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App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예수님의 재림을 기쁘게 맞이하자!

하나님의 나타나심을 찾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어린양을 따르며 새 노래 부르네

색상

테마

폰트

크기

줄 간격

페이지 너비

검색결과 0개

관련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어떻게 성경을 대해야 할까

1 성경은 하나님이 이스라엘에서 행한 사역을 기록한 역사책에 속한다. 그 안에는 많은 옛 선지자들의 예언과 여호와가 당시에 사역했던 말씀들이 기록되어 있다. 그러므로 사람들은 그 책을 ‘성스럽다’고 여긴다(하나님은 거룩하고 위대하기 때문임). 물론, 그것은 모두 사람의 여호와를 경외하는 마음이자 하나님을 앙모하는 마음이다. 사람들이 그 책을 그렇게 칭한 이유는 단지 피조물에게 창조주를 경모하는 마음이 가득했기 때문이다. 심지어 어떤 사람은 그 책을 ‘천서(天書)’라고까지 했다. 사실, 그 책은 사람의 기록일 뿐이지 여호와가 친히 명명하거나 지도하여 만들어 낸 것이 아니다. 다시 말해, 그 책의 저자는 ‘하나님’이 아닌 ‘사람’이다.

2 ‘성스러운’ 경전이라고 칭한 것은 사람들이 그 책을 높여 부르는 것일 뿐, 여호와와 예수가 함께 논의한 후 공동으로 결정한 것이 아니다. 그것은 사람의 뜻일 뿐이다. 그 책은 여호와가 기록한 것도, 더욱이 예수가 기록한 것도 아니라 많은 옛 선지자, 사도, 예언자들의 기록을 후세 사람들이 수집하여 편찬한, 사람들이 보기에 아주 거룩한 고서(古書)이다. 게다가 사람들은 그 속에 측량하기 어려운 수많은 비밀이 있어 후세들이 이를 풀어야 한다고 생각했다. 그리하여 사람들은 그 책을 더욱더 ‘천서’라고 여겼다. 거기에다 신약 성경의 4복음서와 계시록까지 더해지니 그 책을 대하는 사람의 태도는 그 어떤 책보다 각별했다. 그러다 보니 그 누구도 감히 그 ‘천서’를 분석하려 들지 않았다. 그것은 그 책이 너무나 ‘신성’하기 때문이다.

―<말씀이 육신으로 나타남ㆍ성경에 관하여 4> 중에서

이전:성경이 큰가, 하나님이 큰가

다음:삼위일체의 하나님이 존재하는가

관련 내용

  • 그리스도는 영의 고유한 속성 나타내시네

    1 성육신 하나님은 사람의 본질 잘 알고, 모든 사람이 한 모든 일 드러내시네. 무엇보다 사람의 타락한 성품과 패역한 행위 드러내시네. 사람들 가운데서 사시진 않지만, 그들의 본성과 타락함 아시네. 이는 그의 속성이네. 그는 세상을 겪어 보시진 못했지만, 세상과 관련된…

  • 진리 있는 삶

    1. 하나님 믿으며 말씀 속에 살아야만 무미건조한 삶 벗어나네. 말씀에 밝은 빛이 있고 말씀 떠나면 세상 속에서 늘 방황하네. 하나님 앞에 살려면 말씀을 많이 보고 나누며 어려움 앞에 기도로 구하니 성령 함께해 즐겁네. 그리스도 인도와 말씀의 인도가 있으니 참된 진리를…

  • 사람을 향한 하나님 사랑이 얼마나 중요한가

    1 성경 속의 한 장면 ‘아담에 대한 하나님의 당부’는 감동적이고 따뜻하다. 그림에 하나님과 사람만 담겨 있지만, 그 관계는 너무나 친밀하고 사람의 부러움을 자아낸다. 2 넘치는 하나님의 사랑, 값없이 사람에게 주어진다. 순진무구하고 얽매일 근심이 없는 사람은 하나님…

  • 진리 위해 전부를 버려라

    1. 진리를 위해 고통받고, 진리를 위해 헌신해야 한다. 더 많은 진리를 얻기 위해 굴욕과 더한 고난도 겪어야 한다. 가정의 화목을 위해 진리를 버리지 말라. 인격과 존엄을 지키고, 짧은 향락을 위해 진리 버리지 말라. 아름답고 선한 모든 것을 추구하고, 의미 있는 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