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 진입의 교통 설교

목차

129집 (a) 하나님 말씀 <하나님은 전 인류의 운명을 주재하고 있다>에 대한 설교 교통

【129-A-5】

많은 사람들은 하나님의 주재와 하나님의 안배를 알지 못하고, 하나님이 전 인류를 주재하고 계신다는 이 사실도 보지 못합니다. 그래서 진리를 실행하는 데에 어려움이 더 많아지고, 믿음이 작아지고, 시험이 많아지고, 심지어 그 속에 갇히게 됩니다. 이것이 바로 많은 사람들이 진리를 전혀 실행하지 못하는 원인입니다. 하나님 집에서는 늘 진리를 추구하는 사람이란 어떤 사람인지를 교통하고 있습니다. 진리를 추구하려면 반드시 무엇을 갖춰야 될까요? 바로 범사에 진리를 찾고 구해야 합니다. 그런 실제를 갖추고, 그런 실행을 갖춘 사람이 진리를 찾는 사람입니다. 범사에 진리를 찾고 구하는 것에 대해 어떤 사람은 “전 모든 일에서 진리를 찾고 구할 줄 몰라요! 본분이 임하기만 하면 어려워요! 어떻게 해야 되나요? 갈피를 못 잡겠어요. 찬양을 부르는 것도 원칙이 있어야 하고, 춤을 추는 것도 원칙이 있어야 하고 복음을 전하는 건 더 원칙이 있어야 하니……, 복음 전하는 거야 전하면 되지, 무슨 원칙이 그렇게 많대요? 그것도 하나님을 인정하는 사람에게 전해야 되고, 인성이 좋은 사람에게 전해야 된다고 하는데, 그런 사람들은 뭐, 이마에 써놓지 않은 이상 제가 어떻게 알 수 있겠어요? 제가 봤을 때, 사람이면 그냥 전하면 돼요! 그럼 얼마나 간단해요.” 이렇게 말합니다. 이런 사람이 진리를 찾고 구할 줄 아는 걸까요? 소질이 너무 부족한 겁니다! 진리를 찾고 구하는 건 어떤 기초 위에 세워지는 거죠? 반드시 사실에 근거해야 하고, 존재하는 문제점, 애로사항에 근거해야 합니다. 그다음 하나님 말씀에서 진리를 찾고 구해야 되는 겁니다. 만약 실제적인 어려움이 없이, 하나님 말씀을 읽고는 글자 그대로의 뜻만 묵상한다면 진리를 알 수 있을까요? 그런 걸 탁상공론이라고 합니다. 실제와 결부하지 않으면 진리를 알 수 없습니다.

