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나 많은 길을 가야 할지는 하나님이 정한 것이다

하나님이 우리를 인도하여 가게 하는 길이 곧게 뻗은 순탄 대로가 아니라 가파르게 굽이지고 울퉁불퉁한 길이다. 게다가 하나님도 험난한 길일수록 우리의 사랑을 더 극명하게 보여 줄 수 있다고 말씀하셨다. 하지만 우리 중에 그 길을 개척할 수 있는 사람은 아무도 없다. 나 또한 지나온 날들을 돌아보면 험난하고 순탄치 않은 길을 많이 걸었으며, 크나큰 고통도 감내하였다. 때로는 가슴 찢어질 정도로 슬펐지만 나는 이것이 하나님이 인도하시는 길이라고 믿었다. 그러므로 모든 괴로움과 고통을 참으며 걸어온 것이다. 하나님이 정해 놓은 것일진대 누가 벗어날 수 있을까? 나는 복받는 것 따위는 원하지 않는다. 오직 하나님의 뜻에 따라 내가 가야 할 길을 가기만을 바랄 뿐이다. 나는 다른 사람을 따라 그들의 길로 가고 싶지 않다. 오로지 충성을 다하며 내가 가야 할 길을 끝까지 갈 수 있기만을 바랄 뿐이다. 한 사람이 얼마나 많은 고통을 받아야 하는지, 얼마나 많은 길을 가야 하는지는 모두 하나님이 정해 놓은 것이니 아무도 다른 사람을 도와줄 수 없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길 … 6> 중에서

이전: 이 길로 가는 것은 하나님이 정한 것이다

다음: 너는 하나님을 믿는 정상 궤도에 진입했는가

우리는 어떻게 주님의 나타나심을 맞이하고 하나님의 발걸음을 따라갈 수 있을까요? 이에 대해 함께 탐구하며 이야기 나눠 보아요.
Messenger로 연락하기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

관련 콘텐츠

전능하신 하나님, 진실로 영광스러운 분

1 전능하신 하나님, 말세의 그리스도 재림하신 구세주, 당신은 진리를 선포하시고 말세의 심판을 시작하셨죠 말씀의 권병과 능력으로 사람의 패괴를 정결케 하시죠 말씀은 진리, 당신의 거룩과 공의를 드러내죠 당신은 말씀으로 옛 세상, 열국과 백성을...

사람에게 참된 믿음이 있기를 바라시는 하나님

1 하나님은 사람에게 엄격하게 요구해 왔다. 너의 충성에 조건이 있거나 속셈이 있다면, 하나님은 그 마음을 받지 않을 것이다. 사람이 속셈 가지고 기만하거나 조건을 내밀며 협박하는 것을 하나님은 혐오한다. 하나님은 사람이 변치 않는 마음으로 한결같이...

사람을 향한 하나님의 태도

1. 사람이 악으로 대적하면 하나님은 노하시지만, 참된 마음으로 회개하면 진노를 거두신다. 하지만 끝까지 맞서는 사람에게는 멸할 때까지 노하신다. 이것은 하나님 성품의 본질이다. 하나님의 자비와 하나님의 진노는 사람의 행동과 그를 향한 태도에...

영원히 새로운 하나님나라

1 동방의 하늘땅 사이는 아침 노을에 물들었네. 구세주는 일찍이 인간 세상에 돌아오셨네. 하나님나라 삶이 시작되고, 만물은 생기를 회복했네. 여명의 빛이 밝아 오네. 눈앞에 빛이 비치네. 2천년의 소망 결국 이루어졌고, 고통스럽고 처량한 시절...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