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App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예수님의 재림을 기쁘게 맞이하자!

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어린양을 따르며 새 노래 부르네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욥이 시련을 대하는 태도

1 성경에는 욥이 일어나 겉옷을 찢고 머리털을 밀고 땅에 엎드려 경배하였다고 기록되어 있다. 이것은 욥이 재산과 자녀를 잃고 난 후에 보인 첫 번째 반응이었다. 우선, 욥은 놀라지 않았고 당황하지도 않았으며, 분노와 증오는 더더욱 없었다. 여기에서 욥이 마음속으로 이 모든 재앙이 결코 우연이 아니고, 사람에게서 비롯된 일이 아니며, 보응이나 징벌이 임한 것도 아니라, 여호와 하나님이 주는 시련이 자신에게 임한 것이고, 여호와 하나님이 자신의 재산과 자녀를 거두어 간 것임을 확신했음을 알 수 있다.

2 이때의 욥의 마음은 매우 차분했으며, 정신도 매우 맑았다. 욥은 순전하고 정직한 인성을 갖추었기 때문에 매우 이성적이고 자연스럽게, 자신에게 닥친 재앙에 대해 정확한 판단과 결정을 내릴 수 있었다. 그러므로 그는 보통 때와 다른 냉정함을 보여 주었다. 즉, 일어나 겉옷을 찢고 머리털을 밀고 땅에 엎드려 경배했던 것이다. ‘겉옷을 찢었다’는 것은 그가 벌거숭이고 아무것도 가진 것이 없음을 의미하고, ‘머리털을 밀었다’는 것은 갓 태어난 아기처럼 하나님 앞에 돌아가겠다는 것을 의미한다. ‘땅에 엎드려 경배했다’는 것은 그가 벌거숭이로 세상에 왔고 지금도 아무것도 가진 것이 없으며, 갓난아기처럼 자신을 하나님께 돌려 드리겠다는 것을 의미한다.

3 욥이 자신에게 닥친 그 모든 일을 대한 태도는 그 어떤 피조물도 할 수 없는 것이었다. 여호와 하나님에 대한 그의 믿음은 믿음의 차원을 넘어섰다. 이것이 바로 하나님에 대한 욥의 경외와 순종이었다. 욥은 하나님이 자신에게 내린 복에 감사했을 뿐만 아니라, 하나님이 자신의 모든 것을 거두어 간 것에 대해서도 감사했으며, 더욱이 자신이 가진 모든 것, 심지어 목숨까지도 자발적으로 돌려 드릴 수 있었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하나님의 사역과 하나님의 성품, 하나님 자신 2> 중에서

이전:사람은 성육신 하나님을 알지 못한다

다음:시련과 연단에 담긴 의미

관련 내용

  • 만사는 다 하나님의 손안에 있다

    1. 아... 아... 아... 하나님은 이런 말씀 한 적이 있다. 하나님은 말씀한 대로 하고 이룬다. 그 누구도 바꿀 수 없다. 아... 아... 아... 아... 이전에 한 말씀이든 이후에 할 말씀이든 일일이 응하여 모든 사람에게 보게 한다. 우주의 매사는 다 하나님이 결정…

  • 하나님의 사역으로 이루고자 하는 최종 효과

    1 하나님의 많은 사역에서 체험해 본 사람은 하나님에게 경외와 두려움을 느끼네. 심판과 형벌은 그의 성품을 보게 하네. 마음으로 그를 경외하게 하네. 하나님께 순종해야 하네. 그의 속성과 성품은 피조물과 다르고, 피조물보다 뛰어나기 때문이네. 하나님만 경외와 순종받을 …

  • 인류 경영 사역의 의의

    인류는 하나님께 얻어졌기에 더 이상 사탄 위해 살지 않고, 사탄에게 절하지 않고, 사탄을 섬기지 않는다. 이것이 하나님이 인류를 경영하는 의의이다. 1. 비록 인류는 사탄에게 패괴되었지만 사탄의 몰골 인식하여 더는 아비로 삼지 않고, 사탄과 단절하고 하나님 심판으로 …

  • 인류는 다 와서 하나님께 경배하라

    악보-51 1. 하나님이 세상에 오셔서 사역하시니 모두 와서 하나님께 경배하라. 번개가 동편에서 나서 서편까지 번쩍이듯이 말세 그리스도 중국에 오셔서 역사하시네. 하나님이 오셔서 참 빛이 나타나니 사모하는 자들 모두 빛을 따르네. 하나님 선민들이 하나님 보좌 앞…