어떤 사람들은 “왜 하나님의 존재를 인정하는 사람에게만 복음을 전하죠? 왜 인성이 좋은 사람에게만 전해야 되죠? 하나님은 사람을 변화시킬 수 있고, 구원하실 수 있잖아요? 하나님은 무에서 유를 창조하실 수도 있으시고 전능하시잖아요!”라고 합니다. 맞는 말일까요? 진리는 어떻게 찾고 구해야 합니까? 가장 중요한 것은 복음을 전함에 있어서 하나님의 뜻을 알아야 하고, 하나님께서 어떤 사람을 구원하시는지를 알아야 합니다. 하나님은 악인을 구원하지 않으십니다. 하나님이 구원하시는 사람들은 모두 좋은 사람들입니다. 평판이 좋고, 양심이 있고, 이지가 있는 사람들이고, 진리를 받아들일 수 있는 사람입니다. 하나님이 구원하시는 사람은 이런 부류의 사람들이기 때문에 우리가 이런 사람들에게 전도를 해야 합니다. 그래야 이런 사람들이 하나님께 쉽게 얻어질 수 있습니다. 이런 사람들은 비교적 순종을 잘하고 정직한 편이어서 진리를 쉽게 받아들이고, 하나님을 믿는 정상 궤도에 들어설 수 있습니다. 이 부류의 사람들은 교회에서 계속 방해하거나 부질없는 일을 만들거나 소란을 피우지는 않습니다. 만약 이 원칙에 따라 전도를 한다면, 전도된 대다수는 하나님께 구원될 사람들이지, 들어와서 하나님의 역사를 방해하고, 훼방만 놓다가 나중에 도태되는 사탄 마귀들은 아닙니다. 보시면, 어떤 사람은 듣자마자 “그러네, 하나님 집의 이 원칙이 하나님의 말씀에 딱 맞네! 하나님이 구원하시는 사람은 마음속으로 하나님을 인정하는 사람이고, 진리를 받아들일 수 있는 사람이니까, 그런 사람에게 전도하는 건 하나님의 뜻에 완전히 부합되는 거지.”라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또 어떤 사람은 “하나님께서 좋은 사람만 구원하신다고 장담할 수 있어요? 그렇게 좋은 사람이 어디 있어요? 사람이 하나님을 믿지 않으면 모두 너무 깊이 패괴된 거고, 믿어야 좋게 변하는 거잖아요.” 이렇게 말합니다. 어떤 사람들은 너무나 그릇되고 전혀 이해하지를 못합니다. 어떤 일이든 다 상대적으로 봐야 합니다. 패괴된 인류에게 패괴가 있는 것은 틀림없습니다. 그렇지만 좋은 사람, 나쁜 사람의 차이는 있지 않습니까? 하나님을 시인하는 자와 부인하는 자의 차이도 있지 않습니까? 진리를 좋아하거나 좋아하지 않는 차이도 있죠? 진리를 받아들이는 것과 진리를 거절하는 차이도 있지 않은가요? 그런 차이가 있는 이상, 우리는 하나님의 요구에 따라 전도를 해야 합니다. 진리를 좋아하는 사람에게 전하고, 진리를 받아들일 수 있는 사람에게 전하고, 하나님께 구원받을 수 있는 사람에게 전해야 합니다. 그런 사람들에게 전한다면 하나님의 뜻에 맞는 겁니다. 여러분이 행한 것이 하나님의 뜻에 부합된다면, 원칙에 따라 일을 한 겁니다. 일을 원칙에 따라 하면서 하나님의 뜻에 맞는 사람, 하나님께서 딱 구원하시고자 하는 사람들을 다 하나님 앞으로 데려온다면, 그것이 바로 본분을 합격되게 하는 겁니다. 합격된 본분을 했다면, 그것은 또 선행입니다. 그래서 하나님께 기억되고, 하나님의 축복을 받게 되는 겁니다! 예를 들어, 여러분이 진리를 좋아하고, 진리를 받아들이고, 하나님을 시인하는 사람들을 많이 전도했다고 합시다. 그러면 그중에 열에서 여덟 명은 다 구원받을 수 있고, 2~3년 교회 생활을 한 뒤에, 모두 진리를 추구하는 사람으로 거듭난다면, 나중에 그 사람들은 감지덕지할 겁니다. “다 당신이 저에게 복음을 전해 주신 덕분이에요. 그렇지 않았다면 제가 들어올 수 있었겠어요? 제가 어떻게 이렇게 큰 구원을 받을 수 있었겠어요?”라고 할 겁니다. 그럼 여러분도 마음이 아주 흡족하고 기쁘겠죠. “하나님, 감사합니다! 하나님께서 제가 알아볼 수 있게 은총을 베풀어 주시고, 성령께서 이끌어 주셔서 이런 사람들을 만나게 해 주심에 감사합니다. 좋은 물고기, 좋은 양들을 만나게 해 주시고, 그들에게 전도할 수 있게 해 주셔서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이건 다 하나님께서 하신 겁니다!” 그런 사람은 하나님의 축복을 받은 게 아닙니까? 어떤 사람은 복음을 전하기만 하면 어리석은 사람들에게 전하는가 하면, 악마를 데려오고, 악령을 데려와 교회 사역을 방해만 시킵니다. 결국에는 하나님의 선민들이 수많은 해를 당하게 되고, 다들 그 사람을 미워하게 됩니다. “바로 저 사람이 그 화근을 전도했대요. 저 사람이 우리를 해친 거예요!” 사역을 하면서 복음 전하느라 그렇게 열심히 힘을 썼는데, 좋은 결과를 얻게 됐나요? 하나님께서 축복하시지 않습니다! 원칙을 어기고, 성령의 인도에 순복하지 않고, 함부로 전했기 때문에 죄업을 쌓은 겁니다. 악을 행하게 된 거죠. 죄악입니다!

