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차

하나님은 모든 피조물의 주이다

이전의 두 시대 사역은 한 단계는 이스라엘에서 한 것이고 한 단계는 유대에서 한 것이다. 총괄적으로 말하면, 두 단계 사역은 모두 이스라엘을 떠나지 않았고 모두 최초의 선민의 몸에서 역사하였다. 그러므로 이스라엘 사람을 놓고 말하면 여호와 하나님은 다만 이스라엘 사람의 하나님이었다. 또한 예수가 유대에서 역사하여 십자가의 사역을 완성하였기 때문에 유대 사람이 볼 때는 예수가 바로 유대인의 구속주이고 다만 유대인의 왕이지 다른 사람의 왕이 아니며 영국 사람을 구속하는 주님이 아니고 미국 사람을 구속하는 주님도 아니라 이스라엘 사람을 구속하는 주님이었으며, 이스라엘에서 그가 구속한 것은 유대인이었다. 사실 하나님은 만물의 주재이고 모든 피조물의 하나님이다. 그는 이스라엘 사람의 하나님만이 아니고 또 유대인의 하나님만이 아니라 모든 피조물의 하나님이다. 이전의 그 두 단계 사역은 이스라엘에서 하였다. 이리하여 사람 안에 관념이 얼마간 형성되었다. 사람은 여기기를, 여호와의 역사는 이스라엘에서 하였고 예수는 또 친히 유대에서 사역을 전개하였을 뿐만 아니라 말씀이 육신 되어 유대에서 사역을 하였다는 것이다. 어쨌든 그가 역사한 것은 이스라엘 이 범위를 벗어나지 않았다. 그는 애굽 사람의 몸에도 하지 않고 인도 사람의 몸에도 하지 않고 다만 이스라엘 백성의 몸에 하였다. 그래서 사람은 이런저런 관념이 형성되었을 뿐만 아니라 하나님의 역사를 한 범위 내에 계획해놓고는 하나님이 사역을 하려면 반드시 선민의 몸에 해야 하고 하나님이 사역을 하려면 반드시 이스라엘에서 해야 한다고 말하였으며, 이스라엘 사람을 제외하고는 하나님에게 더는 역사 대상이 없고 역사 범위도 없다고 말하였다. 특히 도성육신(道成肉身)인 하나님에 대해서는 더욱이 이스라엘 이 범위를 떠나서는 안 된다고 엄하게 ‘단속’하였다. 이것은 모두 사람의 관념이 아닌가? 하나님이 온 천지만물을 창조하고 모든 피조물을 창조하였는데, 그가 이스라엘에만 제한되어 역사해야 하겠는가? 그러면 그가 모든 피조물을 창조한 것이 무슨 쓸모가 있겠는가? 그는 온 세계를 창조하였다. 6천년의 경영 계획을 그는 이스라엘에서만 하는 것이 아니라 전 우주 아래 사람의 몸에 하는 것이다. 현재 중국 사람이든, 미국 사람이든, 영국 사람이든, 러시아 사람이든, 모든 사람이 다 아담의 후대이고 다 하나님이 만든 것이다. 피조물의 범위를 벗어날 수 있는 사람은 하나도 없고, 아담의 후예라는 호칭을 벗어날 수 있는 사람은 하나도 없다. 모두가 피조물이고 모두가 아담의 후대이며, 역시 모두가 패괴된 아담과 하와의 후예이다. 이스라엘 사람만 피조물인 것이 아니라 모든 사람도 마찬가지로 피조물이다. 다만 어떤 피조물은 저주받고 어떤 피조물은 축복받은 것에 불과하다. 이스라엘 사람 몸에는 취할 만한 것들이 많이 있었다. 시초에 그들 몸에 역사한 것은 바로 그들이 가장 얕게 패괴된 사람이었기 때문이다. 그들과 비기면 중국 사람은 멀었고, 그들과 비기면 차이가 많다. 그러므로 시초에는 이스라엘 백성들 가운데서 역사하였고, 제2단계의 사역은 단지 유대에서 하였다. 