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어린양을 따르며 새 노래 부르네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하나님은 어떤 피조물도 그를 기만하는 것을 용납하지 않는다

1 네가 나를 섬기기로 다짐한 이상, 나는 너를 놓아주지 않을 것이다. 나는 사악을 증오하는 하나님이자, 사람을 질투하는 하나님이기 때문이다. 네가 너의 말을 내 제단 앞에 놓은 이상, 나는 네가 내 눈앞에서 도망치는 꼴을 보고 있지 않을 것이며, 두 주인을 섬기는 것 또한 용납하지 않을 것이다. 네 말을 내 제단 위에, 내 눈앞에 놓은 후에는 다른 것을 사랑해도 된다고 생각했느냐? 사람이 그런 식으로 나를 놀리는 것을 내가 어찌 용납할 수 있겠느냐? 너는 함부로 네 그 혓바닥을 움직여 내게 소원을 빌고 서원할 수 있다고 생각했느냐?

2 네가 어찌 나, 지극히 높은 자의 보좌를 가리키며 서원할 수 있단 말이냐? 너는 네 서언이 다 사라졌다고 생각했느냐? 내가 알려 주겠다. 너희의 육체는 사라져도 너희의 서원은 사라지지 않는다. 마지막 때에 나는 너희의 서원에 따라 그 죄를 정할 것이다. 너희는 내 앞에서 말만 늘어놓고 대충 넘어가면서 마음으로는 그 더러운 귀신과 악령을 섬길 수 있다고 생각한다. 내 분노가 어찌 그 개돼지 같은 놈들의 기만을 용납하겠느냐?

3 나는 나의 행정을 집행할 것이다. 낡은 틀에 박혀 나를 믿는 그 ‘경건한’ 자들을 더러운 귀신의 손에서 되찾아 와 순순히 나를 ‘섬기게’ 하고 언제든 내게 도살될 수 있는 내 우마가 되게 할 것이다. 나는 네가 과거의 다짐을 모두 찾아 다시 나를 섬기게 할 것이고, 어떤 피조물도 나를 기만하는 것을 용납하지 않을 것이다. 너는 내 앞에서 함부로 요구하고 거짓을 입에 담아도 된다고 생각했느냐? 내가 네 말을 듣지 못하고 네 행위를 보지 못했을 거라고 생각했느냐? 네 언행이 어찌 내 눈을 벗어날 수 있겠느냐? 사람이 그런 식으로 나를 기만하는 것을 내가 어찌 용납할 수 있겠느냐?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너희의 인격은 너무나 비천하다!> 중에서

이전:육을 저버리는 의의

다음:사람의 성품은 극도로 악독해졌다

관련 내용

  • 진리를 실천할수록 생명이 더 빨리 성장하리

    1 사람이 갖춰야 할 진리는 하나님의 말씀에 있다네. 모든 인류에게 가장 도움되는 진리라네. 우리 몸에 필요한 영양분이며, 사람이 갖춰야 할 진리네. 진리는 정상 인성을 되찾게 해 준다네. 말씀을 실천할수록 생명이 더 빨리 성장하리. 말씀을 실천할수록 진리가 더 명확해…

  • 하나님의 사랑은 영원히 인류 곁에

    1 평범하고 보잘것없는 사람이 패역한 내 마음 정복하시네. 육신에서 일으키신 경이로운 기적. 온 땅은 당신 생명으로 반짝이네. 무자비한 심판은 당신의 사랑. 말씀에서 당신 쓰라린 마음 보네. 모든 굴욕을 견디시고 사심 없이 희생하시는 당신. 당신 사랑 항상 내 곁에, …

  • 하나님은 더 많은 사람들이 구원의 은혜를 얻기 바란다

    1. 하나님은 많은 사람이 하나님의 말씀과 역사를 자세히 알아보며 이 중요한 메시지를 진지하고 경건하게 대하길 바라고 징벌받은 자들의 뒤를 따르지 말고 참 도(道)인 줄 알고도 대적해 속죄제를 잃어버리는 바울이 되지 말기를 바란다. 하나님은 많은 사람이 구원의 은혜를 …

  • 하나님 사역은 말씀 통해 이루어진다

    1 체험의 시간들이 흐른 뒤에 하나님의 사역과 그 모든 단계 알게 되면 하나님의 말씀이 무엇을 이루고 있는지, 무엇을 이루는지, 왜 아직 많은 것들이 이루어지지 않았는지 이 모든 것에 대한 뚜렷한 비전과 앎이 생긴다면, 걱정도 불안도 없이 앞의 길을 담대히 걸을 수 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