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스도인의 체험 간증 <내가 정직한 사람이 되지 못했던 이유>

2022.07.10

소그룹 책임자인 주인공은 늘 타인의 우러름을 받고 싶어 했습니다. 그러니 형제자매들이 무엇을 물어볼 때, 몰라도 아는 척했습니다. 또 소극적이고 연약할 때도 강한 척하며 마음을 털어놓지 않았습니다. 마음을 털어놓는 것은 소극성을 퍼뜨리는 것이 될까 봐 걱정됐기 때문입니다. 그녀는 매일 이렇게 포장하는 가식적인 삶을 살며 힘들어했습니다. 그러다 진리를 구하면서 그녀는 자신에 대해 어떤 것을 알게 됐을까요? 순수하게 자신을 털어놓는 것과 소극성을 퍼뜨리는 것의 차이는 무엇일까요?

더보기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공유

취소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