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심판은 하나님 집에서 시작한다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

온전케 된 사람에 대한 약속

하나님이 사람을 온전케 하는 길은 어떤 것인가? 여기에는 어떤 면들이 포함되는가? 너는 하나님께 온전케 되기 원하는가? 하나님의 심판과 형벌을 받아들이기 원하는가? 너는 이런 문제를 어떻게 인식하고 있는가? 네가 인식한 것을 말할 수 없다면, 너는 아직도 하나님의 역사를 인식하지 못했고, 너에게 성령의 깨우침이 전혀 없음을 증명한다. 이런 사람은 온전케 될 수 없다. 그들은 은혜를 조금 받아 잠시 누릴 수 있을 뿐, 장기적으로 유지하지는 못한다. 하나님의 은혜만 누려서는 하나님께 온전케 될 수 없다. 어떤 사람들은 육체에 평안이 있고 누림이 있는 데에 만족하고, 생활이 안락하여 재앙도 화도 없는 데에 만족하며, 온 가족이 싸우거나 다투지 않으며 화목하게 지내는 데에 만족한다. 또 이런 것이 하나님의 축복이라고 여긴다. 사실, 그런 것은 하나님의 은혜일 뿐이다. 너희는 하나님의 은혜를 누리는 것에만 만족해서는 안 된다. 그런 생각은 너무나 저속하다. 네가 날마다 하나님의 말씀을 보고 날마다 기도하여 영에 특별한 즐거움과 평안이 있다고 하자. 그럴지라도 네가 결국 하나님의 역사와 하나님에 대한 인식을 전혀 말하지 못하고 체험도 전혀 없으며, 하나님의 말씀을 얼마나 먹고 마시든 영의 평안과 즐거움을 느끼고 하나님의 말씀이 무진장 달콤하여 누려도 누려도 끝이 없다고 느낄 뿐, 하나님의 말씀에 대한 실제 체험과 실제가 전혀 없다면, 이렇게 하나님을 믿어서 무엇을 얻을 수 있겠는가? 네가 하나님 말씀의 본질로 살지 못한다면 너의 먹고 마심이나 기도는 종교적 신앙이다. 이러한 사람은 온전케 될 수 없고 얻어질 수도 없다. 하나님께 얻어지는 사람은 진리를 추구하는 사람이다. 하나님이 얻는 것은 사람의 육체가 아니고 사람의 소유물도 아니라 사람 안의 하나님께 속한 부분이다. 그러므로 하나님이 사람을 온전케 한다는 것은 사람의 육체를 온전케 하는 것이 아니라 사람의 마음을 온전케 하여 사람의 마음이 하나님께 얻어지게 한다는 것이다. 다시 말해, 하나님이 사람을 온전케 한다는 말의 본질은 사람의 마음이 하나님께로 향하고 하나님을 사랑하도록 온전케 한다는 것이다.

사람의 육체는 혈기에 속한다. 하나님은 사람의 육체를 얻어 봤자 아무런 쓸모가 없다. 사람의 육체는 필연적으로 썩는 것이기에 하나님의 기업을 이어받을 수 없고, 하나님의 축복도 받을 수 없다. 만일 사람의 육체를 얻고 사람의 육체만 이 흐름 속에 있게 한다면, 명목상으로는 흐름 속에 있지만 사람의 마음은 사탄에게 속해 있는 것이다. 그러면 사람이 하나님을 선명하게 나타내는 존재가 되기는커녕 오히려 하나님의 짐이 되기 때문에, 하나님이 사람을 택하는 것은 아무런 의미도 없게 된다. 하나님이 온전케 하려는 사람은 하나님의 축복을 받고 하나님의 기업을 이어받게 된다. 바로 하나님의 속성을 받아들여 사람의 것이 되게 하는 것이다. 하나님의 모든 말씀을 사람 안에 만들고, 하나님의 모든 속성을 조금도 빠짐없이 다 받아들이게 해 진리로 살아가게 한다. 이런 사람이 바로 하나님께 온전케 된 사람이고, 하나님께 얻어진 사람이다. 이런 사람만이 하나님이 베풀어 주는 축복을 받을 자격을 갖게 된다.

1. 하나님의 모든 사랑을 받는다.

2. 모든 일에서 하나님의 뜻에 맞게 행할 수 있다.

3. 하나님의 인도를 받고 하나님의 빛 비춤 아래에서 살면서 하나님의 깨우침을 받는다.

4. 땅에서 하나님께 사랑받는 형상으로 살아간다. 베드로가 진심으로 하나님을 사랑하여 하나님을 위해 십자가에 못 박힌 것처럼 죽음으로 하나님의 사랑에 보답할 자격이 있고 베드로와 같은 영광이 있다.