이렇기 때문에 사람에게 많은 관념이 형성되었고 많은 규례가 형성되었다. 사실, 사람의 관념에 따라 한다면 하나님은 다만 이스라엘 사람의 하나님일 뿐이다. 이러면 그는 이방의 사역을 확장할 수 없을 것이다. 그것은 그가 이스라엘 사람의 하나님일 뿐 모든 피조물의 하나님이 아니기 때문이다. 예언서에서 여호와의 이름이 이방 민족 중에서 크게 될 것이고 여호와의 이름이 이방으로 전해질 것이니라고 하였는데, 무엇 때문에 이렇게 말하였는가? 하나님이 다만 이스라엘의 하나님이라면 이스라엘에서만 역사할뿐더러 그 사역을 확장하지도 않았을 것이며, 그는 그 말씀을 예언하지도 않았을 것이다. 그가 그 말씀을 예언한 이상 꼭 이방으로, 각국 각방(各方)으로 그 사역을 확장할 것이다. 그가 말씀한 이상 꼭 할 것인데, 이것은 그의 계획이다. 왜냐하면 그는 본래부터 천지만물을 창조한 주이고 모든 피조물의 하나님이기 때문이다. 이스라엘 사람의 몸에 역사하든지 아니면 유대 온 땅에서 역사하든지 그가 한 것은 전 우주의 사역이고 한 것은 전 인류의 사역이다. 오늘 큰 붉은 용 국가에서 역사하는 것도 즉 이방에서 그의 사역을 하는 것도 여전히 전 인류의 사역을 하는 것이다. 이스라엘은 그가 땅에서 역사한 점거점으로 될 수 있었고, 마찬가지로 중국도 그가 이방 족속에서 역사하는 점거점으로 될 수 있다. 현재에 바로 “이방 민족 중에서 여호와의 이름이 크게 될 것이니라”는 이 말씀을 이루지 않았는가? 이방에서 하는 사역의 시작 사역은 바로 큰 붉은 용 국가에서 하는 이 사역을 가리키는 것이다. 특히 사람의 관념에 부합되지 않는 것은 도성육신이 이 땅에서 역사하는 것이고 저주를 받은 이 사람들 몸에 역사하는 것이다. 이 사람들은 가장 미천한 사람들이고 역시 몸값이 없는 사람들이며, 이 사람들은 모두 시초에 여호와께 저버림받은 사람들이다. 사람이 사람에게 저버림받는 것은 괜찮지만 만일 하나님께 저버림받는다면 이 사람들은 지위가 조금도 없는 사람들이고 몸값이 가장 낮은 사람들이다. 하나의 피조물로서 네가 사탄에게 침점되거나 사람에게 저버림받는다는 것은 고통스러운 일이다. 그러나 피조물이 만약 조물주께 저버림받는다면 그의 지위가 가장 낮다는 것을 의미한다. 모압의 후대가 저주받았을 뿐만 아니라 또한 이 낙후한 국가에서 태어났으므로 의심할 바 없이 모압의 후대는 흑암 권세 아래에서 지위가 가장 낮은 한 부류의 사람들이다. 이 사람들의 이전의 지위가 가장 낮기 때문에 이 사람들 몸에 하는 사역은 사람의 관념을 가장 잘 타파하는 사역이라 하고 역시 전체 6천년의 경영 계획에 대하여 가장 유익한 점이 있는 사역이라고 한다. 사역을 이 사람들 몸에 하면 사람의 관념을 가장 잘 타파할 수 있다. 이것으로써 시대를 전개하고, 이것으로써 사람의 모든 관념을 타파하며, 이것으로써 전체 은혜시대의 사역을 끝마친다. 시초에 사역을 한 것은 유대에서, 이스라엘 범위 내에서 한 것이다. 이방에서는 아예 시대를 전개하는 사역을 하지 않았다. 최후 한 단계 사역은 이방인 몸에 할 뿐만 아니라 저주를 받은 사람 몸에 하는 것인데, 이 한가지가 사탄을 가장 욕되게 할 수 있는 증거이다. 따라서 하나님은 전 우주 아래의 모든 피조물의 하나님이 ‘되고’ 만물의 주가 되는데, 생기있는 모든 것들의 경배하는 대상이다.

