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국회 보고회, 中 정부의 인권 침해에 대한 제재 호소

미국 국회 보고회, 中 정부의 인권 침해에 대한 제재 호소

소개:

2018년 10월 11일, 워싱턴 캐피톨 힐에서 '중국 인권 수호를 위한 마지막 시도'라는 주제로 국회 보고회가 열렸습니다.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크리스천들도 참석해 국회 책임자와 외교 정책 전문가들에게 중공의 지속적 박해를 받는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의 상황을 알렸습니다. 박해를 받는 다른 단체 대표들도 중국 정부(이하 중공)의 잔인한 억압을 당하고 있는 상황에 대해 발표했습니다. 미국 국제종교자유위원회(USCIRF)의 티나 머포드(Tina L·Mufford) 조사 연구 및 정책 판무관도 내빈으로 참석해 중국의 열악한 인권 현황을 소개했습니다.

이전: 캐나다 영화제 다큐멘터리<모든 것을 주관하시는 그분> 개봉 관람객, '너무 놀라웠다' 감탄

다음: 전능하신 하나님의 말세 사역을 받아들인 건 내 생애 최고의 선택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하나님을 다시 십자가에 못 박는 사람에게는 화가 있다

『나의 나라(하나님 나라)는 전 우주 위에 형성되고, 나의 보좌는 만민의 마음속에 점유된다. 천사의 협력으로 인하여 나의 큰 공이 머지않아 이루어진다. 모든 뭇 아들과 자민(子民)은 다 내가 돌아오기를 애타게 기다리고 있고, 내가 그들과 함께 모여 이로부터 다시는 헤어지지 않기를 간절히 바라고 있다. 나의 나라에 있는 뭇 백성이 어찌 나의 함께함으로 인하여 서로 뛰어다니며 기뻐하지 않을 수 있겠는가? 이것이 설마 대가가 없는 모임이란 말인가? 나는 모든 사람의 눈에 존귀하게 보이고 모든 사람의 말 속에서 전파된다. 내가 돌아올 때 나는 더욱 모든 적대 세력을 정복할 것이다. 때가 이르렀다! 나는 나의 사역을 전개할 것이고, 나는 사람들 가운데서 왕이 되어 권력을 잡을 것이다! 나는 돌아올 것이다! 나는 떠나갈 것이다! 이것은 사람이 바라고 기대하는 바이니 나는 모든 사람으로 하여금 다 나의 날의 도래를 보게 하고 나의 날의 도래를 기쁘게 맞이하게 할 것이다!』 『무릇 내가 사랑하는 자는 반드시 영원토록 살아남게 되고 무릇 나를 대적하는 자는 반드시 영원토록 형벌받게 된다. 나는 사람을 질투하는 하나님이기에 모든 사람의 모든 행위를 다 쉽사리 가만두지 않을 것이다. 나는 온 땅을 감찰할 것이고 공의로, 위엄으로, 진노로, 형벌로 세계의 동방에 출현하여 만인에게 나타날 것이다!』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의 근본 취지는 무엇입니까?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는 사람을 양육하고 목양함에 있어 전적으로 성경 속 하나님 말씀과 전능하신 하나님이 선포하신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에 근거합니다. 그 취지는 하나님을 따르는 모든 사람이 전능하신 하나님 말씀의 인도와 공급, 양육, 목양...

‘동방번개’ 발전의 근원

‘동방번개’를 언급하면 주님 안에 있는 수많은 형제자매들은 상당히 당혹스러워합니다. 온 교계는 갈수록 황량해지고 쇠락해지고 있는 상황인데다 각 종교 각 교파는 ‘동방번개’를 엄격히 막고 정죄하며 거부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동방번개’는 황량해지거나...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