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App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예수님의 재림을 기쁘게 맞이하자!

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어린양을 따르며 새 노래 부르네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하나님의 심판과 형벌은 사람을 구원하기 위함이다

1 하나님이 땅에 와서 사역을 하는 것은 패괴된 인류를 구원하기 위한 것이다. 그렇지 않으면 하나님은 절대로 친히 사역을 하지 않을 것이다. 과거의 구원 방식은 하나님이 긍휼과 자비를 베풀고 자신의 전부를 사탄에게 넘겨줌으로써 전 인류와 바꾸는 것이었다. 지금은 과거와 다르다. 너희를 구원하는 지금은 각기 부류대로 나뉘는 마지막 때이다. 그러므로 긍휼과 자비가 아니라 형벌과 심판의 방식으로 더 철저하게 인류를 구원하는 것이다.

2 따라서 너희는 형벌, 심판, 무자비한 매질만 받게 된다. 하지만 그 무자비한 매질 속에 징벌은 전혀 들어 있지 않음을 알아야 한다. 나의 말이 아무리 엄할지라도 너희가 받는 것은 그저 매정해 보이는 말들뿐이며, 나의 분노가 얼마나 크든 너희가 받는 것은 꾸짖는 말일 뿐, 너희를 해치려는 뜻은 전혀 없고, 너희를 사지로 몰아넣으려는 뜻도 전혀 없다. 이것이 모두 사실이 아니냐?

3 공의로운 심판은 사람을 정결케 하기 위한 것이고, 무자비한 연단도 사람을 정결케 하기 위한 것이며, 엄한 말씀이나 채찍질은 모두 정결케 하고 구원하기 위한 것이다. 이런 형벌과 심판 앞에서 너희가 또 무슨 할 말이 있겠느냐? 너희가 처음부터 줄곧 누려 온 것이 모두 구원이 아니냐? 너희는 성육신 하나님의 육신을 보았을 뿐만 아니라 그의 전능과 지혜를 알았고, 더욱이 매질과 징계도 여러 번 겪었지만 또 지극히 큰 은혜도 받지 않았느냐?

4 너희는 어느 누구보다 큰 복을 받지 않았느냐? 너희는 솔로몬이 누린 부귀영화보다 더 풍성한 은혜를 받았다! 생각해 보아라. 만약 내가 너희를 구원하러 온 것이 아니라면 너희의 날들이 이렇게 오랫동안 지속될 수 있었겠느냐? 단순히 너희를 징벌하기 위한 것이라면 굳이 성육신하기까지 하면서 이렇게 큰 사업을 벌일 필요가 있었겠느냐? 너희 같은 무명소졸을 징벌하려 한다면 말 한 마디면 충분하지 않겠느냐? 굳이 너희를 정죄한 뒤에 멸망시킬 필요가 있겠느냐? 아직도 내 말을 믿지 못하느냐?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지위의 복을 내려놓고 사람을 구원하는 하나님의 뜻을 알아야 한다> 중에서

이전:하나님이 인간 세상의 고통을 체험하다

다음:하나님의 사역 체험해야 그의 사랑스러움 발견할 수 있으리

관련 내용

  • 하나님은 사람을 가장 가까운 존재로 생각한다

    하나님은 자신이 창조한 인류가 패괴됐든, 하나님을 따를 수 있든 자신과 가장 가까운 존재로 여겼지 장난감으로 여기지 않았다. 창조주와 피조물 사이에 신분의 차이가 있지만 하나님이 인류를 위해 행한 것은 그 관계를 뛰어넘었다. God loves mankind 인류를 마음…

  • 하나님만이 생명의 도이다

    1. 생명의 도(道)는 아무나 갖출 수 있는 것이 아니고 사람마다 쉽게 얻을 수 있는 것이 아니다. 생명은 오직 하나님에게서 오고 오직 하나님만이 생명의 근원이고 끊임없이 솟아오르는 생명수의 원천이다. 창세후 하나님은 많은 생명 활력이 있는 사역을 하였고 사람에게 생명…

  • 함께 모여 하나님을 찬양하세

    찬양하라! 환호하라! 하나님의 더없이 사랑스러운 성품. 하나님을 증거하고 찬양하는 건 우리의 본분. 1. 형제자매 모두 함께하니 즐겁도다. 비파와 수금으로 노래하고 춤추며 성육신하여 새 시대를 주신 하나님을 찬양하세. 사람들 가운데서 역사하고 말씀하시는 하나님, 불의…

  • 하나님이 나타난 의의

    1. 하나님의 나타남은 하나님이 땅에 와서 사역하고 자신의 신분으로, 자신의 성품으로, 그분의 고유한 방식으로 사람들 가운데 강림하여 시대를 개척하고 끝마치는 사역을 하는 것을 가리킨다. 이런 나타남은 어떤 의식(儀式)이나 징조도 아니고, 한 폭의 그림도 아니며, 어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