그렇다면 진리를 찾고 구함에 도대체 어떤 사람에게 복음을 전해야 하나님의 뜻에 더 맞을까요? 그런 일에서 찾고 구해야 할 진리가 있지 않습니까? 찾고 구해야 할 진리가 있습니다. 바로 하나님의 말씀에 근거해 하나님께서 어떤 사람을 구원하시는지를 보고, 그런 사람에게 전해야 하는 겁니다. 어떤 사람은 “아, 그렇게 말하니까 알겠어요. 그렇게 말씀해 주시지 않으면 어떻게 알겠어요?” 그건 그 일을 깊이 생각하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마음속에 그런 일을 담아두지 않는데, 어떻게 알 수 있겠습니까? 늘 그런 일들을 염두에 두고, 항상 하나님께 기도하고 묵상하면서 그런 일들을 찾고 구한다면, 성령께서 깨우쳐 주셔서 더 빨리 진리를 알게 됩니다. 그렇지 않습니까? 범사에 진리를 찾고 구해야 한다는 말씀이 진실하지 않습니까? 진리는 모든 일에 다 존재합니다. 많이 찾고 구하면 많이 얻게 되고, 적게 찾고 구하면 적게 얻게 됩니다. 모든 어려움에, 모든 일에 다 찾고 구할 진리가 존재합니다. 진리는 모두 진실로 존재하는 거지, 찾지 않으면 진리 역시 찾아오지 않습니다. 진리를 찾고자 하면 진리가 나타납니다. 진리는 사람에게 불공평한 대우를 하지 않습니다.

진리를 전혀 찾고 구하지 않는 사람들을 보세요. 그 원인이 어디에 있겠습니까? 그 사람들은 진리의 존재를 믿지 않습니다. 어떤 사람들은 “그런 일에도 진리가 존재해요? 그런 일은 제가 보기엔 이렇게 된 거 같아요.” 하면서 진리의 존재를 믿지 않기 때문에 찾고 구하지도 않습니다. 이 일에서 진리를 찾고 구해야 된다고 하면, 그 사람은 “전 찾고 구해 봤어요. 책에서도 그렇게 말하고, 서민들도 그렇게 말하고, 지식인들도 그렇게 말했고, 명언에도 그렇게 말했어요. 그건 다 진리이고, 다 사실입니다.” 이러는데, 그 말이 맞나요? 어떤 사람이 그런 바보 같은 소리를 할 수 있을까요? 꿰뚫어 볼 수 있나요? 불신파만이 그런 바보 같은 말을 할 수 있습니다. 그런 일에서는 찾고 구해야 할 진리가 없다고 장담할 수 있나요? 하나님께서 인류의 운명을 주재하신다는 건 사실입니다. 그리고 어떤 사람이 축복을 받게 되고, 어떤 사람이 화를 당하게 될지에 대해서도 하나님은 아주 명확하게 말씀하셨습니다. 어떤 사람은 “그럼 세상의 조류를 따르는 것에 관해 진리를 말해 보세요. 우리는 대체 어떻게 해야 할까요? 세상의 조류가 틀린 거라면, 어떻게 조류가 될 수 있겠어요? 어떻게 그렇게 많은 사람들이 그걸 따를 수 있죠? 그건 어떻게 된 일이죠? 설명 좀 해보세요!”라고 합니다. 진리가 어디에 있을까요? 찾을 줄 아십니까? 또 어떤 사람은 “큰 붉은 용은 왜 하나님을 대적할 수 있는 거죠? 왜 그토록 세력이 큰 거죠? 진리가 어디 있어요? 교통해 보세요!”라고 합니다. 그런 일을 교통하기 쉬울까요? 진리를 아는 사람은 그런 일에 쉽게 답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어떤 일에서든 다 찾고 구해야 할 진리가 있다는 겁니다. 진리의 존재는 사실입니다. 중요한 것은 우리가 찾느냐 찾지 않느냐에 달려 있습니다. 진실로 찾고 구하는 데에 공을 들인다면, 진리가 우리를 향해 나타날 것입니다. 그러면 우리는 진리를 보게 되고, 깨닫게 될 것입니다. 진리는 누구에게도 불공평한 대우를 하지 않습니다. 사실이 아닙니까?

