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바 간담회: 중국 종교 자유 박해 및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탄압에 대해 집중 토론

지난 3월 1일, 스위스 제네바에서 개막된 제37차 유엔인권이사회 소집 기간에 유럽 양심의 자유 협의회의 주최로 중국 종교 자유 박해 및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탄압에 대한 주제를 가지고 간담회가 열렸습니다. 유럽 양심의 자유 협의회의 티에리 벨 대표를 시작으로 간담회는 국제 인권전문가, 관련 학자, 종교자유 전문가들의 발언순으로 진행되었습니다. 이 자리에서는 중국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에 대한 교인 박해 현황과 해당 교회 크리스천들이 한국 및 유럽 지역에서 난민 인정을 거부당하고 있는 현황도 거론되었습니다. 간담회 끝으로 중국 정부의 잔인한 박해를 받아 온 크리스천 3명의 인터뷰 영상을 함께 시청하면서 이 또한 주목을 끌었습니다.

이전: 영화 가이드 <내 집은 어디에> 마음의 안식처를 찾다

다음: 서방의 관련 학자와 중국 공산당 대표의 대결: 유엔 제네바 간담회,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에 대한 변론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Messenger로 연락하기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

관련 콘텐츠

‘동방번개’는 도대체 어디에서 유래된 것인가?

예수 그리스도를 따르는 많은 사람들은 다 목사, 장로, 전도사에게서 ‘동방번개’를 들어봤겠지만 ‘동방번개’가 어디에서 유래되었는지 제대로 알고 있는 사람은 없습니다. ‘동방번개’의 유래 또한 각 교파에서 천차만별로 말합니다. 어떤 사람은...

하나님은 온 인류의 운명을 주재한다

인류의 일원으로서, 경건한 크리스천으로서 우리는 하나님이 준 사명을 완수하기 위해 우리의 몸과 마음을 바칠 책임과 의무가 있다. 우리의 전 존재는 하나님에게서 왔고 하나님의 주재로 있게 되었기 때문이다. 우리의 몸과 마음이 하나님이 준 사명과 인류의...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