5. 땅에서 모든 사람이 사랑하고 그리워하며, 존경하고 탄복하며, 부러워한다.

6. 사망의 모든 통제를 이겨 내어 사탄이 역사할 기회가 없으며, 하나님께 점유되어 새롭고 활기찬 영 안에서 살면서 지루한 감을 느끼지 않는다.

7. 일생 동안 늘 말로 표현할 수 없는 흥분과 감격이 있는데, 마치 하나님의 영광의 날의 임함을 본 듯하다.

8. 하나님과 함께 영광을 받는데, 얼굴은 하나님이 사랑하는 거룩한 자와 같다.

9. 땅에서 하나님이 사랑하는 자, 곧 하나님의 사랑하는 아들이 된다.

10. 형상을 바꾸어 하나님과 함께 셋째 하늘에 올라가고, 육체를 벗어난다.

하나님의 축복을 받을 수 있어야 하나님께 온전케 된 사람이고, 하나님께 얻어진 사람이다. 너는 현재 무언가 얻었는가? 하나님은 너를 어느 정도로 온전케 하였는가? 하나님이 사람을 온전케 하는 것은 마음대로 온전케 하는 것이 아니다. 여기에는 조건이 있고, 또 사람이 볼 수 있는 뚜렷한 효과가 있다. 사람의 상상처럼 하나님을 믿기만 하면 하나님께 온전케 되고 하나님께 얻어질 수 있는 것이 아니고, 땅에서 하나님의 축복을 받고 하나님의 기업을 이어받을 수 있는 것도 아니다. 이것은 다 극히 어려운 일이다. 하물며 형상을 바꾸는 일이야 더 말할 것이 있겠는가. 현재 너희가 가장 중요하게 추구해야 할 것은 모든 일에서 하나님께 온전케 되는 것이다. 임하는 모든 사람과 일을 통해 하나님께 온전케 되어 하나님의 속성을 너희들 안에 더 많이 받아들이게 하는 것이다. 먼저 땅에서 하나님의 기업을 이어받은 후에야 하나님의 더 많고 더 큰 축복을 받을 자격이 있게 된다. 이런 것은 너희가 추구해야 할 것이고, 너희가 먼저 깨달아야 할 것이다. 모든 일에서 하나님께 온전케 되기를 추구할수록, 모든 일에서 하나님의 손길을 더 많이 볼 수 있다. 그러므로 다른 시각을 통해, 또 다른 일에서 적극적으로 하나님 말씀의 속성에 진입하기를 추구하고, 하나님 말씀의 실제에 진입하기를 추구해야 한다. 그저 범죄치 않고, 관념과 처세 철학이 없고, 사람의 뜻이 없는 이런 소극적인 상태에 만족해서는 안 된다. 하나님이 사람을 온전케 하는 방식은 다종다양하다. 그러므로 너는 매사에서 온전케 될 수 있다. 적극적인 면에서만이 아니라 소극적인 면에서도 온전케 되어 더 풍부해질 수 있는 것이다. 날마다 온전케 될 기회가 있고, 하나님께 얻어질 시간이 있다. 이렇게 얼마 동안 체험하면 너는 크게 변화할 것이고, 이전에 깨닫지 못했던 많은 일들을 이제는 자연히 밝히 볼 수 있을 것이다. 또 사람들이 교훈할 필요 없이 너도 모르는 사이에 하나님의 깨우침을 받아 모든 일에서 깨우침이 있게 되고, 체험할 때 세부적으로 진입하게 될 것이며, 분명 하나님의 인도를 받아 좌우로 치우치지 않게 될 것이다. 그러면 하나님께 온전케 되는 길에 들어선 것이다.

