이 한 모든 말씀은 실제적이며, 하나님이 선포한 진리도 실제적이다. 하나님 말씀 외에는 공허하고, 존재하지 않으며, 설 수 없는 것들이다. 지금 성령은 사람이 하나님의 말씀에 진입하도록 인도하고 있다. 사람이 실제에 진입하기를 추구하려면 실제를 구해야 하고 실제를 인식해야 하며, 그 후 실제를 체험하고 실제로 살아가야 한다. 실제에 대해 인식한 것이 많을수록 다른 사람이 말한 것이 실제인지 아닌지 더 잘 분별할 수 있다. 또 사람의 관념이 더 적어진다. 실제를 체험할수록 실제 하나님의 행사를 더 잘 인식할 수 있게 되고, 사탄의 타락 성품에서 벗어나기가 더 수월하다. 실제가 많을수록 하나님에 대해 더 잘 알게 되고, 그러면 육체를 더 혐오하고 진리를 더 사랑하게 된다. 사람은 실제가 많을수록 하나님이 요구한 기준에 더 가까워진다. 하나님에게 얻어지는 사람은 실제가 있는 사람이고, 실제를 인식하고 있는 사람이며, 실제를 체험하여 하나님의 실제적인 행사에 대해 인식이 있는 사람이다. 네가 실제적으로 하나님과 협력하며 자신의 육체를 이겨 나갈수록 더 많은 성령의 역사를 얻을 수 있고, 더 많은 실제를 얻을 수 있고, 더 많은 하나님의 깨우침을 받을 수 있으며, 그에 따라 하나님의 실제 행사를 더 잘 인식할 수 있게 된다. 네가 성령의 현재의 빛 속에서 살 수 있다면, 현재의 실행 길이 갈수록 분명해지고 갈수록 지난날의 종교적 관념과 묵은 행실에서 벗어날 수 있게 된다. 지금은 현실만 이야기한다. 실제가 많을수록 사람은 진리에 대해 더 분명하게 인식하게 되고, 하나님의 뜻을 더 잘 깨닫게 된다. 실제는 모든 글귀 도리를 압도할 수 있고, 모든 이론과 지식을 압도할 수 있다. 실제를 중요하게 여기는 사람일수록 하나님을 더 참되게 사랑할 수 있고, 하나님의 말씀을 더 간절히 사모할 수 있다. 네가 늘 실제를 중요하게 여긴다면 너의 처세 철학, 종교적 관념, 타고난 개성은 하나님의 역사에 따라 자연히 사라질 것이다. 사람이 실제를 추구하지 않고 실제에 대해 인식한 것이 없다면, 그런 사람은 쉽게 초자연적인 것을 추구하고 쉽게 속임수에 빠지게 된다. 성령은 그런 사람에게서 역사할 수 없기에 사람은 공허함을 느끼고 사는 것이 의미가 없다고 느끼게 되는 것이다.

성령은 너의 실제적인 훈련, 실제적인 구함, 실제적인 기도를 통해, 또 진리를 구하기 위해 기꺼이 고난받고자 할 때에야 역사한다. 진리를 구하지 않는 사람에게는 글귀 도리와 공허한 이론밖에 없으며, 진리가 없는 사람에게는 하나님에 대한 관념도 당연히 많다. 이런 사람은 셋째 하늘에 돌아갈 수 있도록 하나님이 그의 육체를 영체로 변화시켜 주기만을 바란다. 이런 부류의 사람은 얼마나 어리석은가! 이런 말을 하는 사람은 하나님에 대한 인식이 없고, 실제에 대한 인식이 없는 사람이다. 하나님과 협력할 수 없는 이런 사람은 그저 소극적으로 기다리기만 한다. 사람이 진리를 깨닫고 진리에 대해 밝히 알고 더 나아가 진리에 진입하고 진리를 실행하는 것은 실제적으로 훈련하고, 실제적으로 구하고, 실제적으로 간절히 사모하는 것을 통해 이루어진다. 네가 간절히 사모하고 실제적으로 하나님과 협력할 때에 하나님의 영은 반드시 너를 감동시키고 너에게 역사하여 더 많은 깨우침을 얻게 할 것이다. 또한 실제를 더 많이 인식하게 하고, 너의 생명에 더 도움이 되게 할 것이다.

사람이 하나님을 알려면 먼저 하나님이 실제의 하나님임을 인식해야 하고, 하나님의 말씀, 육신에서의 하나님의 실제적인 나타남, 하나님의 실제 역사를 알아야 한다. 너는 하나님의 역사가 실제적이라는 것을 인식한 후에야 본질적으로 하나님과 협력할 수 있다. 그리고 이 경로를 통해야 너의 생명이 자라날 수 있는 것이다. 실제에 대한 인식이 없는 사람은 하나님의 말씀을 체험할 수가 없고, 관념 속에 빠져 있고 상상 속에서 살고 있기 때문에 하나님 말씀에 대한 인식이 없다. 네가 실제에 대해 더 많이 인식할수록 하나님과 더 가까워지고 더 친밀해진다. 하지만 네가 막연한 것을 추구하고 도리를 추구할수록 하나님과 더 멀어지고, 하나님 말씀을 체험하는 것이 힘들고 벅차 진입할 수 없다고 느끼게 된다. 하나님 말씀의 실제에 진입하고 영 생활의 정상 궤도에 진입하려면, 먼저 실제를 인식하고 막연하고 초자연적인 것들에서 벗어나야 한다. 다시 말해, 너는 먼저 성령이 너에게 어떻게 역사하여 실제적으로 깨우쳐 주고 인도하는지를 알아야 한다. 그래서 사람에게 하는 성령의 실제적인 역사를 참으로 더듬어 알 수 있다면 너는 하나님께 온전케 되는 정상 궤도에 진입한 것이다.

