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2 이별할 때

1

형제자매 함께 모여 하나님 말씀 교제하니

정말 즐겁네

그러나 공산당의 박해로

예배할 때 언제든지 잡힐 위험 있고

춤추고 노래하는 것조차

발각될까 몹시 조심하며

말씀 읽고 교제한 뒤

바로 기도하고 마쳐야 했네

이별 후 다시 만날 기회 있을지 모르니

형제자매 집 떠나 본분 이행할 때

많이 기도 드리며 하나님께 의지하세

길이 아무리 험난해도

하나님이 곁에 계시니 외롭지 않고

박해와 환난, 연단 겪을 때

하나님이 함께하시니 너무 소중하네

2

이 사악한 세상에서

하나님 증거할 때 몸조심하세

말씀이 함께하고

진리 깨달으니 힘이 있네

사탄의 사악한 본질 분명히 보아

큰 붉은 용을 몹시 증오하네

사탄을 저버림으로

진실로 하나님을 사랑하고

하나님께 순종하게 되었네

하나님께 의지해 흑암 권세에서 벗어나니

여명이 눈앞에 다가오고

서로를 위해 기도하고 사랑하니

마음이 평안하네

하나님나라 실현되어 다시 만나

영원히 함께하길 바라네

하나님나라 실현되어 다시 만나

영원히 함께하길 바라네

이전: 160 가까이 따르리

다음: 163 비바람 함께하며 죽을 때까지 충성하리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하나님의 육신과 영은 본질이 같다

하나님의 영이 입은 육신은 하나님 자신의 고유한 육신이다. 하나님의 영과 하나님 육신은 지극히 높고, 전능하고 거룩하고 공의롭다. 이러한 육신은 공의롭고, 인류에게 유익한 일만 하고, 거룩하고 휘황하고 위대한 일만 한다. 1. 하나님의 육신은...

패괴된 인류의 비애

1. 사람은 그 서로 다른 시기에 하나님을 따라왔지만 하나님이 만물 생령의 운명을 주재하고 있다는 것을 모르고 어떻게 만물을 지배하고 지휘하고 있는지도 모른다. 이것은 오늘날 그리고 이전의 사람들까지도 알지 못한 것이다. 그것은 하나님의 행사가 너무...

하나님은 사람을 가장 가까운 존재로 생각한다

하나님은 자신이 창조한 인류가 패괴됐든, 하나님을 따를 수 있든 자신과 가장 가까운 존재로 여겼지 장난감으로 여기지 않았다. 창조주와 피조물 사이에 신분의 차이가 있지만 하나님이 인류를 위해 행한 것은 그 관계를 뛰어넘었다. God loves...

사람은 하나님의 말씀 사역으로 하나님을 알아 간다

1 말세에 하나님은 주로 말씀으로 사람을 온전케 하신다 표적과 기사로 사람을 제압하여 탄복하게 하는 것이 아니다 그러면 하나님의 능력을 나타낼 수 없다 표적과 기사만 나타낸다면 하나님의 실제를 나타낼 수 없고 사람을 온전케 할 수도 없다 하나님은...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