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2 서울 행진 在韓 중국 크리스천도 ‘홍콩과 함께’

對 홍콩 ‘G20 지원, 자치권 보장’을 청원하는 [홍콩과 함께]라는 가두 행진이 11월 2일 저녁 6~8시 사이에 홍대입구에서 열렸다. 이번 집회·행진에는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의 크리스천들도 함께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날 17개국 45개 도시에서 동시에 홍콩을 지지하는 집회가 열린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청원을 주도한 벤투스 류(劉穎匡)는 번호 112가 국제 지원 요청 연락처임을 알리고, 11월 2일 집회를 하는 목적은 홍콩 경찰에 무기 제공을 하는 각 나라에서 판매를 중단하기를 바라고, 국제구호기구에서 홍콩 사태를 파악하고 지원해 주기를 바라는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1. 수백 명이 홍대입구 9번 출구 앞에서 홍콩 지지의 목소리를 내고 있다.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크리스천들도 참여.

사진2. 발언 중인 주최측.

사진3. 발언을 하고 있는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의 크리스천.

사진4.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의 크리스천, 시위 피켓과 펼침막을 들고 행렬에 참여함.

사진5.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의 크리스천, 시위 피켓과 펼침막을 들고 행렬에 참여함.

사진6.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의 크리스천, 시위 피켓과 펼침막을 들고 행렬에 참여함.

사진7. 행진 행렬

사진8. 집회 현장

사진9. 집회 현장

사진10. 집회 현장

사진 11. 집회 현장

사진12. 벽에는 홍콩 시민들을 지지하고 옹호하는 글로 가득.

이전: 다민족 협회 대표들 중국 정부 향해 “NO” 캐나다인 석방과 인권 탄압 중단 요구

다음: 11.2 서울 집회에서 크리스천들 中 공산당의 허언과 폭압 정치 폭로하며 홍콩 지지

어떻게 해야 죄의 매임에서 벗어나 정결케 될 수 있을까요? 그 길을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콘텐츠

영화 가이드 <내 집은 어디에> 마음의 안식처를 찾다

영화 <내 집은 어디에>는 한 크리스천의 실제 사례를 바탕으로 재구성된 정말 감동적인 영화입니다. 감독은 복선과 암시로 나누어 '집'에 대한 스토리라인을 잡아 촬영했다고 하는데요, 복선은 주인공 문아의 인생 이야기입니다. 문아가 2살이 되었을 때...

하나님은 온 인류의 운명을 주재한다

인류의 일원으로서, 경건한 크리스천으로서 우리는 하나님이 준 사명을 완수하기 위해 우리의 몸과 마음을 바칠 책임과 의무가 있다. 우리의 전 존재는 하나님에게서 왔고 하나님의 주재로 있게 되었기 때문이다. 우리의 몸과 마음이 하나님이 준 사명과 인류의...

인터뷰: ‘피랍ㆍ탈북 인권연대’의 도희윤 대표

중국 공산당이 정권을 잡으면서부터 종교 신앙을 탄압하고, 가정교회(지하교회) 뿌리 뽑기에 전력을 기울이고 있는 사실은 누구나 다 알고 있다. 그들은 그중에서도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를 유난히 더 심하게 탄압하고 있다. 이에 많은 크리스천들이 쫓겨...

설정

  • 텍스트 설정
  • 테마

색상

테마

폰트

폰트 사이즈 조정

줄 간격 조정

줄 간격

페이지 너비

목차

검색

  • 페이지 내 검색
  • 도서 내 검색

카카오톡으로 대화하기