현재 모든 것은 실제로부터 이야기해야 한다. 하나님의 모든 역사는 가장 실제적이고, 다 사람이 더듬을 수 있는 것이며, 사람이 체험할 수 있고 이를 수 있는 것이다. 사람 속에는 막연하고 초자연적인 것들이 많아 하나님의 현재 역사를 인식하지 못한다. 그러므로 체험하는 중에 늘 오차가 있게 되고 항상 버겁게 느껴지는 것이다. 이런 것은 모두 사람의 관념으로 초래된 것이다. 사람이 성령 역사의 원칙을 더듬지 못하고 실제를 인식하지 못한 탓에 진입하는 길에서 늘 소극적이 되고 멀리서 하나님의 요구를 바라보며 충족시키지 못한다. 하나님의 말씀을 보면서 확실히 좋다고만 할 뿐 진입하는 길은 찾지 못한다. 성령이 역사하는 원칙은 사람이 협력하고, 적극적으로 기도하고, 구하고, 하나님을 가까이하는 것을 통해 효과가 있게 된다. 그래야 성령이 깨우쳐 주고 빛 비춤을 준다. 성령이 일방적으로 역사하는 것이 아니고 사람이 일방적으로 협력하는 것도 아니다. 양쪽 면이 다 있어야 한다. 사람이 협력할수록, 하나님의 요구 기준을 향해 노력할수록 성령은 더 많이 역사한다. 사람의 실제적인 협력에 성령 역사가 더해져야만 실제적인 체험이 있게 되고, 하나님 말씀의 본질에 대한 인식이 생기게 된다. 이렇게 점차적으로 체험하면 마침내 온전한 사람이 나타나게 되는 것이다. 하나님은 초자연적인 일을 하지 않지만, 사람은 관념으로 하나님이 전능하시니 모든 일을 하신다고 여긴다. 그래서 결국 피동적으로 기다리기만 한다. 하나님의 말씀을 보지 않고, 기도도 하지 않으며, 그저 성령의 감동만 기다린다. 그러나 순수하게 깨닫는 사람은 이렇게 여긴다. ‘내가 협력하는 만큼 하나님이 역사하신다. 하나님의 역사가 내게서 어떤 효과가 있을지는 내 협력에 달렸다. 하나님이 말씀하실 때 나는 최선을 다해 구하고, 높은 기준을 향해 노력해야 한다. 이것은 내가 해야 할 것이다.’

너희는 베드로와 바울에게서 뚜렷하게 볼 수 있다. 베드로는 실제를 가장 중요하게 생각한 사람이다. 그가 체험한 일들에서 볼 수 있듯이, 그는 지난날에 실패한 사람들의 교훈에 결부시키고 역대 성도들의 장점을 받아들여 체험하였다. 이 점으로부터 베드로가 체험한 것이 얼마나 실제적인지 볼 수 있다. 그것은 다 사람들이 더듬어 알 수 있고 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이루어 낼 수 있는 것들이었다. 그러나 바울은 다르다. 그가 이야기한 것은 다 막연하고 보이지 않는 것들이다. 예를 들면, 셋째 하늘에 올라가는 것, 보좌에 오르는 것, 의의 면류관 같은 것들이다. 그는 지위, 사람을 훈계하는 것, 관록을 내세우는 것, 성령의 감동 등 이런 겉면의 것들을 중요하게 여겼다. 그가 추구한 것은 비현실적인 것이고, 많은 것들은 다 공상이다. 여기에서 보다시피 초자연적인 것들, 예를 들어 성령은 어떻게 감동시키고, 사람은 어떤 즐거움을 누리며, 셋째 하늘에 간다거나 평소에 훈련하여 어느 경지까지 누리고 또 하나님 말씀을 보고 어떤 경지까지 누리는지 하는 이런 것들은 다 비현실적인 것이다. 성령 역사는 정상적이고 아주 현실적이다. 네가 하나님의 말씀을 보고 기도할 때 마음이 밝아지고 안정되어 외부 사물에 방해받지 않게 되며, 속으로 하나님을 사랑하기 원하고, 긍정적인 것을 접하기 원하며, 사악한 세상을 혐오하게 된다. 이것이 바로 하나님 안에서 사는 것이다. 그러나 사람들이 말하는 것처럼 한없이 누리는 것은 아니다. 그런 말은 다 비현실적이다. 현재 모든 것은 다 현실적인 것에서부터 이야기해야 한다. 하나님이 행하는 것은 다 실제적인 것이다. 체험 속에서 실제적으로 하나님 알아가는 것을 중요하게 여기고, 하나님 역사의 발자취와 성령이 사람을 감동시키고 깨우쳐 주는 방식을 찾아야 한다. 하나님의 말씀을 먹고 마시고 기도하는 것을 통해, 또 더 실제적인 협력을 통해 베드로처럼 ‘오래전의 사람들의 장점을 취하고 오래전의 사람들의 실수를 버리며’, 귀로 듣고 눈으로 관찰하고 마음으로 항상 기도하고 묵상하며, 최선을 다해 하나님의 역사에 협력하면, 하나님은 반드시 너를 인도할 것이다.

이전 말씀:어떻게 섬겨야 하나님의 뜻에 합당한가

다음 말씀:새 시대의 계명

추천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