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5 하나님은 나의 생명

1

창백한 얼굴 헝클어진 머리

외롭고 초라했던 내 모습

당신 앞에 있으나 낯설고 멀게 느껴지네

부드럽고 영광스런 얼굴에 존엄 비치네

아름답고도 따뜻한 그 마음

설명할 수 없는 무한함

세상 그 무엇도 당신의 행사 설명 못 하네

추운 밤 당신의 따뜻함 느끼네

나 새롭게 태어나 새로운 인생 맞이하고

삶엔 활력이 가득하네

2

생명의 숨결을 주시고

말씀으로 내 마음 채워주셨으니

진심으로 감사드리네

날 새롭게 하신 하나님

당신의 모든 것 소중해

어떤 것과도 바꿀 수 없어

멀고 험한 길도 포기는 없네

이는 내 마음속 비밀

당신과 함께하며 당신 소중함 깨달았네

세상 무엇과도 비교할 수 없다네

내 유일한 하나님

이전: 184 사랑의 맹세 되찾으리

다음: 186 탕자 뉘우침의 노래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하나님께 얻어진 인류는 영원한 복을 누린다

하나님은 세상과 인류를 전부 멸하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께 철저히 정복된, 하나님을 사랑하는 사람들로 번성케 하는 것이고, 율법 아래의 이스라엘 백성처럼 하나님이 베풀어 주는 풍부함을 얻게 하는 것이다. 이런 인류는 하나님과 더불어 영원히 존재할...

예수를 본받으라

1 예수는 자신의 타산 없이 하나님의 마음을 헤아리며, 하나님의 부탁인 인류를 구속하는 사역 이루셨네. 하나님의 경륜을 중심으로 아버지 뜻을 구하며 기도하셨네. 그는 항상 구하며 기도하셨네. 예수처럼 육을 저버리고 하나님이 진 짐을 생각한다면,...

베드로는 하나님을 가장 잘 알았네

1 베드로는 하나님께 충성하였네. 하지만 절대로 불평 한번 하지 않았었네. 욥과 모든 성도들보다 뛰어나네. 사탄의 계략에도 하나님을 알려고 했네. 하나님의 마음을 좇아 오랫동안 섬겼네. 사탄은 그를 이용할 수 없었네. 베드로는 하나님을 알았네, 가장...

하나님을 사랑하는 사람은 하나님께 축복받는 자라

1. 진정 하나님을 사랑하는 사람은 하나님의 증인이고, 하나님의 축복과 약속을 받는 자라. 또한 하나님의 하나님의 지기이고, 하나님과 함께 복을 누리는 자라. 이런 사람은 영원히 살고, 영원히 하나님의 보호 아래서 사는 자라. 진정 하나님을 사랑하는...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