하나님께 온전케 되는 것은 하나님의 말씀을 먹고 마시는 것으로만 온전케 되는 데에 국한되어서는 안 된다. 그 체험은 너무나 단편적이고 포함하는 면도 적어서 사람을 좁디좁은 범위에 제한할 수밖에 없다. 그러면 사람은 영에 필요한 많은 영양이 결핍하게 된다. 너희가 하나님께 온전케 되려면 모든 일에서 체험할 줄 알아야 하고, 모든 임하는 일에서 깨우침을 받을 수 있어야 한다. 또한 좋은 일이든 나쁜 일이든 일이 임할 때마다 유익을 얻어야지 소극적이 되어서는 안 된다. 어쨌든 너는 하나님 편에 서서 문제를 보아야지, 사람의 시각으로 분석하거나 연구해서는 안 된다(이것은 체험상의 오차이다). 이 방법에 따라 체험한다면 너의 마음이 자신의 생명에 대한 부담으로 가득 차 시시로 하나님의 얼굴 빛 속에서 살게 될 것이고, 실행할 때 쉽게 오차가 생기지 않을 것이다. 이런 사람은 전도가 양양할 것이다. 하나님께 온전케 될 기회는 아주 많다. 그것은 너희가 진실로 하나님을 사랑하는 사람인지, 하나님께 온전케 되고 얻어져 하나님의 축복을 받고 하나님의 기업을 이어받을 의지가 있는지에 달렸다. 너희는 의지만 있어서는 안 된다. 수많은 인식이 있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언제나 실행할 때 오차가 생기게 된다. 하나님은 너희 각 사람을 온전케 하기 원한다. 현재, 많은 사람들이 하나님의 사역을 받아들인 지 이렇게 오래되었지만, 모두가 하나님의 은혜를 누리는 데에만 국한되어 있다. 하나님에게서 육체적 평안을 얻으려고만 할 뿐 더 많고 더 높은 계시는 받아들이려 하지 않는다. 이는 사람의 마음이 아직도 늘 겉면에 있음을 말해 준다. 사람의 사역과 섬김, 또는 하나님을 사랑하는 마음에 불순물이 좀 적어지기는 하였다. 하지만 사람의 본질과 사람의 뒤떨어진 사상에 대해 말하면, 아직도 늘 육체가 평안하고 즐겁기만 추구하지 하나님이 사람을 온전케 하는 조건과 목적이 무엇인지에는 관심을 두지 않는다. 그래서 대다수 사람들의 삶이 아직도 저속하고 부패하며, 아무 변화가 없다고 하는 것이다. 하나님 믿는 것을 전혀 중요한 일로 여기지 않는다. 다른 사람을 위해 믿는 것처럼 대충대충 하고 건성으로 대하며, 그날그날 되는 대로 살아갈 뿐이다. 모든 일에서 하나님의 말씀에 진입하기를 추구하여 더 많고 더 풍부한 것을 얻음으로써 오늘날 하나님 집에서 더 부유한 사람이 되고, 하나님의 더 많은 축복을 받는 사람은 매우 적다. 만일 네가 모든 일에서 하나님께 온전케 되고 하나님의 땅에서의 약속을 받을 수 있기를 추구하고, 모든 일에서 하나님께 깨우침 받기를 추구하며 허송세월하지 않는다면, 이것은 적극적으로 진입하는 가장 좋은 길이다. 이래야 하나님께 온전케 될 자격이 있고 조건이 있게 된다. 너는 정말 하나님께 온전케 되기를 추구하는 사람인가? 너는 정말 모든 일을 참답게 대하는 사람인가? 너는 베드로처럼 하나님을 사랑하는 마음이 있는가? 너는 예수처럼 하나님을 사랑하는 의지가 있는가? 오랫동안 예수를 믿은 사람으로서, 너는 예수가 어떻게 하나님을 사랑하였는지 보았는가? 네가 믿는 이는 정말 예수인가? 오늘의 실제 하나님을 믿는 사람으로서, 너는 육신에 거하는 오늘의 실제 하나님이 어떻게 하늘의 하나님을 사랑하는지 보았는가? 네가 주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 이유는 예수가 인류를 구속하기 위해 십자가에 못 박힌 것과 그가 행한 표적과 기사가 사람들이 공인하는 사실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사람의 믿음은 결코 예수 그리스도에 대한 인식과 진정한 이해로 인한 것이 아니다. 너는 예수의 이름만 믿고 예수의 영은 믿지 않는다. 왜냐하면 너는 예수가 어떻게 하나님을 사랑하였는지에 대해 털끝만큼의 관심도 없기 때문이다. 너는 하나님을 믿어도 너무 유치하게 믿는다. 네가 오랫동안 예수를 믿었을지라도 어떻게 하나님을 사랑해야 하는지를 모르는데, 너는 세상에서 가장 큰 바보가 아닌가? 이는 네가 여러 해 동안 ‘주 예수 그리스도의 밥’을 공짜로 먹었음을 의미한다. 나는 이런 사람을 좋아하지 않을 뿐만 아니라 네가 숭배하는 ‘주 예수 그리스도’ 역시 좋아하지 않을 것이라 믿는다. 이런 사람이 어찌 온전케 될 수 있겠는가? 너는 낯 뜨겁지 않은가? 양심에 부끄럽지 않은가? 너의 ‘주 예수 그리스도’를 다시 만날 면목이 있는가? 내가 한 말이 무슨 뜻인지 너희는 다 깨달았는가?

이전 말씀:하나님을 믿으면 하나님께 순종해야 한다

다음 말씀:악인은 반드시 징벌받는다

추천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