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NGO 단체, 中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박해 실태 강력 규탄

지난 해 11월 28일, 유럽 양심의 자유 협의회(CAP), 세계신종교연구센터(CESNUR), 유럽종교자유포럼(EIFRF) 등 9개의 국제 NGO 단체에서 중국 정부가 한국, 홍콩, 대만 등의 국가에서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를 중상모략하는 흑색선전 기사를 내보낸 것에 대해 강력하게 규탄하고 나섰는데요, “여러 국가에서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를 겨냥한 흑색선전이 동시다발적으로 진행된 것은 우연의 일치라고 보기 어렵다”, “이는 중국 정부가 국제 종교 자유 조약을 무시하고 짓밟는 행위에 속하고, 또한 지금까지 국제사회로부터 규탄받고 있는 이유다”라고 밝혔습니다. 그리고 아시아 3개국에서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에 대한 흑색선전 기사가 실린 것에 대해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며, 언론은 책임감 있게 중국 정부의 거짓된 내용만 기사화하지 말고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와 관련된 학술 이론도 참고해야 한다고 촉구하고 나섰습니다.

이전: 인터뷰: ‘피랍ㆍ탈북 인권연대’의 도희윤 대표

다음: 김태산 사장: 한국 정부는 중국에서 온 종교 난민들을 수용해야 한다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삼위일체의 하나님이 존재하는가?

예수가 성육신한 사실이 있은 뒤부터 사람은 하늘에는 아버지뿐만 아니라 아들이 있고 심지어는 영까지 있다고 여겼다. 사람은 전통적인 관념으로 하늘에는 이런 하나님, 즉 성부와 성자, 성령이라는 삼위일체의 하나님이 있다고 여겼다. 사람은 모두 하나님은...

미국 국회 보고회, 中 정부의 인권 침해에 대한 제재 호소

미국 국회 보고회, 中 정부의 인권 침해에 대한 제재 호소 소개: 2018년 10월 11일, 워싱턴 캐피톨 힐에서 '중국 인권 수호를 위한 마지막 시도'라는 주제로 국회 보고회가 열렸습니다.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크리스천들도 참석해 국회 책임자와...

베드로의 체험 ― 형벌과 심판에 대한 인식

베드로는 형벌 속에서 이렇게 기도할 수 있었다. “하나님, 저의 육은 패역한 것이니 저를 형벌하고 심판하여 주시옵소서. 저는 당신의 형벌과 심판을 기쁨으로 여기나이다. 당신께서 저를 버리신다 해도 저는 당신의 심판 속에서 당신의 거룩하고 공의로운...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