현재 어떤 사람들은 하나님이 도대체 어떤 새로운 사역을 전개하였는지 아직도 깨닫지 못한다. 하나님이 이방에서 또 따로 시작하고 따로 시대를 시작하고 따로 사역을 전개하여 모압 후대의 몸에 역사하였는데, 이것은 가장 새로운 사역이 아닌가? 역세 역대에 아무도 이 사역을 경력한 적이 없고 누구도 들어본 적이 없으며 더욱이 아무도 깨달은 적이 없다. 하나님의 지혜, 하나님의 기묘, 하나님의 난측, 하나님의 높고 큼, 하나님의 거룩을 말세의 이 단계 사역에 의하여 나타내는데, 이것은 사람의 관념을 타파하는 더 새로운 사역이 아닌가? 또 어떤 사람은 이렇게 생각한다. ‘하나님이 모압을 저주하고 또 모압의 후대를 저버리겠다고 말씀한 이상, 어째서 지금 또 그들을 구원할까?’ 이 사람들은 하나님께 저주받고 이스라엘에서 쫓겨난 이방인인데, 이스라엘 사람에게는 이방 개로 불렸다. 모든 사람이 보기에 그들은 이방 개일 뿐만 아니라 멸망의 자식이다. 말하자면 그들은 하나님의 선민이 아니다. 비록 그들이 최초에는 이스라엘 이 범위 내에서 태어났지만 그들은 이스라엘 백성에 속하지 않는다. 뿐만 아니라 이방으로 쫓아냈는데, 그들은 가장 미천한 사람들이다. 바로 그들이 인류 중에서 가장 미천한 사람들이기 때문에 하나님은 시대를 전개하는 사역을 그들의 몸에 하였다. 왜냐하면 그들은 패괴된 인류의 대표이기 때문이다. 하나님의 사역은 아무런 선택도 없는 것이 아니고 아무런 목적도 없는 것이 아니다. 오늘 이 사람들 몸에 하는 사역도 역시 피조물의 몸에 하는 사역이다. 노아도 피조물이고 노아 후대도 역시 피조물이며, 무릇 혈기에 속한 천하의 사람은 다 피조물이다. 하나님이 사역을 한다는 것은 모든 피조물을 놓고 말한 것이지 사람이 피조된 후 저주받았는가의 여부를 놓고 말한 것이 아니다. 그의 경영 사역은 모든 피조물에 대한 것이지 저주받지 않은 선민에 대한 것이 아니다. 피조물의 몸에 사역을 하려는 이상, 꼭 이룰 것이다. 어떤 사람들이 그의 사역에 유익한 점이 있으면 그는 그 사람들 몸에 역사한다. 그러므로 말하니, 그는 모든 규례를 타파하여 사람 몸에 역사하는 것이다. 그에게는 무슨 저주를 받고 형벌을 받고 축복을 받는다는 이런 논법이 없다! 유대인도 아주 좋고 이스라엘 선민도 괜찮고 소질이 높고 인성도 좋았으므로 시초에 여호와는 그들 몸에 사역을 전개하여 최초의 사역을 하였다. 그러나 현재에 만일 그들을 가져다 정복 사역의 대상으로 한다면 의의가 없을 것이다. 비록 그들도 역시 피조물이고 그들 몸에 허다한 적극적 방면의 것들이 있지만 만일 그들 몸에 이 단계 사역을 한다면 의의가 없을 것이고 사람을 정복할 수 없고 모든 피조물을 설득시킬 수도 없다. 이것이 바로 사역을 큰 붉은 용 국가의 이 사람들 몸에 옮겨 역사하는 의의이다. 가장 깊은 의의는 바로 시대를 전개하는 것이며, 모든 규례를 타파하고 사람의 모든 관념을 타파하는 것이며, 또 전체 은혜시대의 사역을 끝마치는 것이다. 만약 현재의 사역을 또 이스라엘 사람의 몸에 한다면 6천년 경영 계획이 끝날 때 모든 사람은 하나님이 다만 이스라엘 사람의 하나님이라고 여길 것이며, 이스라엘 사람만이 하나님의 선민이고 이스라엘 사람만이 하나님의 축복을 받을 자격이 있고 하나님의 약속을 받을 자격이 있다고 여길 것이다. 