‘큰 붉은 용이 집권하는 게 도대체 하나님께로부터 온 것인가’, 이 일에 대해 어떤 사람은 이렇게 말합니다. “하나님의 안배에서 비롯된 거죠.” “그럼 우리는 큰 붉은 용에게 순복해야 하나요, 순복하지 말아야 하나요?” 이 일을 가지고 오랫동안 찾고 구해 보았지만, 답을 찾지 못했습니다. 순복하지 않으려니 그들이 정말 가만두지 않지, 순복하려니 하나님과 점점 더 멀어지게 되고, 마음은 더 흑암에 빠집니다. 대체 어떻게 해야 할까요? 답이 있습니까? 지금 진리를 찾고 구해서 이 문제를 해결해야 합니다. 어떤 사람은 “우리 부모님은 아주 보수적이고 책임감이 있는 분들이세요. 똑똑하고 지식도 갖추셨어요. 그분들이 하나님을 믿지 말라고 하면 전 어떻게 해야죠? 하나님을 믿어도 부모님께 효도는 해야 되잖아요.” 이 일에 찾고 구해야 할 진리가 있지 않습니까? 어떻게 찾고 구해야 할까요? 하나님을 믿으면서 가장 중요한 건 하나님께 순복하는 것입니다. 부모님께 효도하는 것도 됩니다. 하지만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부모에게 순복하라는 말씀은 하시지 않았습니다. 이건 진리가 아닌가요? 그럼 부모에게는 어떻게 하는 게 합당할까요? 효도하는 책임을 지면 되는 겁니다. 왜냐면 부모는 진리가 아니고, 사탄에게 패괴된 사람이기 때문입니다. 그분들이 하나님을 믿지 않으면 사탄에 속한 사람인 겁니다. 사탄에 속한 사람이라면, 사탄이든 부모든, 아니면 부모의 조상이든 다 순복해서는 안 됩니다. 경배해서는 더더욱 안 됩니다. 그게 진리 아닙니까? 왜냐면 하나님은 “전 우주 아래의 사람들 중 무릇 마귀에 속한 사람은 다 멸절된다. 무릇 사탄을 경배하는 사람은 다 나의 불사름 속에서 넘어지게 되는데, 지금의 흐름 속에 있는 사람을 제외하고는 전부 타서 잿더미가 되게 할 것이다.”라고 말씀하셨기 때문입니다. 하나님의 말씀으로 증명됐습니다. 이렇게 교통하면 그 사람은 “아, 그러고 보니 그 일에도 정말 찾고 구할 진리가 있었네요. 그 말대로라면 범사에 찾고 구할 진리가 있는 거네요.”라고 말합니다. 맞습니다. 범사에 찾고 구할 진리가 있습니다. 어떤 사람이 말합니다. “거리에서 책 파는 사람을 만났는데, 그 사람이 손님을 보면 ‘전능하신 하나님 믿으세요? 저한테 전능하신 하나님의 책이 있어요.’라고 얘기하던데요.” 이 일에는 찾고 구할 진리가 있을까요, 없을까요? 역시 있습니다. 사탄의 시험이 온 겁니다. 낚으러 온 겁니다. 누가 전능하신 하나님을 믿는 사람인지 찾고 있는 거죠. 이렇게 범사에 찾고 구할 진리가 있습니다. 따라서 범사에 진리를 찾고 구한다면, 자연히 성령의 깨우침과 빛 비춤을 받을 수 있습니다. 그래서 진리의 존재를 보게 되는 거죠. 그러면 정확한 선택을 하게 되고, 바른길로 나아가 하나님의 인도 가운데서 걸어 갈 수 있습니다. 배우자를 구하는 일에는 찾고 구할 진리가 있을까요, 없을까요? 자녀를 교육하는 건요? 대체 운명이라는 건 존재하는지, 진리와 미신에는 어떤 차이가 있는지, 이런 일들에는 다 찾고 구할 진리가 있습니다. 그렇지 않습니까? 지금 이런 일에 대해 우리가 너무 많이 말할 필요는 없습니다. 그 사실들을 시인했으니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