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심판과 형벌은 사람을 구원하기 위함이다

1 하나님이 땅에 와서 사역을 하는 것은 패괴된 인류를 구원하기 위한 것이다. 그렇지 않으면 하나님은 절대로 친히 사역을 하지 않을 것이다. 과거의 구원 방식은 하나님이 긍휼과 자비를 베풀고 자신의 전부를 사탄에게 넘겨줌으로써 전 인류와 바꾸는 것이었다. 지금은 과거와 다르다. 너희를 구원하는 지금은 각기 부류대로 나뉘는 마지막 때이다. 그러므로 긍휼과 자비가 아니라 형벌과 심판의 방식으로 더 철저하게 인류를 구원하는 것이다.

2 따라서 너희는 형벌, 심판, 무자비한 매질만 받게 된다. 하지만 그 무자비한 매질 속에 징벌은 전혀 들어 있지 않음을 알아야 한다. 나의 말이 아무리 엄할지라도 너희가 받는 것은 그저 매정해 보이는 말들뿐이며, 나의 분노가 얼마나 크든 너희가 받는 것은 꾸짖는 말일 뿐, 너희를 해치려는 뜻은 전혀 없고, 너희를 사지로 몰아넣으려는 뜻도 전혀 없다. 이것이 모두 사실이 아니냐?

3 공의로운 심판은 사람을 정결케 하기 위한 것이고, 무자비한 연단도 사람을 정결케 하기 위한 것이며, 엄한 말씀이나 채찍질은 모두 정결케 하고 구원하기 위한 것이다. 이런 형벌과 심판 앞에서 너희가 또 무슨 할 말이 있겠느냐? 너희가 처음부터 줄곧 누려 온 것이 모두 구원이 아니냐? 너희는 성육신 하나님의 육신을 보았을 뿐만 아니라 그의 전능과 지혜를 알았고, 더욱이 매질과 징계도 여러 번 겪었지만 또 지극히 큰 은혜도 받지 않았느냐?

4 너희는 어느 누구보다 큰 복을 받지 않았느냐? 너희는 솔로몬이 누린 부귀영화보다 더 풍성한 은혜를 받았다! 생각해 보아라. 만약 내가 너희를 구원하러 온 것이 아니라면 너희의 날들이 이렇게 오랫동안 지속될 수 있었겠느냐? 단순히 너희를 징벌하기 위한 것이라면 굳이 성육신하기까지 하면서 이렇게 큰 사업을 벌일 필요가 있었겠느냐? 너희 같은 무명소졸을 징벌하려 한다면 말 한 마디면 충분하지 않겠느냐? 굳이 너희를 정죄한 뒤에 멸망시킬 필요가 있겠느냐? 아직도 내 말을 믿지 못하느냐?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지위의 복을 내려놓고 사람을 구원하는 하나님의 뜻을 알아야 한다> 중에서

이전: 정복 사역의 의미는 가장 깊다

다음: 말씀의 심판은 사람을 구원하기 위함이다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Messenger로 연락하기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

관련 콘텐츠

하나님의 사랑은 영원히 내 마음속에

1. 하나님 따르는 길에서 하나님의 모든 사랑 누렸어요. 마디마디 말씀, 하나하나의 요구는 모두 크나큰 사랑과 보호입니다. 연약하여 눈물 많이 흘렸어도 낙심 말라고 말씀으로 격려해 주셨죠. 실망한 적 많았고 슬퍼한 적 많았지만 후퇴 말라고 말씀으로...

전능하신 하나님, 진실로 영광스러운 분

1 전능하신 하나님, 말세의 그리스도 재림하신 구세주, 당신은 진리를 선포하시고 말세의 심판을 시작하셨죠 말씀의 권병과 능력으로 사람의 패괴를 정결케 하시죠 말씀은 진리, 당신의 거룩과 공의를 드러내죠 당신은 말씀으로 옛 세상, 열국과 백성을...

하나님만이 생명의 도이다

1. 생명의 도(道)는 아무나 갖출 수 있는 것이 아니고 사람마다 쉽게 얻을 수 있는 것이 아니다. 생명은 오직 하나님에게서 오고 오직 하나님만이 생명의 근원이고 끊임없이 솟아오르는 생명수의 원천이다. 창세후 하나님은 많은 생명 활력이 있는 사역을...

사랑하는 이여, 날 기다려 주소서

1. 나뭇가지에 걸린 달아 내 사랑하는 이처럼 아름답구나. 사랑하는 이여, 어디 계시나이까. 나의 흐느낌을 들으셨나이까. 당신 말고 누가 내게 사랑 주리오. 당신 말고 누가 날 걱정하리오. 누가 날 마음에 담아 주리오. 누가 내 생명 소중히 여겨...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