하나님은 말세에 이방의 큰 붉은 용 국가에서 말씀이 육신 되어 하나님이 모든 피조물의 하나님이라는 이 사역을 완성하고 전체 경영 사역을 완전케 하여 전체 경영 사역의 중심을 큰 붉은 용 국가에서 끝마친다. 3단계 사역의 핵심은 사람을 구원하기 위한 것인데, 즉 모든 피조물로 하여금 조물주를 경배하게 하는 것이다. 그러므로 매 단계 사역은 상당히 의의있게 하는 것이다. 의의없고 가치없는 일은 하나님이 절대로 하지 않는다. 이 단계 사역은 한 방면으로는 시대를 전개하여 이전의 그 두 시대를 끝마치는 것이며, 다른 한 방면으로는 사람의 모든 관념을 타파하고 사람의 모든 낡은 믿음법과 낡은 인식법을 타파하는 것이다. 이전의 그 두 시대는 모두 사람의 서로 다른 관념에 따라 한 사역이며, 이 단계는 사람의 관념을 철저히 없애는 것으로써 사람을 철저히 정복한다. 모압의 후대를 정복한 것을 빌려, 모압 후대의 몸에 한 사역을 빌려 또 전 우주의 사람을 정복한다. 이것은 이 단계 사역의 가장 깊은 의의이고 이 단계 사역의 가장 가치있는 일면이다. 현재에 네가 설사 자기의 신분이 낮고 몸값도 낮다는 것을 인식하였을지라도 너는 현재 이렇게 큰 축복을 받고 이렇게 큰 약속을 받아 하나님의 이렇게 큰 사역을 성취할 수 있고, 하나님의 본래 모습을 볼 수 있고, 하나님의 고유한 성품을 인식할 수 있고, 하나님의 뜻을 행할 수 있는 것이 가장 행복한 일이라고 여전히 느낄 것이다. 이전의 두 단계 사역은 모두 이스라엘에서 하였다. 가령 말세의 이 단계 사역을 여전히 이스라엘 사람의 몸에 한다면 모든 피조물은 이스라엘 사람만이 하나님의 선민이라고 여길 것이며, 또한 전체 경영 계획은 효과에 달할 수 없을 것이다. 이스라엘에서 두 단계 사역을 하는 기간에는 이방에서 더 새로운 사역을 한 적이 없었고 시대를 전개하는 사역을 한 적이 없었다. 시대를 전개하는 이 단계 사역은 먼저 이방에서 하고 또한 먼저 모압 후대의 사람 몸에서 한다. 이것은 전체 시대를 전개한 것이다. 무릇 사람의 관념 속에서 인식한 것이라면 모두 하나님께 타파되어 어느 것도 존재할 수 없다. 사람의 관념과 사람의 이전의 그런 낡은 인식법은 모두 정복 사역 중에서 타파되는 것이다. 사람으로 하여금 하나님께는 규례가 조금도 없고 낡은 것이 조금도 없으며 그가 하는 사역은 전부가 해방이고 전부가 자유임을 보게 한다. 그가 어떻게 역사하든지 다 옳기에 피조물의 몸에 한 그의 사역이기만 하면 너는 완전히 순복해야 한다. 무릇 그가 하는 사역은 다 의의가 있다. 그는 그 자신의 뜻에 따라, 그의 지혜에 따라 사역을 하는 것이지 사람의 선택에 따라, 사람의 관념에 따라 사역을 하는 것은 아니다. 그의 사역에 대하여 유익한 점이 있는 것이면 그는 역사한다. 만일 그의 사역에 대하여 유익한 점이 없다면 아무리 좋아도 안 된다! 그는 사역 의의와 사역 목적에 따라 사역을 하고 역사 대상과 역사 지점을 선택한다. 그는 과거의 규례에 따라 역사하지 않으며, 낡은 공식에 맞추지 않는다. 그는 사역 의의에 따라 사역을 계획하는데, 최종에는 진실한 효과에 달할 것이고 예기한 목적에 달할 것이다. 현재에 네가 만약 이런 것을 인식하지 못한다면 이 사역이 너의 몸에서 효과에 달하지 못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